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천국의 아이들'과 함께 만드는 천국의 소리

by 3기심세연기자 posted Apr 11, 2016 Views 577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471-801 경기 구리시 체육관로153번길 18 (경기 구리시 교문동 224-41) (교문동)

양로원 봉사, 지역 아동센터 방문, 등의 봉사와 재능 기부를 함께 실천하고 있는 '빈챈트 유스 앙상블' 16 4 9, 경기 구리시에 위치한 '천국의 아이들' 지역 아동센터에서 다문화 가정 학생들에게 바이올린, 첼로, 플룻, 등의 악기를 가르쳐 주어 재능 기부를 실천했다. '빈챈트 유스 앙상블'은 격주 토요일 오전, 이 아동센터를 방문하여 재능 기부 봉사를 한다.


3년 이상의 기간 동안 앙상블은 아동센터를 방문했다. 몇몇 학생들에게 인터뷰를 해 본 결과, 악기 봉사 프로그램으로 가장 즐겁고 좋은 점은 다양한 악기를 배울 수 있다는 것이라 이야기했다. 실제로, 다양한 악기 연주자들이 앙상블에 있기 때문에 인터뷰를 했던 A학생은 무려 첼로, 오보에, 플룻을 모두 배울 수 있게 되었다고 한다. 물론, 깊이 있게 배우지는 못하였지만 다양한 악기를 배울 수 있다는 점이 기쁘다고 이야기 하였다.


또한, '천국의 아이들' 담당 수녀님께서 지역 아동 센터의 목적, 학생들이 선호하는 봉소 프로그램, 등에 대해 말씀해 주셨다.


Q. '천국의 아이들' 과 같은 지역아동 센터의 목적은 무엇인가요?

A: 지역 아동 센터는 지역 내의 방과후에 가정 사정, 등의 이유로 돌봄이 필요한 아이들을 대상으로 교육도 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시 하는 곳 입니다.


Q. 아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에는 어떤 것이 있나요?

A: 가장 기초적인 것은 아이들의 기초 학습입니다. 학교에서 내주는 숙제, 등올 하고 또한 국어나 수학 같은 기초 학습을 합니다. 그 외에는 아이들의 인성 함양을 위해서 개별적인 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그리고 미술 활동, 합창, 악기 배우는 것 외에도 과학 실험과 같은 인근 봉사 단체와 연결하여 개별 활동을 실시합니다. 아이들은 주로 앙상블, 미술 활동, 체육 활동, 등을 좋아합니다.


Q. '빈챈트 유스 앙상블'에서 실시하는 봉사 활동의 장점에 대해 이야기 해주세요.

A. 먼저 좋은 점은 아이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준다는 것입니다. 물론 요즘 악기가 많이 보편화 되긴 했지만, 그래도 아직 악기를 접할 기회가 많지 않고, 이런 오케스트라 활동을 통해 '나도 해본적이 있었지'라는 기억과 경험을 가지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좋은 것 같습니다.


'빈챈트 유스 앙상블'은 수년간 그래왔던 것 처럼 '천국의 아이들'에게 꾸준한 재능 기부를 할 것으로 보인다. 아이들은 실제로 앙상블 학생들에게 악기를 배우는 것 뿐만 아니라 서로 친하게 지내게 되어, 더욱 다양한 사람을 만나게 해주는 학생들과 아이들 모두에게 일종의 새로운 학습이 될 수 있다. 더 나아가, 이번 해 안에 앙상블과 아동 센터 학생들은 함께 음악회를?개최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심세연, 사진= 심세연,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 = 3기 심세연 기자]

[이미지 촬영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심세연기자ⓒ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KakaoTalk_20160409_205946387.jpg


