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아픔의 역사를 간직한 전쟁과 여성 인권 박물관에 가다

by 3기양소정기자 posted Aug 25, 2016 Views 445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아픔의 역사를 간직한 전쟁과 여성 인권 박물관에 가다


내가이거라고했ㅅ잖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양소정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홍대입구역으로부터 멀지 않은 거리에 위치해 있는 전쟁과 여성 인권 박물관으로 걸어가다 보면, 모퉁이의 벽마다 길게 늘어진 수많은 노란 나비들의 물결을 볼 수 있다. 이 노란 나비들에는 앞서 다녀간 방문객들의 일본군 위안부문제에 대한 글귀가 적혀 있는데, 한국어뿐만이 아니라 영어, 중국어, 그리고 일본어로도 빼곡히 채워진 나비들을 종종 볼 수 있다.


 전쟁과 여성 인권 박물관은 2012 5 5일에 문을 열었으며, 일본군 위안부생존자들이 겪었던 역사를 기억하고 교육하며, 일본군 위안부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활동하는 공간이자 지금도 계속되고 있는 전시 성폭력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연대하며 전쟁과 여성폭력이 없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설립되었다.


 전시관은 크게 지하 1층에서부터 지상 1층과 2층으로 나뉘어져 있으며, 각 장소에 따라 상세한 설명이 담긴 mp3 또한 개별 제공된다. 전시관에서 가장 먼저 접하게 되는 쇄석길에서는 전쟁 상황을 연상시키는 포화소리와 함께 돌길을 걸으며 벽면에 전시된 일본군 위안부할머니들의 그림을 볼 수 있다. 이어 연결된 지하 전시관에서는 암울하고 적막한 분위기에서 일본군 위안부피해자의 삶을 담은 영상이 보여지는데, 이 어둡고 좁은 공간을 통해 피해자들이 겪어야 했던 세상과의 단절, 그리고 역사의 무게감을 느낄 수 있다. 다음으로 1층과 2층으로 이어지는 계단 벽면에는 호소의 벽이라는 이름으로 피해자들이 전하는 목소리가 담겨 있다. 그 밖에도 2층 전시관에 위치한 역사관, 운동사관, 생애관, 추모관 등에서 피해자들의 고통스러웠던 삶에 대한 기록뿐만이 아니라 부끄러움과 두려움을 이겨낸 그들의 용기와 희망의 목소리 또한 만나볼 수 있다.


 마지막으로 1층 참여+약속의 공간에서는 일본군 위안부문제해결과 전시 중 여성폭력 중단을 위한 관람객들의 참여 의지와 약속을 직접 남김으로써 여전히 존재하는 이러한 여성인권 문제들에 대해 다시금 진지하게 생각해보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다.


