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혁신학교, 시스템을 체계화 해야...

by 4기김영민기자 posted Mar 19, 2017 Views 328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서울시교육청이 2017학년도 서울형 혁신학교를 154교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서울형 혁신학교는 학생, 교원, 학부모, 지역사회가 서로 소통하고 참여하며 협력하는 교육문화 공동체로서, 배움과 돌봄의 책임교육을 실현하고 전인교육을 추구하는 학교이다, 2017학년도에는 2016학년도에 비해 32곳이 새로 포함되었고 초등학교 109, 중학교 33, 고등학교 12교로 지정되었다. 지정된 학교들은 2017년도부터 2020년도까지 4년간 혁신학교 운영에 힘을 쓰게 된다. 대표적인 혁신학교를 알아보자면 서울 강서구의 삼정중학교, 강북구의 삼각산고등학교 등이 있다. 이 두 학교는 모두 2011년부터 혁신학교로 지정되어 현재 혁신학교 2기를 운영 중에 있다. 서울형 혁신중학교를 다니고 있는 한 학생은 다른 학교들을 보면 수업시간에 자는 학생들이 굉장히 많은데 우리 학교 같은 경우에는 수업시간에 친구들이랑 같이 해야 하는 활동들이 많아서 잘 수가 없다. 그리고 친구가 모르는 문제를 내가 가르쳐 주면서 나도 많이 도움이 된다. 가르치고 설명하면서 애매하게 알았던 문제들을 확실하게 내 것으로 만들 수 있다.”라고 전했다. 과거에 비해 혁신학교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혁신학교의 장점으로는 학급의 활동들을 학생들이 이끌어가면서 주체적인 민주시민으로서의 의식을 고취시킬 수 있다. 또한 모둠수업을 통해 공동체 의식 함양을 이루어 낼 수 있다는 점이 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혁신학교가 성공적으로 운영 되려먼 교사들이 혁신에 대한 의지가 있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교사들이 혁신학교에 많이 존재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또한 혁신학교 학생들의 성적 부진도 문제점으로 지적되어 오고 있는 실정이다.

cbf23e85eca85c9ce034c1104506e7e9.jpg

[이미지 제공=서울시 교육청]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4기 김영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31851
힘의 가치 2017.10.10 최지원 2817
흡연자와 비흡연자, 갈등은 담배 연기를 타고... file 2017.11.29 오태준 4402
흡연부스, 개선이 필요 합니다. 17 file 2016.02.25 최호진 16138
흔들리던 새벽, 우리도 더 이상 안전하지 않다 file 2020.01.06 정다은 369
흉물속의 리그 file 2016.10.23 한종현 9507
휴가를 반기지 않는 반려견들 5 file 2016.08.11 임지민 8266
후성유전, 이것의 정체는? file 2018.10.22 여다은 1872
황교안의 선택... 그 방향은? 3 file 2017.02.18 최우혁 7868
황교안, 주목해야 할 보수진영의 대선주자 9 file 2017.02.22 김나현 9883
환영받지 못하는 종이 빨대, 이대로 괜찮을까? 4 file 2019.02.25 이하랑 4350
환경을 파괴하는 아보카도? file 2019.06.10 김예진 2064
환경부의 층간소음 해결책..쓸모있나? file 2015.02.10 이광제 27519
환경 오염의 주범 일회용 컵, 정부가 규제한다 2 file 2018.09.11 이승은 4189
화재경보기가 울렸을 떄 2 file 2016.05.25 유승균 9576
화재 발생의 원인, 외장재 및 건물 구조가 영향 크게 미쳐 file 2018.03.01 정예현 4955
화장하는 청소년들 4 file 2016.04.24 신수빈 18356
화이트 데이 상술...소비계획 세워야 6 file 2016.03.20 이은아 10504
화성에 원숭이를? 3 file 2016.03.22 백미정 11909
화성 동탄신도시 센터포인트 몰 건물화재 발생, 현재 화재 진압 중... (속보) 6 file 2017.02.04 최민규 11139
화려했던 팬택, 역사 속으로 사라지다 3 file 2017.08.28 정용환 4621
홍콩의 외침, 송환법을 반대한다! file 2019.08.30 박고은 1329
홍콩, 자유를 지키기 위해 거리로 나가다 file 2019.09.02 선혜인 1503
홍콩 시위, 소녀는 왜 싸늘한 시신으로 돌아왔나 file 2019.10.21 박채원 1825
홍콩 국민들을 하나로 모은 범죄인 인도법 file 2019.06.21 이서준 1982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또다시 갈등의 대한민국으로 들어갑니다." 2 file 2018.09.27 마민찬 1704
혼용무도(昏庸無道)인 대한민국, 필리버스터는 왜 등장했는가? 2 file 2016.03.01 최지환 10168
혼밥을 아시나요? 16 file 2017.02.19 민소은 9854
형광등 대신 LED가 선호되는 이유는? file 2019.03.05 심선아 1945
현실로 다가온 미래 기술 file 2019.04.22 박현준 1717
현대판 코르셋, 이대로 괜찮은가? 2 file 2019.02.22 문혜원 2618
혁신학교, 시스템을 체계화 해야... file 2017.03.19 김영민 3287
헛되지 않은 우리의 선택, 문재인 대통령 4 2017.05.25 성유진 4069
헌정사상 최초 현직 대통령 박근혜 탄핵! 1 file 2017.03.12 장인범 5467
헌정 사상 첫 대통령 파면, 이후 조기 대선은? 1 file 2017.03.10 최예현 4851
헌재소장 임명 부결... 문재인정부 사법개혁 '적신호' 1 file 2017.09.21 고범준 2846
헌재, 낙태죄 위헌 판단…향후 대한민국의 미래에 미칠 영향은? 3 2019.04.18 송안별 1936
헌법재판소,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 file 2019.05.28 김민준 1736
헌법재판소 앞의 사람들 5 2017.02.15 안유빈 8476
헌법재판소 앞, 식지않는 열기 file 2017.02.18 전태경 9331
헌법기관 vs 헌법기관... 아직 끝나지 않은 싸움 file 2017.03.21 박찬웅 4081
허리케인 어마와 마리아 이후의 푸에르토리코 섬 file 2017.11.27 이민정 2875
행정안전부 주관, 2017 을지연습 실시 file 2017.08.25 김성연 2515
핸드폰 수거, 학생의 인권침해인가? 10 file 2016.05.28 임지민 21195
해외를 들썩인 '포켓몬Go', 도대체 무엇이길래? 3 file 2016.07.17 백현호 9412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1 file 2018.05.08 김세현 2726
해군, ‘아덴만 여명작전’ 6주년 기념식 열어 6 file 2017.01.24 김혜진 10848
함께 지켜온 대한민국,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들 1 file 2017.10.23 변서연 3023
함께 지켜나가요, 소녀들의 평화 file 2017.04.16 김효림 32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