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이스라엘 공부법을 사용한 창원 중앙고등학교 동아리 '하부르타'

by 5기권나연기자 posted Nov 13, 2017 Views 465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2일, 창원 중앙고등학교 동아리 '하브루타' 학생과 만남을 가졌다.

 

Q. 안녕하세요. 인터뷰에 참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간단한 자기소개와 동아리 소개 부탁드릴게요.

A. 네. 안녕하세요. 저는 중앙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1학년 이도경이라고 합니다. 저희 동아리는 '하브루타'라는 동아리입니다. 사회문제나 자신의 진로와 관련된 주제를 가지고 토론을 합니다.


Q. 그렇다면 이 동아리에 가입한 이유가 무엇인가요?

A. 음. 평소에 토론에 관심도 많고 토론하는 것을 좋아해요. 그리고 여러 가지 사회문제들에 대한 해결책을 제가 스스로 찾아보고 싶었어요.


Q. 그렇군요. 1, 2학년 학생들로 구성되었나요?

A. 네. 1학년 8명, 2학년 6명으로 총 14명입니다.


Q. 친목 활동으로는 무엇을 하나요?

A. 다른 동아리와 함께 축구를 하면서 팀워크를 쌓는답니다.


Q. 올해 참가한 행사가 있나요? 있다면 어떤 행사인가요?

A. 음 아직까지 참가한 행사는 없고 곧 다가올 축제에 저희가 활동한 내용과 토론한 내용을 정리해서 발표할 예정이에요. 학생들이 많은 관심을 가져줬으면 해요.


Q. 동아리 활동하면서 인상 깊거나 개인적으로 소개하고 싶은 토론 주제가 있나요?

A. 음 인상 깊은 토론 주제는 아프리카 기아들을 살리기 위해 안정성이 검증되지 않은 GMO 식품을 판매하는 것에 대한 찬반입니다.


Q. 최근에 토론한 주제로는 무엇이 있나요?

A. 의무경찰제도가 필요한지에 대한 찬반과 정신병원 감금에 대한 찬반이에요.


Q. 네 감사합니다. 마지막으로 질문 하나 드리겠습니다. 동아리 활동하면서 어떤 점이 좋고, 무엇을 느꼈는지 답변 부탁드립니다.

A. 일단 동아리 활동하면서 토론에 대한 흥미가 더 생긴 것 같아요. 그리고 사회문제를 바라보는 시각이 넓어지고 좀 더 논리적으로 생각하게 된 것 같아요. 그리고 토론한 많은 사회문제들 중 찬성과 반대가 적절히 나뉘는 문제가 있는 반면에, 어떤 문제들은 모두가 잘못됐다고 하는 문제가 있어요. 그런 문제들이 하루빨리 해결되었으면 하는 바람이에요. 토론을 하고 난 이후에는 사회문제들에 대한 해결책을 저희가 찾거나 도움이 될 수 있어서 뿌듯해요.


n.jpg

[이미지 촬영=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권나연 기자]


