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자유학기제로 진로 고민 해결?

by 3기이민정기자 posted Apr 10, 2016 Views 924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791-811 경북 포항시 북구 용흥로292번길 35 (경북 포항시 북구 용흥동 418-9) (용흥동, 대흥중학교)

자유학기제로 진로 고민 해결?


 청소년들의 가장 큰 고민은 무엇일까, 학업 교우관계 2013년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10월 29일부터 11월 2일까지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을 이용한 고등학생 1,07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청소년 10명 중 8명은 진로를 가장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바로 이런 청소년의 진로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 중 하나가 자유학기제이다. 그렇다면 자유학기제가 과연 청소년들의 진로고민 해결에 큰 도움이 되었을까?

 2012년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는 청소년 6,291명을 대상으로 어른이 되면 어떤 직업을 갖고 싶은지에 대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1위가 초등학교 교사, 2위가 의사, 3위가 공무원, 4위가 중고등학교 교사, 5위가 요리사, 6위 간호사, 7위 경찰, 8위 운동선수, 9위 연예인, 10위가 회사원순이었다. 현재 우리나라에 있는 직업의 종류는 약 1만개가 넘는다고 한다. 그런데 대부분의 청소년들이 겨우 이 10개 직업 안에서 대답을 했다고 한다. 이것은 자유학기제가 실시되기 전이므로 어떤 직업들이 있는지 학생들이 잘 모르기 때문이라고 추측된다.

 자유학기제를 실시한 후 2015년 한국청소년 코칭센터에서는 청소년 약 4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1위가 공무원, 2위가 초등학교 교사, 3위가 경찰, 4위가 법조인, 5위가 의사, 6위가 회사원, 7위가 연예인, 8위가 과학자, 9위가 교수, 10위가 운동선수였다.

 2012년 발표한 1위부터 10위 안의 직업과 2015년 발표한 1위부터 10위 안의 직업에 큰 차이가 없다. 과연 자유학기제가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직업을 알게 해주고 진로를 정하는데 큰 도움을 주었을까.

 대흥중학교 2학년 이ㅇㅇ학생은 1학년 2학기때 자유학기제를 했었는데 오히려 꿈에 대해 불안감을 가지게 되었다고 하였고 김ㅇㅇ학생은 다가올 2학년 1학기 중간고사 등 시험에 대한 부담을 주었다고 자유학기제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자유학기제는 수업 방법 개선이나 다양한 체험의 기회 제공 등 긍정적인 면이 많이 있다. 그러나 학생들에게 과도한 활동과 과제에 대한 부암을 주는 점이나 2학년 진학 후의 시험에 대한 부담은 한 번쯤 생각해봐야 할 문제이다. 앞으로 자유학기제 활동이 더욱 발전되어 청소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

