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인터뷰

[인터뷰] 중국 청도에서 유튜버 꿈나무를 만나다!

by 11기이채린기자 posted Dec 28, 2018 Views 21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427869D0-299C-462A-B654-0BD88104D8A9.jpeg

[이미지 제공=유튜브 채널 (윤기림 GiRim),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유튜브 (YOUTUBE)가 명실상부 21세기 최고의 SNS로 떠오르게 되면서 자연스레 유튜버(유튜브 크리에이터)에게도 또한,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쏟고 있다. 유튜버 크리에이터는 단순한 취미만이 아닌, 최근에는 직업으로도 각광을 받고 있는 있다. 유튜브는 이미 우리의 일상 중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고, 유튜브만으로도 뉴스, 드라마, 예능, 영화 등 훨씬 더 다양한 분야를 볼 수 있게 되었다. 이렇게 지금, 유튜브가 떠오르고 있는 지금, 중국 청도 국기 외국어학교에 재학 중인 유튜버 꿈나무 윤유림 학생과의 인터뷰를 하게 되었다.


Q1) 안녕하세요. 오늘 “21세기 학생들의 진로 관련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먼저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1. 안녕하세요. 저는 중국 청도에서 학교를 다니고 있는 18살 윤유림입니다. 저는 유튜브를 시작한 지는 6개월 정도 되었고, 유튜브에서 채널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Q2) 어떻게 진로를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생각하게 되었나요?

  1. 저는 정말 1년 전까지만 해도 꿈이라는 게 확실하지 않고 제 자신이 무엇을 잘하고 흥미를 느끼는지조차 모르던 학생이었습니다. 제 꿈과 미래에 대해서 끊임없이 생각해보고 고민해봤어요. '과연 내가 잘하는 게 무엇이고 가장 하고 싶고, 좋아하는 것은 무엇일까?'라는 생각을 정말 많이 해봤는데, 문득 그런 생각이 떠올랐어요. 어렸을 때 엄마 화장품으로 몰래 화장을 하면서 영상을 찍으면서 즐거워했던, 그런 기억이요. 그제서야 제가 정말 어렸을 때부터 좋아했던 게 영상 찍는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때부터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꿈꾸게 되었습니다.

Q3) 유튜브의 가장 큰 매력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1. 아무래도 유튜브의 가장 큰 매력은 나만의 영상을 만들고 그것을 전세계의 모든 사람들과 같이 공유하고 서로 소통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생각해요.

Q4) 아무래도 학생의 신분으로 유튜버로 활동을 하게 되면 여러 부분에 걸리기도 하는데, 어떤 점이 유독 힘들었나요?

  1. 아직 미성년자이기 때문에 악플이 제일 두려웠던 것 같아요. 어떤 분들은 제가 만든 영상을 보고 좋아하면서 즐기기도 하지만, 유튜브라는 큰 채널 안에서 작은 채널을 운영하게 되면 모든 사람들이 제 영상을 보면서 악플을 쉽게 달 수 있기 때문에 악플이 제일 무서웠던 것 같아요. 그렇기 때문에 '내가 과연 내 영상에 달릴 악플들을 잘 견딜 수 있을까?'라는 걱정과 고민을 정말 많이 했어요. 사실, 도를 넘은 비판이나 악플은 학생 신분의 유튜버뿐만 아니라 모든 유튜버분들도 걱정을 하는 부분이라고 생각해요.

Q5) 해외에서 유튜버로 활동을 하다 보면 여러 고비가 있었을 것 같지만, 해외에서만 가질 수 있는 장점이 있을까요?

  1. 그 나라만의 특색과 두드러지는 특징을 영상으로 만들어 낼 수 있다는 점이 하나의 큰 장점인 것 같고요. , 그 나라의 언어를 할 수 있기 때문에 더 많은 분들과 소통할 수 있는 것도 정말 좋은 것 같아요.

Q6)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활동을 하면서 제일 큰 보람을 느끼는 때는 언제인가요?

  1. 저를 모르는 분이 구독하거나 저를 응원한다는 댓글을 남겨줄 때가 정말 뿌듯하고 기뻐요. 사실 유튜브를 처음 시작할 때, 정말 많은 분들께서 영상을 봐주셨는데, 대부분은 제 주변의 친구들이었어요. 하지만 점점 영상을 더 올리게 되면서 모르는 분들도 댓글 창에 댓글도 달아주고 예쁘다고 칭찬도 해주니까 크리에이터로서 너무 뿌듯했던 것 같아요.

Q7) 유튜버로 활동을 하면서 제일 인상 깊었던 때는 언제인가요?

