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청소년들이여 흡연의 불씨를 꺼라

by 양나나 posted Jul 26, 2014 Views 1380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청소년들이여 흡연의 불씨를 꺼라


거리를 걷다보면 심심치 않게 담배를 입에 문 학생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현재 우리나라 청소년의 흡연율은 고등학생 18% 중학생 13%OECD국가 중 최고 수준입니다. 청소년의 흡연을 줄이기 위해 지자체 또는 교내에서 실시한 흡연교육은 모두 부질없던 일이었을까요? 청소년의 흡연은 근절시킬 수 없는 그들만의 문화로 봐야하는 걸까요? 사회 전체 흡연율은 줄어드는 추세이지만 청소년의 흡연율은 날로 높아지는 오늘, 이제는 지금보다 더 효과적이고 확실한 대책을 갈구해야 할 때 입니다.

  청소년의 흡연, 왜 막아야 하는 걸까요? 담배에는 비닐 크로라이드, 니트로사민등 여러 가지 발암인자와 4000여 가지의 독성물질, 일산화탄소 등 여러 몸에 해로운 영향을 끼치는 물질이 들어있습니다. 이 같은 약물을 접하며 그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진다면 정신건강 및 사회생활 적응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으며 내부 장기 손상을 대표로 심각한 건강문제를 유발시킵니다.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유해한 약물은 이런 이유에서 금기시 됩니다.

  건강에 유해한 담배를 피우는 행동의 책임은 행위자에게 달려있고 행동의 당위성을 결정하는 것 또한 자신에게 달려있습니다. 금연은 성인의 경우에도 어려운 행위인데 정신적 성숙이 성인에 비해 완벽하지 않은 청소년이 흡연의 길에 빠져든다면 쉽게 손을 뗄 수 없는 건 어쩌면 당연한 이야기입니다. 금연에는 확고한 자신의 의지가 수반되어야 하는 일이기에 완벽한 금연의 시작은 금연을 결심하는 마음으로부터 비롯됩니다. 자신의 의지가 부족하다 느끼는 청소년들은 아래기관을 통해 전화로 쉽게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 금연 길라잡이 ( www.nosmokeguide.or.kr ) > 하단 빠른메뉴 > 보건소 금연클리닉 찾기

- 금연콜센터 상담전화 : 전화번호 1544-9030

  이 같은 설명에도 불구, 청소년 흡연자가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한다면 마지막으로는 청소년들에게 담배를 공급하는, 비양심적으로 담배를 판매하는 사람들에 대한 강력한 제재가 필요하겠지요. 대형마트에서부터 동네 구멍가게까지 담배 구입 시 신분증 검사 제도를 확실히 확립해야 하며 한 청소년의 건강을 짓밟고 얻은 이익은 정당하지 않다는 사실, 청소년에게 담배를 파는 행위는 명백한 위법행위임을 판매자에게 인식시키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청소년 금연, 우리 모두 함께 이뤄나가야 합니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6694
촛불시민에게 ??? 문 대통령 세계시민상 수상 1 file 2017.10.02 문서연 2411
촛불과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file 2017.03.20 김윤영 2759
촛불 대통령에게 '레드카드'를 보내다 file 2017.05.16 김소희 2487
초콜릿은 모두에게 달콤하기만 한 것일까? file 2019.09.23 이채윤 1178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 카리브 해 연안 도서 및 美 남부 강타해 피해 속출 1 file 2017.09.11 이윤희 2746
청학고 새월호 참사 2주기 추모행사 3 file 2016.04.23 문채하 9899
청천 프로젝트: 한중 공동의 미세먼지 해결법 2 file 2017.05.24 임형수 3911
청주시 기록적 폭우, 사후 대책은 어떻게? 25일까지 수해피해신고 마감! 1 file 2017.07.24 조영지 2778
청와대, '난민법, 무사증 입국 폐지/개헌' 거부 답변을 내놓다 file 2018.08.07 김나현 1549
청와대 이번에도 압수수색 불허... 그 이유는? 4 file 2017.02.04 구성모 10170
청와대 국민청원 '시작은 좋았으나' 2 file 2018.09.03 김지영 1610
청와대 게시판 '난민신청 허가 폐지/개헌' 청원 70만 돌파 4 file 2018.07.27 김정우 2371
청와대 '오보괴담 바로잡기' 3 file 2016.11.20 김다현 10414
청소년이 직접 만드는 청소년의 권리 2 file 2017.07.25 최지오 2697
청소년이 보는 소년법 "법의 헛점을 노린 교묘한 범죄 잇따라..." file 2018.09.27 8기심채은기자 1534
청소년의 흡연과 실질적인 방안 2014.07.28 김서정 12856
청소년의 음주 흡연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6.05.24 최시헌 11834
청소년을 위한 페미니즘, 교육이 나서야 한다 3 file 2018.12.18 황준하 2217
청소년을 보호하는 소년법, 개정 혹은 폐지? 4 2017.11.09 박찬영 3759
청소년에게 듣는 '19대 대선과 대한민국' 1 file 2017.05.20 박상민 2419
청소년보호법과 소년법은 다르다? 7 file 2017.09.21 김주은 5453
청소년들이여 흡연의 불씨를 꺼라 2014.07.26 양나나 13800
청소년들이 바라보는 대한민국 정치 1 file 2017.02.09 정재은 8120
청소년들이 던져야 할 질문 하나, 과연 문명의 발전은 인류를 행복하게 해주었을까? 2 2019.01.11 임효주 1431
청소년들의 흡연 file 2014.07.30 1645 11773
청소년들의 흡연 2014.07.30 변다은 13315
청소년들의 일상이 되어버린 SNS 2 file 2018.01.03 정유정 2744
청소년들의 음주 문제 '심각' 5 file 2016.03.19 한지수 10113
청소년들의 언어사용 실태 5 file 2016.10.25 김나연 26342
청소년들의 순수한 팬심을 이용하는 엔터테인먼트의 장사술, 이대로? 2 file 2016.09.25 이세빈 7386
청소년들의 비속어 사용,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file 2017.10.30 주진희 12873
청소년들의 금연,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2014.07.31 이종현 12518
청소년들의 고카페인 음료 오남용 실태 8 2016.03.21 이현진 10736
청소년들을 좌지우지 할 대선 후보들의 교육정책 3 file 2017.05.07 김서영 2599
청소년들은 정치에 관심이 있을까? 5 file 2017.08.20 박지은 8813
청소년들에게 선거권을 부여해야 하나 9 2016.04.13 이현진 9488
청소년들에게 물어보다, 청소년 범죄 처벌 강화 찬반 1 file 2017.09.12 고다영 12660
청소년들, 사드(THAAD)를 어떻게 생각할까? 1 file 2017.03.20 4기이예인기자 3240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③죄수의 딜레마 2019.04.01 하예원 1504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② 자이가르닉 효과 2 file 2019.02.18 하예원 1754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① 리플리 증후군 file 2019.01.04 하예원 2329
청소년과 정치 1 file 2018.11.26 장보경 1649
청소년, 권리를 외쳐라! - 'Be 정상회담' 성료 2 file 2017.10.23 김현서 2672
청소년 흡연문제 1 2014.07.31 정다인 11774
청소년 흡연- 김성겸 file 2014.07.31 김성겸 13425
청소년 흡연, 치명적인 독 file 2014.07.31 이가영 21867
청소년 흡연, 반드시 해결해야 할 문제 2014.07.31 구혜진 12904
청소년 흡연, "죽음의 지름길" 2014.07.26 장원형 1456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