4월달 진로책.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민정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사회부=3기이민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3기 2016.04.16 21:26
    자유학기제가 올해부터 모든 학교에서 실시되고 있는데, 저희 학교의 상황을 보면 긍정적인 쪽과 부정적인 쪽이 나뉘고 있어요. 도움이 되는 부분도 있지만 이것과는 반대로 학업에 부담이 되는 경우도 생기게 되잖아요. 학생들의 의견이 많이 반영된 자유학기제 실시가 꼭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 ?
    3기전채영기자 2016.04.17 05:09
    섣부른 자유학기제는 오히려 단점이 더 부각될수도 있을 것 같아요. 자유학기제는 일차적으로 학업의 부담을 준다고 하지만, 궁극적으로 대학에 가는 방법은 같으니까요. 이건 9시등교제를 채택하고 있는 학교의 학생들이 수능과 모의고사때 등교시간을 못맞출까 걱정하는 것과 비슷한것 같아요. 전체적인 제도의 개혁이 필요해보입니다. 기사 잘 읽었습니다 기자님!
  • ?
    3기김나연기자 2016.04.20 23:23
    저도 생각이 비슷한데 자유학기제ㅔ 대해선 한번 생각해봐야 할 것 같아요. 긍정적인 면이 있다고는 하지만 자유학기제를 경험해본 결과 오히려 하고난 뒤에 더 부담이 새겨셔 학업 스트레스가 더 있는 것 같아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3기이의진기자 2016.04.24 00:03
    자유학기제에 대해 정말 긍적적인 부분과 부정적인 부분이 많이 나뉘어지고 있는데 요즘 추세는 부정적인 모습이 많이 보여지고 있는 것 같기도 해요. 일단 학업의 격차도 그 일부분이겠죠. 이 기간동안 학생들은 사교육에 의존하는 경우가 정말 많을 것인데 이럴 경우 사교육의 유무에 따른 학업의 격차는 이루 말할 수 없을 듯해요. 실제 이런 면들이 현실화 되고 있는 것도 있고요. 하지만 여러 부정적인 측면에서 벗어나서 긍정적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3기김윤정기자 2016.05.22 11:27
    자유학기제에 대해서 잘 몰랐는데 잘 알게되었어요! 장단점이 분명해서 딱 정하기가 어렵네요 ㅠㅠ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56648
증가하는 1월 졸업식의 필요성 6 file 2016.03.06 3기윤종서기자 10520
중학교에 전면 시행된 자유학기제, 현 주소는? 2 file 2016.10.25 신수빈 9361
중학교 자유학기제 올해부터 전면시행, 작년 학생들의 반응은? 3 file 2016.04.24 김현승 10423
중앙선관위, 선거연령 18세로.. 2 file 2016.08.24 안성미 8128
중국인 관광객, 있다 없으니까 4 file 2017.03.24 이동욱 3077
중국의 일대일로, 그들의 야망이 드러나다 file 2019.06.03 김도윤 1620
중국에선 벌써 열풍! 우리는? file 2019.06.05 최민경 2063
중국발 미세먼지에 앓는 韓,日 file 2017.03.23 김경미 4022
중국, 우리는 안된다더니 중국판 사드 배치 1 file 2017.08.22 이호섭 3552
중국, 시진핑 특사 빈손 귀국 후 북한에 어떤 조치할까? file 2017.11.28 박현규 3864
중국 전역을 덮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에 대한 우리 정부의 대책은? 3 file 2020.02.03 고기찬 2047
중국 비상 코로나19에 이어 중국에서 브루셀라병 대규모 확진 file 2020.09.23 오경언 140
줄지않는 아동학대...강력한 처벌 필요 file 2018.11.23 김예원 2328
줄어드는 대중교통 분담률, 해결방안은? file 2018.06.18 곽준환 3010
죽어서도 편히 쉴 권리, 반려동물에게도! 2 file 2016.09.30 박채원 7127
주황색 리본?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 2 file 2017.10.25 김하늘 4576
주황리본을 아시나요? 5 file 2017.08.17 김영인 4716
주황리본, 제2의 세월호 file 2017.11.30 안옥주 4557
주한 외국인 증가율 file 2019.12.27 김희서 928
주인 없는 길고양이들.. 밥은 언제 먹나요? 5 file 2016.03.24 김보현 12081
주요 대선후보들의 경제관련 공약을 알아보자 2 file 2017.04.25 천주연 4275
주소지 파악 불가한 정체불명의 ‘대한민국청소년협회’ 등장..네티즌 주의 필요 file 2018.02.26 디지털이슈팀 4412
주민들의 불청객이 되버린 관광버스 4 file 2016.03.20 김관영 10556
좌파가 정말 몰락하고 있을까? - 대중영합주의에 대한 유럽의 반발 file 2017.03.21 신연수 3776
종교가 우선인가, 안전이 우선인가? 더 커진 '부르카' 착용 논란 file 2017.11.01 이윤희 6960
좁혀지지 않는 일본과의 갈등 file 2019.08.05 백지수 2812
졸업식 현장 그곳을 취재하다. 2 file 2015.02.26 이도경 20275
조현병, 사회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 file 2019.07.01 박경주 2396
조작되는 정치 여론, 국민은 무엇을 해야 하나 3 2018.05.24 황지은 3256
조력자살 그 한계는 어디인가? file 2018.07.31 신화정 3820
조두순 출소 반대, 이루어질 수 없지만 간절한 국민들의 소원 2 file 2017.11.24 윤익현 5150
조두순 출소 반대 국민청원, 61만명 돌파 1 file 2017.12.20 문세연 5248
조금은 특별했던 장미대선, 투표율은 어땠을까? 2 file 2017.05.29 정경은 3952
조국 청문회가 남긴 숙제는? file 2019.09.20 정예람 20254
조국 전 장관의 서초동집회 근황 file 2020.01.17 윤태경 906
젠트리피케이션, 주거지에서 상업지로... 도시 활성화 vs 주민들의 피해 2 file 2018.05.14 김민경 6531
제천 화재로 소방 관련 법 입법의 필요성 드러나. file 2018.01.29 서호연 2803
제천 화재 사건의 근본적 원인은 우리다 2018.01.03 제규진 3192
제천 노블 휘트니스·스파 화재 참사 키운 불법 주·정차 앞으로 어떻게····? 1 file 2018.01.09 허기범 4873
제주도에서 산 초콜릿 뒤에 숨은 가격의 비밀은? file 2018.10.29 신효원 5271
제임스 코미의 해고 사건, 트럼프에게 위협적인 존재? file 2017.05.23 류혜원 3318
제로금리에 가까웠던 美 기준금리 7년 만에 인상, 우리나라에 미치는 엉향은? file 2017.03.22 이승희 3376
제노포비아, 한국은 어떤가요? file 2018.10.24 남지윤 3692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분석 - 정당별 총평편 file 2018.07.23 정민승 2680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분석 - 시장편 2 file 2018.06.25 정민승 3513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분석 - 도지사편 file 2018.07.12 정민승 3089
제4차 산업혁명 시대 갈수록 커져가는 지식 재산권의 남용, 법적 분쟁의 해결책은? file 2018.07.24 송민주 2843
제3차 불법촬영 편파수사 규탄시위 집회 "몰카 범죄 피해자 여성일 때도 강력히 수사해야" 5 file 2018.07.09 노영석 40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6 Next
/ 4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