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2018 평창올림픽, 경기에 대한 해외 반응은?

by 8기김세현기자 posted Mar 05, 2018 Views 322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월 기사1.jpeg

[이미지 제공=김현식 고등학생,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지난 201829일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이 아닌 평창에서 제23회 동계올림픽이 개최되었다. 이번 평창 올림픽은 16일간 경기가 진행되었고, 2018225일 폐막식이 진행되었다. 역대 동계올림픽의 개최국을 보면 프랑스, 스위스, 미국, 노르웨이, 이탈리아, 일본 등이 있다. 아시아에서 열렸던 올림픽이 많이 없었던 만큼, 그리고 해외가 잘 알지 못하는 지역에서 열린 2018 동계 올림픽. 이곳에서 열린 동계 올림픽에 대해 해외는 어떠한 반응을 보였을까?

 

이번 올림픽이 개최되기 전부터 해외는 남북 관계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있어 긍정적으로 혹은 부정적으로 평가하는 기사를 접할 수 있었다. 미국의 대표적인 신문 'The New York Times' 에서는 "남북 문제를 바로 해결할 수 있는 대책이 생기진 않더라도 전쟁의 위험에서 지내는 한국인들에게는 반가운 소식일 것"이라고 보도했다. 반면, 미국의 뉴스 전문 방송업체 'CNN'에서는 "이런 평화가 얼마나 지속될지는 아직 명확하지 않고, 핵과 관련된 현실은 바뀌기 쉽지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2018210, 또 한 번 전 세계가 대한민국을 주목했다. 바로 여자 3000m 계주 준결승전에서 대한민국 국가대표가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했지만 침착하게 대응하고 결승점을 가장 먼저 통과했다는 것이었다. 대한민국 선수가 넘어졌을 때 캐나다, 미국 등 다양한 언론은 우려를 하며 다시 따라갈 수 있다 격려했다. 그리고 일본 공영방송사 ' NHK '에서는 대한민국이 다시 따라가서 선두에 서는 것을 보며 "정말 강하다"라고 하고 경기가 끝난 후에는 "대한민국은 압도적인 강함을 보여주었고 대단하다"라고 평가했다.

 

하지만 해외는 모든 경기에 대해 긍정적으로 반응을 보이지는 않았다. 2018219일에 열렸던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팀추월 8강 경기에 대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도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스피드 스케이팅 팀추월 경기는 3명의 선수가 서로 협력하면서 경기를 진행하고 팀에서 가장 마지막에 들어오는 선수의 기록을 측정해 순위를 매기기에 협력이 가장 중요한 종목이다. 하지만 이날은 조금 달랐다. 대한민국 노선영 선수를 뒤에 둔 채 대한민국 김보름, 박지우 선수가 먼저 속도를 올려서 들어왔고 노선영 선수는 뒤처진 채 결승점을 통과했다. 이러한 경기를 보고 캐나다 일간지 'The Globe and Mail'에서는 이 경기를 보고 "올림픽에서 불쾌함을 느꼈던 순간 중 하나"라고 평가하며 "스포츠에서 약한 사람을 괴롭히는 안 좋은 모습이 생방송으로 중계되었다"라고 덧붙였다.


