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요즘 핫하지 말입니다'...'태양의 후예'의 이모저모

by 3기이채은기자 posted Mar 21, 2016 Views 568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태양의 후예 이미지.jpg

[이미지 제공=태양의 후예 공식홈페이지]


  지난 2016년 2월 24일부터 방영된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 제작 태양의후예 문화산업전문회사 NEW) 가 방송 6회만에 시청률 28%를 넘으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태양의 후예'의 인기는 음원차트 상위권을 꾸준히 지키고 있는 드라마 OST는 물론 시청자들 사이에서 유행어 처럼 쓰이고 있는 '다나까' 말투로 확인할수 있다. 여성들이 모인 자리에는 '태양의 후예' 소식이 빠지지 않고, 남성시청자들 또한 유시진 대위(송중기 분)의 능청스런 연기에 열광하고 있다.


이토록 뜨거운 '태양의 후예' 신드롬... 그 인기비결은?

- '흥행수표' 김은숙 작가의 완벽한 극본
  '시크릿가든', '신사의 품격', '상속자들' 등을 연이어 히트시키고 '드라마계의 흥행수표', '멜로의 여왕님' 이라고 불리는 김은숙 작가의 '주옥같은 명대사'가 '태양의 후예'의 인기에 한 몫하고 있다. 매회 방송이 끝나면 각종 커뮤니티에는 대사 패러디가 수두룩하다. 물론 배우들의 대사가 다소 부담스럽다는 평가도 있지만 대다수의 시청자들은 마치 자신이 여주인공이 된 것 같은 느낌을 받으며 '달콤한' 대사에 녹아든다.

-'군인과 의사'... 주연배우들의 신선한 조합
  배우 송중기가 한 인터뷰에서 언급했듯, 군인과 여의사라는 신선한 조합도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특히 남자주인공이 '군인'이라는 설정은 드라마에서 흔히 볼 수 없었기 때문에 충분히 흥미를 돋울만한 요소이다. 또한 주연들의 러브스토리를 중점적으로 다루는 다른 드라마들과는 달리, 사명감을 가지고 목숨바쳐 일하는 배우들의 멋있는 모습은 '요즘 대세 남자친구는 군인' 이라는 말도 만들고있다.

-답답한 '막장요소' 없이 빠른 전개
 속전속결의 빠른 전개도 많은 시청자들이 꼽은 드라마의 매력이다. 흔히 시청률을 올리기에 급급해 한국 드라마에 항상 등장한다는 일명 '막장요소' 가 김은숙 작가의 드라마에는 없는 것이다. 물론 이번 '태양의 후예' 에서도 마찬가지다. 쓸데없는 '막장' 내용 대신 매회마다 긴장감 넘치는 새로운 에피소드가 나온다.

