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한마음 한 뜻, 모두에게 의미 있었던 부광여자고등학교 체육대회

by 4기이예림기자 posted May 19, 2017 Views 638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519, 부광여자고등학교 전교생이 모인 체육대회가 개최되었다. 모든 학생들은 체육대회가 열리기 일주일 전부터 예선전을 치르고, 연습경기를 반복하며 체육대회가 하루빨리 열리기를 학수고대 했었다.

  체육 교사의 진행으로 매끄럽게 이어간 개회식에서는 교장 선생님의 짧고 간단한 개회사로 몇 분이라도 빨리 체육대회를 시작하고픈 학생들의 마음을 달랬다. 이어 전교생이 참여한 새천년 체조(준비운동)에서는 잦은 음향 끊김으로 학생들의 원성을 사기도 했지만 학생들이 입으로 구호를 외치며 참여하는 등 시작부터 참여적인 모습을 보여주었다.

 처음으로 열렸던 경기는 1학년 장대달리기, 고등학교에서 처음으로 참여하는 체육대회임에도 불구하고 큰 부상자 없이 모두 열심히 참여해주었다. 이어 8자 줄넘기가 시작되었다. 1학년, 2학년 학생들 모두 줄에 걸리거나 순탄하게 진행되지 않아도 서로를 믿고 응원하며 경기 결과에 승복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KakaoTalk_20170519_224250460.jpg

 [이미지 촬영=부광여자고등학교 2학년 1반 김미엘 학생]


 다음으로는 줄다리기가 이어졌다. 줄다리기에 꼭 필요한 목장갑을 가져오지 못한 학생들은 한 번도 말을 걸어보지 못했던 친구에게 빌리고, 다리나 팔이 다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또한, 자신의 학급이 아니더라도 알고 있었던 친구나 예선전에서 패했던 상대편의 대결 상대를 응원하는 모습 등 꼭 자신이 속해있지 않은 곳에서도 함께 응원하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2학년 학생들만 참여했던 단체줄넘기에서는 2학년 1반 학생들이 예상치 못한 월등한 기록으로 1등을 차지했다. 체육대회 전날까지 연습에 몰두했던 해당 학급은 많은 학생들에게 놀라움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다른 학급에서도 여러 사람이 줄넘기를 함에도 불구하고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협동심을 보여주어 1학년 학생들에게 호응을 받기도 했다.

  1학년 학생들은 피구, 2학년 학생들은 발야구 경기를 나눠서 하는 시간에서는 각자의 경기를 관람하며 예선전에서부터 올라온 두 학급의 학생들 모두를 응원했다.

  마지막으로 체육대회의 꽃이라고 불릴 수 있는 계주에서는 대부분의 학생들이 생각했던 우승 후보들이 부진하는 모습과 예상하지 못했던 학급들이 선전하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특히 2학년 경기에서는 예선전과 결승 모두 역전승이 이루어져 결과는 끝까지 봐야 알 수 있다는 말을 실감하게 했다.

  모든 학생들의 아쉬움 속에서 이루어진 폐회식에서는 부광여자고등학교의 교가로 마침표를 찍었다. 학생들은 목소리를 높여 애국가를 부르고 상을 받은 학급들에게 축하의 박수를 보내며 마지막까지 점잖은 모습을 보여주었다. 2학년 학생들에게는 고등학교에서의 마지막 체육대회, 1학년 학생들에게는 고등학교에 적응 할 수 있는 최고의 기회였던 이번 체육대회는 성황리에 모든 학생들의 환호 속에서 막을 내릴 수 있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4기 이예림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정예진기자 2017.05.20 15:29
    요즘 체육 대회 시즌이라 학생들이 모두 즐거운 것 같네요 ㅎㅎ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안준혁기자 2017.05.20 22:50
    정말 재미있었겠네요. 좋은 내용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딴따라 동아리 4 file 2016.10.26 황지혜 7678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메이커 동아리 10 file 2016.03.24 황지혜 8272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창업동아리 선정 발표회 개최 4 2016.04.24 이예진 7585
한국에서 교생실습에 나선 미국 캔자스 대학교 교생선생님과의 인터뷰 3 file 2016.09.24 서소연 8963
한국을 알리는 반크(VANK), 학교에서 만나보다. 5 file 2017.03.21 민동빈 3580
한국전통문화고등학교 공예디자인과. MT를 다녀오다. 1 file 2017.03.25 이가현 3261
한글로 바꾸기? 어렵지 않아요! file 2017.10.25 서유니 2836
한류 열풍에 이은 한류 유학 2 file 2016.09.25 윤지영 8773
한마음 한 뜻, 모두에게 의미 있었던 부광여자고등학교 체육대회 2 file 2017.05.19 이예림 6384
한민고 3대 학생회 다온, '한민 민회' 개최... "소통의 장 마련" 1 file 2017.03.20 김솔비 4117
한민고등학교, 청소년 모의재판 경연대회 형사·민사부문 우수상 수상 2 file 2017.08.13 권지은 6294
한서고등학교, 제22회 밤샘 책 읽기 대회 개최 1 file 2017.10.26 강지현 3183
한솔고등학교 동아리, 미니 화학정원 만들다 1 file 2017.12.18 이혜란 4392
한양대학교사범대학 부속고등학교의 특색프로그램, '토요심화실험실' 3 2017.09.22 김현주 3327
한여름의 청량예술제 file 2017.09.01 이유림 2821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전곡고등학교 온골제 file 2017.07.25 이다은 2929
한영외고 시사토론의 중심, HOF를 방문하다 1 file 2017.02.24 문서현 6570
함께 하는 대한민국, 영종도 난민센터 봉사 2 file 2016.03.25 최윤철 6869
함께 한다는 건 1 file 2016.07.24 장보경 5261
함께라서 즐거운 봉사-여수 중앙여자고등학교 모자 봉사단 file 2017.08.25 김세진 4929
함께하는 세상 만들어요-장애학생 굿프렌드 2 file 2016.03.25 이현지 9267
함창고등학교, 시골에서 오케스트라를 울리다 file 2019.05.27 박단희 1628
함평 학다리 고등학교 마지막 수학여행은 제주도에서 file 2017.05.27 정상아 4502
함평 학다리 고등학교 봉사의 날을 통해 봉사와 견학을 동시에 1 file 2017.07.18 정상아 3891
해강중학교 과학 동아리 '사이언스 펜타' 2 file 2017.08.08 김소정 5132
해룡고등학교 과학동아리 '생과일', 천연 지시약을 이용한 카멜레온 볼 만들기 2018.11.28 우문영 2572
해룡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를 열다. 2 file 2018.03.12 김희윤 4044
해리포터의 호그와트(Hogwarts)를 뒤잇는 하나고의 하나와트(HANAwarts), 하나人의 축제 2 file 2017.09.18 정유미 6647
해성국제컨벤션고등학교의 방학식, 체육대회가 열리다! file 2017.07.24 이하늘 4994
해성에 아이돌이 찾아오다! iz밴드 1 file 2017.05.25 이하늘 3161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5092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8230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3875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3053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3137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3468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24411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3826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3794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3161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4296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2980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3748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3837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2303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4997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1967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985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