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믿을 수 없는 대역전극!

by 6기김수린기자 posted Feb 22, 2018 Views 187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byul_de_2018021915381369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수린기자]

한국 여자 대표 팀이 2월 10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 경기장에서 열린 여자 3000m 계주에서 넘어지고도 올림픽 신기록을 세우며 결승에 당당히 진출했다.


지난 2월 10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 경기장에서 열린 평창 동계 올림픽 여자 쇼트트랙 계주에서 올림픽 신기록인 4분 06초 387의 기록을 세우면서 1위로 결승에 진출했다. 


이날 첫 주자로는 심석희가 출전했다. 레이스 초반 무난하게 3위를 유지하던 한국 대표 팀은 27바퀴 중 23바퀴를 남기고 이유빈 선수가 넘어지는 아찔한 실수가 발생했다. 선수들도 예상치 못한 실수에 원래 주자였던 김예진 선수 대신에 최민정 선수가 손바닥으로 바통을 터치하고 최선을 다해 얼음을 쳐서 앞서간 나라와 서서히 간격을 좁혔다. 결국, 최민정 선수가 11바퀴를 남기고 4위에서 3위로 치고 올라왔다. 곧바로 김예진 선수와 이유빈 선수도 인코스를 공략하여 9바퀴를 남긴 채 3위에서 2위로 치고 올라오는 기량을 발휘했다. 마지막 주자였던 에이스 심석희 선수도 특기를 살려 7바퀴를 남겨둔 채 앞서가는 캐나다와 간격을 벌리고 단독 선두를 이끄는 정말 믿을 수 없는 대역전극이 펼쳐졌다.


넘어지는 실수가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한국 여자 대표 팀은 지난 중국이 세웠던 기록을 깨고 4분 06초 387이라는 어마어마한 새 기록을 세웠다.