'태양의 후예' 한류시장에서도 효자 노릇 톡톡히

'태양의 후예'에 열광하는 것은 한국 뿐만이 아니다. 드라마 최초 동시방영 국가인 중국의 상영 플랫폼 아이치이(愛奇藝)에서는 누적 조회수 10억을 돌파했다. 현재 국가별로는 중국, 일본, 프랑스, 이탈리아, 독일 등 19개국에 판권을 판매한 상태로 한류 시장에서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또한 드라마촬영지였던 태백세트장도 관광지로 급부상하고 있어 해외 관광객 유치에도 큰 도움이 될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아직 올해가 절반도 지나지 않았지만, 연말시상식은 '태양의 후예'의 독무대가 되지않을까 조심스레 예상해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3기 이채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KOICA 지구촌체험관 제4기 청소년 도슨트 file 2016.07.25 손제윤 6231
오늘따라 더 행복한 소리가 들렸던 것 같은 그 곳, '프란치스코의 집' file 2016.05.22 심세연 6220
일본군‘위안부’ 할머니들의 이야기를 담은 ‘마리몬드’ 5 file 2017.01.23 강예원 6209
전국학생 나라사랑 토론대회: 청소년이 말하는 한국 file 2017.02.28 최지민 6202
해외의 고등학교 축제, 한국과 많이 다를까? 10 file 2017.03.18 한태혁 6178
[생활 속에서 아이디어를 찾다] 디자인 요소가 가미된 중소기업 기능성 밀봉 제품 2 file 2018.10.08 김다경 6177
사람들의 영원한 네버랜드, 테마파크 더 발전하다 5 2016.02.25 명은율 6177
독도 사랑 필통을 만들다!!(하늘고등학교 한방울 봉사단) 6 file 2016.03.13 김강민 6168
신림동 입양뜰 바자회 file 2016.12.25 정수민 6151
B-Sal로 인해 멸종위기에 처한 도롱뇽, 그에 응답한 연구진과 학생들 file 2017.08.08 박서영 6148
연세대학교 축제, '아카라카'에 가다! 2016.07.25 반서현 6139
'희움일본군위안부역사관'에 다녀오다. 2 file 2016.03.13 권은다 6138
요즘은 '소논문'이 대세?! 1 file 2016.05.22 천예영 6135
취미, 이제는 즐거움과 집중력의 두마리 토끼를 잡다 4 file 2016.03.13 이지수 6124
구글, 차기 안드로이드 블루투스 고음질 'LDAC' 코덱 기본 탑재! file 2017.05.22 김지훈 6123
일하는 청년통장, 한 달에 10만 원을 모아 3년 안에 1000만 원으로! 1 file 2017.11.28 오경서 6116
영화, `모아나' 논란 10 file 2017.01.25 전인하 6111
학교 2017의 시작, 이쯤에서 알아보는 드라마 학교시리즈가 사랑받는 이유? 4 file 2017.06.08 김혜원 6091
전국 국제고 연합 학술제, 축제의 장이 열리다 3 file 2018.11.13 김현아 6087
게으른 공부습관, 스터디 플래너로 바꿔보자! 10 file 2017.09.01 김다정 6084
'한국의 우주공학과 천문학의 미래를 책임질 대한청소년천문우주공학회' 학술회 개최 7 file 2017.02.21 양민석 6080
한중청소년교류 file 2016.06.25 장우정 6074
ADRF 번역봉사동아리 '희망드림' 6기 출범 4 file 2017.03.16 박소윤 6073
청소년들의 색다른 경험-보라매청소년수련관 동아리인준식과 발대식 file 2016.03.21 김민지 6068
"깨어나라 대한민국! 우리는 하나다" 3.1 절 행사 4 file 2016.03.01 신예지 6062
관객을 뜨겁게 울린 영화1987 현대인들에게 메시지를 전하다? 2 file 2018.01.24 이해인 6057
놀이기구 속의 숨은 과학 1 2017.07.04 장민경 6054
의왕 삼일 독립만세 운동 1 file 2016.04.24 이지은 6050
힙합계의 치트키 쇼미더머니, 각 시즌별 수혜자는 누구? 1 file 2016.07.30 조수민 6044
'서호정자' 가 우리의 안녕을 묻습니다. 2016.04.04 김형석 6039
피로 회복, 포천 허브아일랜드에서 만끽하세요! 1 file 2016.04.25 김은비 6030
미래의 꿈나무가 더 큰 미래의 꿈나무에게 ‘2017 신나는 과학 놀이마당' 7 file 2017.01.22 김민준 6026
물러설 수 없는 한판 승부, 인천광역시 고등학교 학교스포츠클럽 플로어볼 대회 file 2016.09.16 최윤철 6020
E스포츠 최대 축제, 롤드컵 결승 인천서 성황리에 개최 2018.11.08 김창훈 6013
우리의 여가시간, 무엇으로 보내고 있을까? 2 file 2016.03.19 신경민 6010
세종대왕 탄생일을 아시나요? 1 file 2016.05.25 강기병 6002
교육 기술의 모든 것을 한곳에서! 2017교육박람회(EDUTEC) 9 file 2017.01.21 노유진 6001
제 37회 만해백일장, 그 열기 속으로 file 2016.03.24 김민서 5988
안 쓰는 헌 옷 기부하여 청각장애 어린이들 도와요 1 file 2016.06.17 이현진 5987
임산부 뺏지를 아시나요 2 file 2016.04.28 이서연 5984
경제와 환경을 살리는 '음식물 쓰레기 수거시스템'을 아시나요? 3 file 2017.02.22 이윤지 5981
얼마나 많은 일 생각나게 하는 벚꽃이런가 2 file 2016.03.25 박지우 5965
쓰레기 산으로 가려진 아이들의 밝은 웃음, 필리핀의 란필 지역에 가다 18 file 2017.02.21 이지안(이소미) 5961
대마도에서 '대한민국'을 엿보다. 7 file 2017.01.27 서상겸 5959
대구 세계화를 위한 청소년 연합, 시내 캠페인을 성황리에 마치다 8 file 2016.03.13 장보경 5955
봉사의 참된 의미를 아시나요? 11 file 2017.02.17 염가은 5952
거짓 정보가 점령해가고 있는 인터넷, 이대로 가도 되는가? 2 file 2017.03.17 정혜원 5931
'버블파이터 9차 챔피언스컵',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열리다 file 2016.07.25 김경은 59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75 Next
/ 7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