KakaoTalk_20160409_205943728.jpg


KakaoTalk_20160409_205942660.jpg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451
환절기 감기 보내고 벚꽃 구경하러 가자! file 2016.03.24 안세빈 5929
눈과 귀가 모두 호강하는 '반고흐 인사이드 : 빛과 음악의 축제' 1 file 2016.03.25 최민지 5060
작은 영화, 그러나 큰 여운 3 file 2016.03.25 김주은 4645
'글로리데이'청춘의 아픔을 그려낸 청춘영화 file 2016.03.25 홍경희 5876
디지털 파빌리온에서 만나는 미래 세상 file 2016.03.25 강기병 5098
얼마나 많은 일 생각나게 하는 벚꽃이런가 2 file 2016.03.25 박지우 5240
'주토피아'가 우리 사회에 던지는 메시지 7 file 2016.03.25 유한나 6711
베트남의 오토바이 문화 file 2016.03.25 박진영 8458
국악과 시의 만남, 달콤한 시럽(詩LOVE) 1 file 2016.03.25 하혜주 4714
현대인의 눈건강 적색신호 2 file 2016.03.25 김수미 5021
'부정부패 FIFA' 에서 '투명한 FIFA' 로 1 file 2016.03.25 이진호 5821
Volunteer for your community! 2 file 2016.03.25 천예영 5047
청소년이 할수 있는 재능기부 2 file 2016.03.26 이지은 4940
작지만 큰 나라 대만 - 명소5선 1 file 2016.03.26 이다연 5979
'프로듀스101'이 불편한 두 가지 이유 10 file 2016.03.27 조수민 7140
배려와 동행 함께하는 인천 국제 하프 마라톤 대회 file 2016.03.28 오시연 4928
경기도의 혁신학교, 안산광덕고등학교 3 file 2016.03.29 오지나 7562
경복궁에 관하여 1 2016.03.31 최서빈 4750
최종결정만을 앞두고 있는 '프로듀스101' 과연 데뷔의 영광은 누구에게? 2 file 2016.03.31 신재윤 6386
프로야구 두산, 다시 새로운 시작 1 file 2016.04.02 양지호 4990
창동 예술촌으로 놀러오세요~ file 2016.04.02 이서연 5014
400년이 지나도 변함없는 '그'의 도발 file 2016.04.02 명은율 4302
인천국제공항 자기부상열차 타 보셨나요?? file 2016.04.03 김강민 6379
제 17회 옥천 묘목축제 열리다. file 2016.04.03 곽도연 6863
'서호정자' 가 우리의 안녕을 묻습니다. 2016.04.04 김형석 5277
한의학에 대해 1 2016.04.05 신이진 4481
부산의 기자 꿈나무들, 부산일보에 모이다 file 2016.04.05 이민지 4840
일본 해외 체험 연수 - [제 1일 차] 오사카에 발을 딛다 1 file 2016.04.05 김준하 7248
매일 밤 넘치는 감성, 우리는 왜 그러는 것일까? 2 file 2016.04.06 백현호 7668
서울 꽃구경 핫플레이스는 어디일까? 5 file 2016.04.07 이다혜 6782
희망의 소리, 재능기부봉사로 전해요 2 file 2016.04.09 김선아 6364
효율적인 경제동아리 운영? 바로 연합동아리로! file 2016.04.09 김성현 5355
학술연구에 열기 속으로, KSCY(한국청소년학술대회) file 2016.04.09 김성현 6171
머리 자를 때 되셨나요? 2 file 2016.04.09 전채영 5744
작은 컴퓨터, 아두이노 1 file 2016.04.10 정연경 5035
'천국의 아이들'과 함께 만드는 천국의 소리 file 2016.04.11 심세연 5777
독도를 위한 반크의 움직임, 디지털 독도 외교대사 발대식 ! 1 file 2016.04.11 황지연 4088
끝없는 벚꽃의 향연! 2016 진해군항제 file 2016.04.11 최우석 5512
응답하라, 전통시장! file 2016.04.16 김나림 5576
공공 장소, 도서관에서의 행사. 성공적!! file 2016.04.17 3기장정연기자 3943
베트남 사람들이 한류에 열광한다구요? file 2016.04.17 김유민 7970
세계의 음식, 그이상의 문화 file 2016.04.17 이봉근 4932
자신의 연구계획을 마음껏 펼쳐라! 제 5회 KSCY 한국청소년학술대회 2 file 2016.04.17 최윤철 4450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What's your dream? 당신의 꿈은 무엇인가요? 3 2016.04.17 반서현 6435
인천 남동구 도림주공아파트, Earth Hour 운영 file 2016.04.22 박은진 5643
SNS, 관계 형성의 투명한 벽 1 file 2016.04.23 최원영 4494
스페인 발렌시아의 대표음식, 빠에야 file 2016.04.24 김세영 5990
의왕 삼일 독립만세 운동 1 file 2016.04.24 이지은 52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