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하나人이 되기 위한 준비. 하나고등학교 신입생 예비학교

by 4기정문정기자 posted Feb 26, 2017 Views 625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7 2 20일 하나고등학교에서는 신입생 예비학교가 열렸다. 신입생 예비학교는 2017 219일부터 2 24일까지 약 4 5일간 진행된다. 이번에 새로 들어오는 신입생들은 8기로 처음 들어오는 학교가 어색한 듯 많이 경직된 모습이었다. 처음으로 후배를 맞이하는 7기 학생들과 벌써 두 번째 후배를 맞이하는 6기 학생들 역시 많이 긴장되고 새로워 하는 모습이었다. 신입생들은 병영체험, 반별 발표회 준비, 기본교육 등 학교에 적응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수행하며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4 5일을 보냈다. 7기 학생들 역시 새로 들어온 후배들을 위해 OT공연, 신입생 도우미 등 다양한 활동들을 준비하고 수행하며 바쁜 나날들을 보냈다.


KakaoTalk_20170226_11332060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정문정기자]


Q. 작년에 신입생으로 OT에 참여했을 때랑 이번에 선배로 신입생 OT에 참여한 느낌이 많이 다를 것 같은데 어떤 점에서 많이 다른가요??

A. 작년에 신입생으로 OT 참여했을 때는 낯설고 두려운 마음도 있었고 설레는 마음도 있었어요. 올해 재학생으로 OT를 참여하면서 1년 전 내 모습이 떠올라서 재미있기도 했고, 작년에 내가 모르던 것들을 후배들한테 알려주고 싶은 마음이 들었어요.


Q. 이번에 처음으로 후배들을 맞이하게 되었는데 후배들을 보는 느낌이 어떤가요?

A.작년 학교에 들어온 게 얼마 전 같은데 벌써 후배들이 들어온 걸 보니까 앞으로 남은 고등학교 생활 2년도 정말 빨리 지나갈 것 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그래서 더 알차게 보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Q. 선배로서의 책임감이 많이 느껴질 것 같은데 어떤가요? 앞으로의 다짐 같은 게 있나요?

A. 선배가 된지 얼마 안돼서 잘 모르겠지만 내가 작년에 학교 처음 들어와서 초반에 힘들었던 기억들이 나서, 힘든 8기들한테 힘을 줄 수 있는 선배가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Q. 신입생 OT 도우미 활동이 되게 힘든데 그래도 이런 점은 좋다! 하는 게 있나요?

A. 힘들긴 했지만 좋았던 점은 다른 친구들보다 8기를 먼저 만나서 아무래도 좀 더 친해질 수 있었던 것 같아요. 8기 친구들 보면서 선배가 됐다는 걸 실감하기도 했고 후배들이 보고 배울 수 있게 좀 더 멋진 모습을 보여줘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어요.


Q. 신입생 오티가 시작된지 3일이 지났는데 느낌이 어떤가요?

A. 일단 걱정 반 기대 반이고 선배님들이 말씀 많이 해주고 조언 많이 해주셔서 걱정도 되긴 하는데 선배님들처럼 멋진 1년 생활 마치고 싶어서 빨리 3 1일 와서 생활 시작하고 싶어요


Q. 들어오기 전 알던 학교와 들어와서 직접 느껴본 학교가 다른가요?

A. . 좀 다른 것 같아요. 되게 이상한 편견 많았는데 되게 좋은 게 많은 것 같아요.

공부만 하는 학교인 줄 알았는데 다른 것들도 다 잘하시고 너무 멋지세요.


Q. 오늘 다녀온 병영체험 하나고의 전통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도 쭉 유지되었으면 좋겠나요?

A. 그게 막상 갔다 오면 힘들긴 한데 그게 만약 학교가 저희의 학교에 대한 애정을 키우려고 보내는 거라면 성공적인 것 같아서 계속 유지되어도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Q. 하나고에는 많은 공연동아리가 있고 오늘 그 동아리들이 하는 OT 공연을 봤는데 어땠나요? 나중에 동아리를 선택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나요?

A. 오늘 OT공연 진짜 진짜 재미있었고요 재능이 하나도 없는데 선배님들이 진짜 멋있게 공연하시는 것 보고 저도 꼭 한 번 그런 무대 가져보고 싶다는 생각도 들고 공부만 잘하시는 것이 아니라 정말 다재 다능하신 것을 보고 너무 놀라고 멋있고 존경스럽고 그랬어요.