한편 하브루타란 나이, 계급, 성별에 관계없이 서로 논쟁을 통해 진리를 찾는 것을 의미한다. 이스라엘 교육과정에 적용되며, 유대인만의 독특한 교육법이지만 공부법이라기보단 토론 놀이라 보기도 한다. 자신만의 생각과 논리적인 생각이 중요시되어가는 이 시대에 적절한 공부법이라고 생각된다. 많은 학교에서 이 방법을 적용하고 있으며 힘들게 공부하기보다 친구와 토론하며 진정한 공부의 의미를 찾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5기 권나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안옥주기자 2017.11.25 00:16
    기자님 말씀처럼 하부르타 공부법이 이 시대에 적절한 공부법이라고 생각이 드네요 ! 동아리에서만 이루어지는 것이 아닌 머지않아 학교 교실에서도 자연스럽게 이루어졌음 좋겠어요 !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
    5기임채민기자 2017.12.17 19:57
    이스라엘 공부법 처음 들어보지만 좋은 방법 같아요~ 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진리는 나의 빛, 서울대학교를 견학하다 3 file 2016.08.20 오시연 5878
“찾아 가는 진로교실! 공무원의 모든 것...” file 2016.08.22 이민지 7560
3D 프린팅 : 1인 제작자 시대의 길을 열다 2 file 2016.08.22 이예진 5772
가플리안을 위한 특별한 진로 강연회 1 file 2016.08.23 이민재 5823
경찰동아리 SD와 함께한 사회4대악 근절캠페인 2 file 2016.08.24 홍새미 5772
문화교류를 통한 이해 file 2016.08.24 김지원 4788
미래의 법조인을 꿈꾸며! 경남외국어고등학교 ‘Justice’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6.08.25 김길향 4891
모의유엔동아리, 교실에서 글로벌 이슈를 논하다 2 file 2016.08.25 김태윤 6020
네 꿈을 펼쳐라! 부원여자중학교 ‘솔향제’ 오디션 현장에 가다 2 file 2016.08.25 박소윤 6240
가을, 학교행사의 꽃 체육대회!! 3 file 2016.08.25 3기장정연기자 5815
신봉고등학교 학생회의 새로운 시작 1 file 2016.08.26 송윤아 6429
수능 D-100 맞아 모교(홍성여자고등학교) 찾은 올림픽 영웅 이성진 선수 4 file 2016.08.28 김혜림 6222
강원외고 MUNOG 막을 닫다. 7 file 2016.08.29 차유진 5977
창원중앙고등학교의 힐링 프로젝트, 미니음악회 5 file 2016.08.30 류보형 7518
마산무학여고 동아리 '리멤버' 가 위안부 피해자에게 주는 희망. 3 file 2016.08.30 윤춘기 7439
Our adventure in Deokso 3 file 2016.08.30 김나영 6021
색다른 흡연예방 프로그램 6 file 2016.08.31 안성주 4946
유성 독서 공감 pt대회? 3 file 2016.09.04 이유수 7217
자전거 안전 홍보 연합동아리 BASIK을 소개합니다. (용인외대부고, 고양외고 학생 연합) 3 file 2016.09.04 이의진 8690
지루한 수학은 가라, 눈과 손으로 이해하는 수학체험전 3 file 2016.09.11 김준하 6906
포항여고 학생들의 "제 꿈을 소개합니다." 3 file 2016.09.14 백소예 7510
서울 신동중학교, 정원 식물 탐구 대회 개최 1 file 2016.09.18 정수민 7030
수피아의 한가비를 만나다. 1 file 2016.09.18 김다현 6247
계산중학교 안전교육의 날 3 file 2016.09.23 최찬영 6359
우리들의 청춘 ! 고양국제고 동아리 발표회 3 file 2016.09.24 민유경 11004
2016 E3 한일고 축제 (2016.8.26 ~ 27) 열려 1 file 2016.09.24 오세훈 6818
한국에서 교생실습에 나선 미국 캔자스 대학교 교생선생님과의 인터뷰 3 file 2016.09.24 서소연 8577
하남 위례고등학교 개교식 개최 1 file 2016.09.25 최민지 8524
한류 열풍에 이은 한류 유학 2 file 2016.09.25 윤지영 8334
新 사임당 부모교실 열려 2 file 2016.09.25 장서윤 5932
대구외고인들의 축제; 2016 JEC Day 3 file 2016.09.25 박수연 7153
진선여중, 연화제 오디션 '슈퍼스타 J' 개최해 3 file 2016.09.25 김승겸 6840
영화 '암살'을 통해 민족 정신을 되새기다 5 file 2016.09.25 김은형 4823
동해광희고등학교 제 1회 한빛 독서토론대회를 열다. 3 file 2016.10.01 진민지 6502
제570돌 한글날 기념행사 2 file 2016.10.12 홍새미 6118
평창을 걷다 국제청소년성취포상제 3 file 2016.10.16 최윤철 6366
천안중앙고 정치외교학 동아리 '아고라', 동문초청강연 실시 3 file 2016.10.20 이우철 7633
네 꿈을 펼쳐라! 부원여자중학교 솔향제! 1 file 2016.10.23 박소윤 7408
경기외국어고등학교 가을음악회, 그리고 감사 3 file 2016.10.23 이민재 7329
A splendid club, Wee Class file 2016.10.23 김세영 6680
길고 긴 주말리그의 끝, 그리고 영원히 ‘제일~고!’ file 2016.10.23 최호진 7598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9425
논현제와 체육대회, 잊지 못할 단합의 장 file 2016.10.24 오시연 6402
대구외국어고등학교 '샤프론'봉사단 신천을 밝히다 1 file 2016.10.25 장보경 6952
친구야 미안하Day~ 2 file 2016.10.25 박지혜 6291
학창시절 마지막 수학여행, 제주도로 떠나다! 1 file 2016.10.25 김나영 8840
울산 대송고등학교 스피치대회가 열리다! 1 2016.10.25 지다희 6832
중국 광저우 월수외고 학생들과의 국제교류 2 file 2016.10.25 장우정 683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