한국 여자 대표 팀 김예진 선수는 "실제 계주에서는 변수가 많아 일부러 돌발 상황을 여러 개 만든 뒤 이를 해결하는 훈련을 계속해서 해왔다."라고 인터뷰를 해 우리나라 빙상의 위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에 한국 네티즌들은 물론 경기에 출전한 선수들, 전 세계 사람들도 "넘어져도 1등 실화?","소름 돋는다" , " 역시 대한민국이다" , "괴물이 아닌가?"라는 등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6기 김수린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이지은기자A 2018.02.22 21:48
    아슬아슬했던 순간 대한민국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요~^^ 직접 가서 보지 못한 아쉬움 있네요~기사 잘보고 갑니다
  • ?
    6기여혜빈기자 2018.02.25 17:25
    직접 보셨다니 더욱 짜릿했을 것 같아요! 기사 잘 보고 가요~!
  • ?
    6기최민주기자 2018.02.26 20:28
    저도 이 경기를 실시간으로 보면서 정말 놀랐었는데 두 눈으로 보셨다니 더욱 실감나실 것 같아요. 좋은 경험 하셨네요. 멋진 기사 잘 보고 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595
대한민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아쉬운 은메달... 남자와 믹스 더블은 아쉽게 예선 탈락... 2 2018.03.06 문준형 2591
무공해 청정 영화, '리틀 포레스트'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8.03.06 김민하 2683
평창 동계올림픽 상품들, 수호랑은 이제... 2018.03.06 정현택 2977
화성시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99주년 체험행사 개최 file 2018.03.05 이지은 3007
고소한 소통! 행복한 동행! 2018 청주 삼겹살 축제 성황리 개최 file 2018.03.05 허기범 2443
2018 야마하 그랜드피아노페어 ‘피아니스트 강충모 마스터 클래스’를 다녀오다. 1 file 2018.03.05 정효진 4846
2018 평창올림픽, 경기에 대한 해외 반응은? file 2018.03.05 김세현 2230
2018년 청소년경제캠퍼스의 부활을 기다리며... file 2018.03.05 박성은 1952
뉴 챔피언이 되어라! 영웅들의 순탄치 않았던 이야기 file 2018.03.03 김지수 2204
2018 평창올림픽, 그 속에 숨겨진 과학적 원리가 궁금하다면? 1 file 2018.03.03 김응민 3835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인 마무리 file 2018.03.03 김세빈 2551
바쁜 일상이 시작되기 전 서울의 야경에 취해보자! file 2018.03.03 임진상 1931
코스프레, 이색적인 모두의 문화로 자리매김하다. file 2018.03.03 김진영 2570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축하공연의 열기 고조 file 2018.03.02 박소현 2365
2018 평창 동계올림픽 - 스키점프에 관한 거의 모든 것 2018.03.02 김종원 2371
수호랑이 가고 반다비가 온다 1 file 2018.03.02 신소연 2787
평창 패럴림픽, 이렇게 즐기는 건 어때? file 2018.03.02 이소현 2281
청소년들의 새로운 문화공간, '청소년 클럽' 5 file 2018.03.02 박건목 13009
설 연휴 붐비는 이곳은 화성행궁! file 2018.03.02 서영채 2018
핑크 카펫 길만 걸으세요! file 2018.03.02 김서현 2526
따뜻한 마음, 따뜻한 한끼 file 2018.03.02 정수빈 2034
방송심의, 적절하다고 생각하시나요? - 10대부터 40대 시청자에게 물었다 2 file 2018.03.02 신아진 2526
ITS MUN 4, the finale, 아름다운 마무리를 장식하다 1 file 2018.03.01 김태욱 2177
여성혐오적 의미가 담긴 유행어는 성희롱입니다. 3 file 2018.03.01 홍예림 3535
서대문구 주민이라 행복해요~ 서대문구와 함께 즐기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1 file 2018.03.01 박세진 3426
고령화 사회에 맞춰가는 활동 (행복노인돌보미센터) 1 2018.03.01 김서현 2500
학교 종이 땡땡땡 2 file 2018.03.01 김다연 2201
못 다 핀 꽃들의 기록, ‘위안부’ 나눔의 집 방문하다 1 file 2018.03.01 양세영 2303
산업혁명이 또 일어난다고? 2 file 2018.03.01 손정해 1953
평창 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 2 file 2018.03.01 이가영 2809
'한국식 나이' 폐지하고 '만 나이'로 통일? 1 file 2018.03.01 김서진 5517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념 특별전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한국·일본·중국' 열려... file 2018.03.01 류태원 2297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525
평창 동계 올림픽, 남북 외교의 발판 될까? file 2018.03.01 안성연 2145
<4차 산업혁명> 이런 직업 어떨까? file 2018.02.28 임현호 5231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2259
추운 겨울날, 마음을 따듯하게 지펴줄 겨울영화 추천 1 file 2018.02.28 이예린 2464
청라국제도시의 새로운 교통망, GRT 2 file 2018.02.28 고동호 3622
평창 동계올림픽, 그 화제의 현장 속으로 2 2018.02.28 안효진 2466
김광석 거리, 그 시절 그때로 4 file 2018.02.27 구승원 4074
2018 세븐틴, 2번째 팬미팅 열리다 1 file 2018.02.27 여혜빈 2313
잊지 못할 또 하나의 아픈 우리 역사, 제주 4.3 사건 1 file 2018.02.27 강진현 3220
추리소설의 기적,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3 file 2018.02.27 이예준 2788
대한민국 최초, 영등포 청소년 오픈 스페이스 1 file 2018.02.27 박선영 2847
평창 동계올림픽의 경제적 효과, 그 속사정은? 2 file 2018.02.27 윤성무 2154
추억을 따라 걷다, 도심 속 '추억의 거리' 1 file 2018.02.27 최금비 3647
쓸 만한 인간 '배우 박정민' 1 file 2018.02.27 강서빈 3131
청소년들이 만들어낸 '노란 나비'의 나비효과 1 file 2018.02.26 신다인 218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