  1. 다른 분이 제 영상에 대한 피드백을 주는 그 순간이요. 영상을 올릴 때는 제 기준에서 제일 마음에 드는 영상을 올리기 때문에, 제 눈에는 보이지 않는 문제점들이 간혹 있어요. 그래서 피드백에서는 저를 모르는 객관적인 시선으로 영상을 봤을 때는, 시청하기 불편했던 부분이나 개선하면 더 좋을 점들을 알려주니까, 점점 더 알게 돼서 제가 크리에이터로서 조금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는 것 같아요.

Q8) 유튜브 크리에이터로서 반드시 가져야 할 자질을 꼽는다면, 어떤 것이 있을까요?

  1. 아무래도 '끈기'인 것 같아요. 물론 학생의 신분으로, 시간적으로는 여유롭지 못해 영상을 자주 올리지는 못하지만, 구독자를 늘리고 싶거나, 영상으로 더 많은 사람들과 소통을 하고자 한다면, 꾸준하게 영상을 만들어 올리는 것이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Q9) 유튜버는 나의 ---이다?

  1. 유튜버는 나의 구세주이다. (웃음)

Q10) 앞으로의 유튜버로서의 계획을 들어볼 수 있을까요?

  1. 앞으로는 제 유튜브 채널 관리도 더 열심히 하려고 해요. 그리고 더욱 많은 분들께서 제 채널에 관심 가져주시고 시청해주셨으면 하는 바람에서, 그리고 발전 가능성이 있는 유튜브 크리에이터가 되기 위해 더욱더 다양한 컨텐츠의 영상들을 찍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들어주셔서 감사해요.

 준비한 인터뷰 질문에 밝게 웃고 자신의 꿈에 대해 힘차게 말하며 열심히 대답해 준 윤유림 학생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인터뷰는 끝났다. 발전된 좋은 모습으로 사람들과 소통을 할 것이라는 빛나는 꿈을 가지고 있는 유튜버 꿈나무, 윤유림 학생이 앞으로도 더욱더 좋은 모습 보여주기를 기대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9기 이채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스카우트? 캠프?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문화 활동

    Date2019.01.22 Views1452
    Read More
  2. 유기 동물 봉사 동아리, '뭐멍냥'을 소개합니다!

    Date2019.01.15 Views4323
    Read More
  3. [인터뷰] "자기가 생각하는 꿈은 꼭 이루어진다는 것을 알려주고 싶어요", 박준규 뷰티 디자이너

    Date2019.01.10 Views3806
    Read More
  4. [인터뷰] 부산장안고등학교, '세계 고교생 토론대회'로 세계를 무대로 삼다!

    Date2019.01.09 Views2356
    Read More
  5. [인터뷰] 아프리카와 아시아의 난민 아이들을 위한 동아리 회장을 만나다!

    Date2019.01.07 Views1766
    Read More
  6. [인터뷰] 중국 청도에서 유튜버 꿈나무를 만나다!

    Date2018.12.28 Views2112
    Read More
  7. [인터뷰] 자율동아리, 학생들의 꿈에 한 발짝 더 다가가다

    Date2018.12.28 Views2591
    Read More
  8. '대한민국 쇼트트랙 NEW FACE' 박지원 선수를 소개합니다!

    Date2018.12.27 Views4049
    Read More
  9. [인터뷰] 중국 청도 국기 외국어학교의 학생 자치 법정, 어떻게 운영되고 있을까?

    Date2018.12.27 Views1744
    Read More
  10. [인터뷰] 중국 청도 국기 외국어 학교의 영화 감상부, 다른 동아리와의 차별화 된 점이 무엇일까?

    Date2018.12.27 Views1482
    Read More
  11. [인터뷰] 원미고등학교 정진화 학생회장을 만나다

    Date2018.12.14 Views3134
    Read More
  12. 오늘도 청춘이니까!

    Date2018.12.13 Views1989
    Read More
  13. 자율봉사단 '에잇'

    Date2018.12.07 Views1382
    Read More
  14. 정의를 위한 호통, 천종호 판사님을 만나다

    Date2018.12.07 Views2442
    Read More
  15. 코스프레 행사 SKYCHORD, 새로운 문화를 위해

    Date2018.12.05 Views2810
    Read More
  16. EBS 스쿨리포터에게, '찾아가는 미디어 교육'

    Date2018.11.29 Views2650
    Read More
  17. 어린이집 사태와 비리, 짓밞힌 순수한 마음.

    Date2018.11.28 Views2057
    Read More
  18. 교원능력개발평가, 그 실태는?

    Date2018.11.26 Views2509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