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공연

뮤지컬 나는나비, '생명 존중 뮤지컬' 장르 열었다

by 권서현대학생기자 posted May 24, 2023 Views 277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230523_141640341.jpg

[이미지 촬영=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제부 6기 대학생 기자 권서현]


지난 20일, 생명 존중 뮤지컬 <나는 나비>가 막을 내렸다. 서울특별시가 주최하고, 날컴퍼니가 기획, 제작을 담당한 뮤지컬 <나는 나비>는 청소년을 위한 생명존중의 내용을 담고 있는 뮤지컬이다. 


2019년부터 전국 학교를 대상으로 하여 순회공연을 하던 <나는 나비>는 2023년에 서울시 주관 공연봄날 사업과 문화예술위원회 주관 신나는 예술여행 사업으로 선정된 작품이기도 하다.


극 중 등장인물은 동훈, 고양이, 민지, 나비, 민수 그리고 용준으로 이루어진다. 동훈이가 왕따가 된 후 그에게 다가갈 수 없었던 나비는 하는 수 없이 ‘길냥이’를 친구 삼아 외로움을 달랜다. 그러던 어느 날, 학생회의 건의함에 들어온 익명의 쪽지가 사건의 시작이 된다. 쪽지 안에는 “박민수! 동훈이 좀 그만 괴롭혀..”라는 글이 적혀있고, 이를 본 민수는 쪽지를 쓴 사람이 나비라고 특정한다. 


나비는 당황한 나머지 동훈이와 친분을 강하게 부정하지만 소용없다. 그날부터 동훈이와 나비에 대한 카톡 감옥이 시작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동훈이가 화단에 쓰러진 채 발견되며 극은 전개된다. 


더불어 고양이와 나비의 노래 ‘사뿐사뿐’, 용일중학교를 묘사하는 ‘명문의 조건’, ‘black out’,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등의 뮤지컬 속 넘버들은 극의 몰입도를 증가시킨다.


<나는 나비>의 작가 정소리씨는 "해당 작품은 많은 사람들의 애정과 관심, 그리고 사회의 필요에 의해 스스로 탄생한 작품"이라고 전했다. 극 중 용일 중학교는 명문학교로 묘사되며, 치열한 경쟁 안에서 성장한 아이들은 어른들의 요구에 따라 자신들의 생존해야 할 사회를 받아들이고 적응한다. 이로 인해 ‘생명’을 경시하고 ‘경쟁우위’를 인생에서 추구해야 할 최선의 가치로 삼고 있다. 현 시대의 사회를 그대로 묘사하고 있는 작품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제부=6기 대학생기자 권서현]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5.png


  1. [포토] ‘팝의 전설’ 브루노 마스의 내한 공연

    Date2023.06.29 Views3744
    Read More
  2. 윤나무, 강기둥 배우 초연...연극 '온 더 비트'

    Date2023.06.29 Views2488
    Read More
  3. 뮤지컬 '데스노트', 정의가 무엇인지 묻다

    Date2023.06.12 Views2557
    Read More
  4. 제18회 부산세계시민축제, 부산영화의전당에서 개최돼

    Date2023.06.05 Views2311
    Read More
  5. 연극 ‘소년대로’...방황하는 소년들의 속을 파헤치다

    Date2023.05.29 Views2506
    Read More
  6. [포토] 뮤지컬 나는나비..."세상에 모든 나비들에게"

    Date2023.05.25 Views3031
    Read More
  7. 뮤지컬 나는나비, '생명 존중 뮤지컬' 장르 열었다

    Date2023.05.24 Views2772
    Read More
  8. [포토] live SUM 2023 '달빛섬'...너드커넥션, 박소은, 다양성

    Date2023.04.26 Views2507
    Read More
  9. 연극 '소년대로'...러닝타임 100분, 심심할 틈 없었다

    Date2023.04.19 Views2474
    Read More
  10. [포토] 리움미술관에서 마우리치오 카텔란을 만나다

    Date2023.04.18 Views2981
    Read More
  11. 아이들의 위태한 홀로서기, 공연 '소년대로'

    Date2023.04.12 Views2606
    Read More
  12. [포토] 불편한 감정이 드는 작품, ‘미술계의 악동’ 카텔란

    Date2023.04.11 Views2799
    Read More
  13. [포토] 마우리치오 카텔란, 대담함을 선보이다

    Date2023.04.11 Views2550
    Read More
  14. No Image

    4년만의 광양 매화축제, 행사장 들어가는데 2시간? "보완 시급"

    Date2023.04.06 Views2201
    Read More
  15. [포토] 10만이 선택한 전시회 '마우리치오 카텔란 : WE'

    Date2023.04.05 Views2215
    Read More
  16. [포토] 에스더버니 'FIND YOUR HAPPINESS' 전시

    Date2023.03.30 Views2142
    Read More
  17. 강동아트센터, ESG 작품 ‘검은 귀를 가진 토끼’ 공개

    Date2023.02.10 Views3012
    Read More
  18. 아르텔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2023 신년음악회 ‘위로와 희망’ 26일 개최

    Date2023.01.12 Views2749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