 최근 일본군 위안부관련 문제들이 자주 화두에 오르고 있는 만큼, 이러한 역사적 문제들의 해결을 위해서는 우리 국민들이 우리 역사를 바르게 이해할 필요가 있다. 따라서 기회가 된다면 전쟁과 여성 인권 박물관에 방문하여 우리 역사를 되돌아보고 평화를 위한 걸음을 한 발짝 앞당길 수 있도록 하는 것은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3기 양소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3기정가영기자 2016.08.27 00:13
    위안부 문제는 들을때마다 항상 마음이 아프네요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포켓몬 고, 성공 비결은 캐릭터? 13 file 2017.02.11 장서연 4216
눈과 발을 이끄는 정월대보름행사 열리다! 3 file 2017.02.12 강진경 4525
[MBN Y 포럼] ‘불가능을 즐겨라’ 영웅들과 함께하는 ‘HERO SHOW’ 1 file 2017.02.11 김민지 4357
대한민국이 묻는다-완전히 새로운 나라, 문재인이 답하다 10 file 2017.02.11 이나영 6777
전주의 숨은 명소, 자만,옥류 벽화마을 11 file 2017.02.11 방상희 5857
[MBN Y포럼] 대한민국 영웅들과 함께 꿈과 비전을 심다! 5 file 2017.02.11 고아연 3644
손나은닷컴, 추운 겨울날에 따뜻한 손길 전해... 9 file 2017.02.11 신지혁 3437
나눔의 가장 큰 의미는 희망입니다. 6 file 2017.02.10 정가영 3617
글로벌 리더로 거듭나다! - GLFY 2017 4 file 2017.02.09 이상윤 4992
올해 개봉예정인 영화 '군함도', 日 발끈했다? 13 file 2017.02.09 윤은빈 4502
기존의 수학은 잊어라! KYMA 대한청소년수학회 학술대회 개최 12 file 2017.02.09 최기영 7253
일본, 시민문화와 비례하는 길거리 12 file 2017.02.09 유나영 5189
2018 평창올림픽의 숨은 조력자를 찾아라! 5 file 2017.02.09 이지희 7558
책으로만 본 국회의사당, 직접 만나보세요! 7 file 2017.02.08 김수오 5246
[MBN Y 포럼] 2030 젊은 세대를 위한 글로벌 청년 포럼 4 file 2017.02.08 신예진 4574
[ MBN Y 포럼]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MBN Y 포럼 "불가능을 즐겨라"! 3 file 2017.02.08 박준우 3855
[MBN Y 포럼] Enjoy The Impossible! 4 file 2017.02.08 김지원 4043
페미니즘, 페미니스트. 그게 대체 뭔데? 4 file 2017.02.07 박수지 3341
<7년-그들이 없는 언론> 관객과의 대화…"일시적이지 않고 꾸준한 언론을 기대해야" 6 file 2017.02.07 백민하 3872
벚꽃이 필 때도, 배구하자 6 file 2017.02.06 방가경 3905
용인시 여성 안전 위해 안심 택배 서비스 실시 16 file 2017.02.05 오수정 4853
팬들의 기부행렬, 사회적 이슈로 화제모아 6 file 2017.02.05 최연우 4847
자연이 살아 숨 쉬는 섬, 오륙도 8 file 2017.02.04 정유진 4530
진로에 고민이 많은 10대를 위한 꿈수레 전공체험박람회 8 file 2017.02.04 이현지 6886
[일본 관서지방 여행기] pt 2 교토 (1) 8 file 2017.02.03 박소이 4229
7년이란 세월을 버텨온 당신께, 이제는 웃는 7년을 선물하고 싶습니다. 11 file 2017.02.03 임하은 4668
포켓몬 고 한국 정식 출시, 증강 현실(AR)이란? 13 file 2017.02.03 정승훈 5123
국제 사회에 한 발짝 더 가까워 지는 문, 모의유엔(MUN) 7 2017.02.03 박소희 7380
“기아 에코다이나믹스 원정대 7기” 해외캠프 실시 4 file 2017.02.03 이태양 4870
'도깨비'후속작 '내일 그대와' 그 뒤를 이을 수 있을 것인가. 14 file 2017.02.03 정원희 5131
세계, ‘혼자’의 편견을 부수다! 22 file 2017.02.03 강건화 4482
대한민국 청소년을 열정으로 불태우게 만들 책 8 file 2017.02.02 옥승영 4754
전세계를 덮친 최강 한파???그 원인은 지구온난화? 4 file 2017.02.02 장현경 4099
세계 최대의 인구와 광대한 국토를 가진 나라, 중국 10 file 2017.02.02 4기송주영기자 5232
강력 한파로 환자 급증해… 4 file 2017.02.01 이유정 3164
전쟁의 제물로 희생된 수많은 진실, 연극 <벙커 트릴로지> 8 file 2017.02.01 김단비 5905
건축학교 아키, 꿈을 짓는 건축캠프 개최 8 file 2017.02.01 오승민 4309
죽기 전에 가봐야 할 나라, 싱가포르 12 file 2017.01.31 고아연 4655
윷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우리도 한국인 8 file 2017.01.31 김세흔 5470
손 끝에서 자연을 창조해내는 예술가, 훈데르트 바서 6 file 2017.01.31 최다인 4239
[현장취재] 100주년을 향해 도약하자. "우리, 횃불되리라." 16 file 2017.01.30 김유진 3663
영화..그리고 청소년 [MOV동아리활동] 10 file 2017.01.30 김윤서 3992
대마도에서 '대한민국'을 엿보다. 7 file 2017.01.27 서상겸 5977
드론의 끝없는 변화 '수중 드론' 6 file 2017.01.27 임경은 6251
빅뱅콘서트가 국익에 도움이 된다고? 17 file 2017.01.26 형지민 5367
방학? 그게 뭐야? 먹는 거야? 25 file 2017.01.26 김수민 5398
영화, `모아나' 논란 10 file 2017.01.25 전인하 6147
노회찬 "1987년식 자동차를 고수할 것인가, 최신형 2017년식 자동차를 구입할 것인가." 6 file 2017.01.25 곽다영 42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5 56 57 58 59 60 61 62 63 64 ... 75 Next
/ 7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