3 2일 개학과 동시에 2017 1학기가 시작된다. 하나고등학교 학생 모두가 알찬 한 학기를 보낼 수 있기를 기원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4기 정문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김서연기자 2017.02.26 12:32
    이제 시작되는 새학기를 기자님도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 ?
    4기이지영기자 2017.02.26 14:14
    저희 학원 친구도 여기 갔다고 들어서 궁금했는데 이렇게라도 기사로 접할 수 있어 좋네요 ㅎㅎ 기자님도 알찬 새 학기 보내시길 바랍니다!
  • ?
    4기양수빈기자 2017.03.01 16:37
    즐거운 새학기 되세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4기박미소기자 2017.03.01 17:12
    기사 제목의 '하나고등학교'를 보고 정말 헉, 하면서 들어왔어요. 몇 년 전 책으로 하나고등학교에 대해 알게 된 이후로 제가 정말 간절히 바라고 있는 학교여서요. :) 하나고등학교에서 계속해서 실시 중이라는 병영 체험들도, 다양한 동아리들도, 신입생 OT도. 좋은 경험이 될 수 있는 활동이셨을 것 같습니다. 기자님도, 하나고등학교 학생 분들도 알찬 한 학기를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기사 정말 감사해요. :D
  • ?
    4기박윤재 2017.03.02 00:10
    다른학교 예비소집일보니까 색다르네요 파이팅하세요!
  • ?
    4기조은가은기자 2017.03.18 15:49
    고등학교에서는 개학 전에 ' 신입생 예비학교 ' 라는 프로그램을 하니 신입생들의 학교적응이 더 수월할 것 같습니다~ 이미 1학기는 시작됬지만 즐거운 학교생활 하시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학생들이 학생들을 위해 준비한 축제, 남춘천여자중학교 '제22회 매화제' file 2019.01.14 김상은 1961
학생들이 만들어가는 동아리~ 2 file 2016.03.25 김다예 7159
학생들이 끼와 재능을 마음껏 펼치는 쇼 '2019 초지한마당' file 2019.11.07 이도현 2232
학생들의 행복한 아침을 응원합니다, 교내 아침맞이 행사 file 2017.10.16 양현진 3791
학생들의 전공을 살린 경남외고의 원어 연극 UCC 1 file 2017.02.25 이영혁 5244
학생들의 저녁식사를 보장해주세요! 2017.05.14 채지민 2908
학생들의 사고력을 올려주는 색다른 독서 수업 file 2017.10.02 정보경 2738
학생들의 뜨거운 럭비 열정! 양배전 file 2017.09.19 오태준 3825
학생들의 대나무 숲, Wee클래스! file 2018.04.02 김서진 5348
학생들에게 쉽게 일어날 수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동아리, 마산 삼진고등학교의 On-Air를 아시나요? 2 file 2017.03.25 김수지 3512
학생들만의 특별한 강연회, CUP 2 file 2018.09.18 최용준 2053
학생들과 선생님들의 협력이 빛낸 체육대회! 2 file 2016.05.14 최찬영 6938
학생들 모두가 참여하는 '아우르는' 독서 행사 6 file 2016.03.20 이시영 7601
학생과 선생님 모두가 하나가 되는 '이현제' file 2019.12.27 최민주 1747
학생, 학부모, 교사가 함께하는 '테마 길 걷기' file 2017.10.30 장다연 2592
학생 자치활동의 꽃 동아리 - 수피아여자고등학교의 STOEKING 1 file 2016.03.20 김다현 8445
학생 자치 대회, 대구 계성고등학교 모의 유엔 KAMUN을 파헤치다 file 2017.10.24 이광혁 4737
학다리고등학교 학생들이 어린이집에 간 특별한 이유는? 1 file 2018.01.15 정상아 3784
학누리의 무한 상상 ~ file 2017.09.12 김보미 2839
학급별 주제가 있는 작은 ‘양오중학교’ 졸업식 11 file 2016.02.16 구성모 17910
학교폭력예방을 위한 연극제 개최 2 file 2017.06.28 이수빈 2412
학교폭력 예방, 근절을 위한 청소년 경찰학교 1 file 2017.04.25 이예인 3100
학교의 홍보를 맡다. 우리는 '뉴세딧' 2 2017.03.26 이은혜 2915
학교에서 하는 STEAM 교육! 3 file 2017.05.02 이상윤 3770
학교에 설치된 빵 자판기, 과연 좋은 점만 있을까? 3 file 2019.04.10 한가을 5052
학교에 꼭 필요한 동아리, 방송부 1 file 2019.07.15 김유진 2741
학교생활의 시작은 선후배의 상견례로부터 3 file 2017.03.08 정다현 4279
학교를 재밌게, SSIS의 Spirit Club이 개최한 Spirit Week file 2019.03.04 윤세민 1914
학교를 이끌어 갈 간부들, 문현여자고등학교 리더십 캠프 3 file 2017.03.25 김혜진 4340
학교규정, 학생들의 인권침해인가? 4 file 2017.03.22 양은진 8090
학교가 '청년몰'로 변신한 하루- 중학생들이 창업을? 2 file 2017.08.29 이유진 3334
학교 바닥의 변신! 방학은 서비스? 2017.08.31 이지혜 2395
학교 내 '성적순 차별', 과연 당연한 일인가 file 2017.08.31 이채린 3816
학교 급식실 풍경...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7.08.31 박소민 3443
하양여고 학생들의 자부심, 고등학생의 마음을 위로해줄 특색사업 file 2018.03.30 정민서 3708
하늘과 바람 별 꽃 in HANA file 2017.05.11 정문정 2568
하늘고의 정치외교 동아리 VANK, 한글날 캠페인 열다! file 2017.11.27 김지나 4556
하늘고등학교, TEDxHaneul Preview강연회 개최 9 file 2017.02.14 정지용 6306
하늘고등학교 한방울 봉사단의 따뜻한 그림 27 file 2016.02.06 김강민 12370
하노이한국국제학교, 한글날 572돌 행사 성황리 마무리 file 2018.10.25 배성희 2737
하노이한국국제학교 통일 골든벨을 울려라 1 file 2017.05.19 박주연 4283
하노이 한국국제학교,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높은 도약을 약속하다 1 file 2017.03.15 박주연 5257
하남 위례고등학교 개교식 개최 1 file 2016.09.25 최민지 8910
하나의 이별, 새로운 만남 18 file 2016.02.23 이재윤 11000
하나뿐인 한글, 세상과 만나다. 1 file 2017.12.28 김나연 3215
하나고등학교 1인 2기 발표회 '오늘밤 너의 손짓은 밤하늘의 별이 되어' 1 file 2018.01.04 김다빈 4430
하나고, 제 7회 국제학술 심포지엄 개최 3 file 2016.07.22 김혜린 9946
하나人이 되기 위한 준비. 하나고등학교 신입생 예비학교 6 file 2017.02.26 정문정 625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