이렇게 다양한 해외 언론에서 평창올림픽에 주목했던 만큼, 평창동계올림픽이 성공적인 결과를 얻은 것으로 평가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6기 김세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ICCE-Asia 2018, 세계적인 석학들과 함께하다 file 2018.07.05 신온유 4110
진화는 항상 위기로 바뀐다. [쥬라기 월드:폴른 킹덤] file 2018.07.04 최아령 2898
중국 상하이에서 MWC Shanghai 2018 개최 file 2018.07.02 전병규 3804
<탐정 : 리턴즈>, 탐정이 시리즈가 되어 돌아오다! 2 file 2018.07.02 나인우 3655
세계사, 아는 척 하고 싶다면? file 2018.06.28 박채윤 4117
투타 균형 류중일의 LG, 안정적 2위 수성 가능할까 file 2018.06.27 이준수 3538
수학으로 나라를 구하다 file 2018.06.27 노채은 5150
2018년 러시아 월드컵으로 불타오르다 file 2018.06.26 박상미 3200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위한 인천광역시만의 독특한 응원장소 file 2018.06.26 김도윤 3516
2018년, 오월의 광주를 찾다 file 2018.06.26 고서원 3367
미국 야구 경기 LA Dodgers VS Texas Rangers, 추신수 선수 출전 file 2018.06.26 함수민 3339
<어벤져스 : 인피니티 워>, 모든 마블 히어로들의 등장 file 2018.06.25 나인우 4416
당신의 6월 14일은 무슨 날이었습니까? file 2018.06.25 서재은 3029
2018 민주평통 경남지역 고등학생 통일 골든벨이 열리다! file 2018.06.21 김설현 4779
‘아이스 버킷 챌린지’, 무엇인가? file 2018.06.21 김성백 5887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file 2018.06.21 최수영 39904
2018 울산학생 대토론 축제 1 file 2018.06.21 조예린 5595
월드컵으로 경제 한걸음 – 러시아 월드컵과 파레토 최적문 1 file 2018.06.21 김민우 6386
'아프리카의 산업화 촉진' AfDB 연차총회 file 2018.06.20 박다현 3151
라온시큐어, ‘원가드’를 통해 군 보안 시장 공략 file 2018.06.20 성소현 3649
'동탄 가족사랑 축제'의 장에 가다. file 2018.06.20 이지은 3914
세븐틴, 데뷔 3주년 기념 전시회 '17'S CUT' file 2018.06.19 여혜빈 3407
화산 폭팔로 인해 세상에 나온 공룡들, '쥬라기 월드 : 폴른킹덤' 2018.06.19 오가람 3997
중국 3대 명절 단오절(端午节) 1 file 2018.06.19 박주환 5010
요즘 핫한 그의 이름은 '해리안' file 2018.06.18 6기정예진기자 4506
지리학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축제, 경인교육대학교 인천캠퍼스에서 열리다 file 2018.06.18 김성윤 3464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에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자! file 2018.06.18 김태희 2901
발레리노를 꿈꾸는 소년, 'Billy Elliot'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file 2018.06.18 최아령 3148
신재생에너지, 2018 세계태양에너지엑스포 file 2018.06.18 박세경 2851
부산모터쇼 출시 차종은? 2018.06.14 안디모데 3729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스포츠 시범운영, 세계 1위 한국 참가 1 2018.06.14 문준형 4118
여성, 페미니스트에 대한 설문조사 5 2018.06.14 김서현 6304
김해시 교직원 친선 배구 대회 구산중학교 우승! 1 file 2018.06.12 최아령 4426
기업들이 생각하는 미래 자동차 산업은? 2018.06.12 안디모데 2993
지친 청춘들을 위한 박지선과 폴킴의 강연, <청춘강연> 1 file 2018.06.12 김지민 4566
석유비축기지, 새롭게 태어나다 1 2018.06.11 여도영 3153
환경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8.06.11 진현용 3660
제3회 학교 흡연예방을 위한 '블루리본 주간' 운영! 2 file 2018.06.08 김리나 5371
호국보훈의 달, 진해 근대사 거리를 걷다 1 file 2018.06.08 이승원 4743
아름다움의 기준은 없기에, 바비인형의 대변신 2 file 2018.06.07 김채용 3553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시네마그린틴>, 청소년들에게 환경의 소중함과 중요성을 일깨우다 1 file 2018.06.05 정재은 3232
우리 고장을 사랑하는 방법, 배곧 초∙중∙고 마을 연계 교육! file 2018.06.05 양세영 4430
새로운 단일 염기교정 가위 발명...더 가까워진 유전자 치료 file 2018.06.04 최재원 3897
제2회 운암골 융합(STEAM) 과학·소프트웨어 축전 file 2018.06.04 오경찬 4322
현충원의 뜻깊은 호국 문예 백일장과 그림 대회 file 2018.06.04 정유경 3873
장미도시, 울산에서의 향기로운 축제 [제12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file 2018.06.04 엄윤진 3523
굽네치킨-초록우산어린이재단, ‘기적을 만들어가는 학생들’ 응원 file 2018.06.04 디지털이슈팀 3675
장애인 편의시설, 복지국가를 향한 도움닫기 3 file 2018.06.04 이유진 328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76 Next
/ 7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