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아이들이 부모를 선택하는 시대, '페인트'

by 21기민유정기자 posted Mar 28, 2022 Views 193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제 아이는 국가에서 책임지고 키웁니다." 

대한민국 국민들이 아이 낳기를 점점 기피하자 출산율은 줄어들게 되었고, 정부는 결국 새로운 대책을 세우게 되었다. 부모가 아이를 원치 않는다면 국가의 메디컬 센터에서 아이를 낳고 그와 동시에 NC센터에 맡겨졌다. 


KakaoTalk_20220324_20533207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21기 민유정기자]


NC는 Nation's Children의 줄임말로, 말 그대로 국가의 아이들이다. 그들은 NC센터에서 자라고 교육을 받으며, 13살이 되면 부모 면접(parent's interview), 즉 NC의 아이들의 말로는 '페인트'를 할 수 있게 된다. 페인트는 3단계로 나누어져 있는데, 1단계에서는 간단히 서로를 알아갈 수 있는 대화만 허용되고, 2단계에서는 가벼운 신체 접촉(포옹, 악수 등)이 허용된다. 마지막 3단계에서는 선물을 받을 수 있고, 만약 부모님과 아이 서로가 마음에 든다면 한 달간의 합숙 생활을 할 수 있다. 한  달간의 합숙 생활이 끝나고 서로가 마음에 든다면 진정한 가족으로 살아갈 수 있는 것이다.


이 책의 주인공 제누301은 17살 남자 아이이다. NC센터에 17살까지 남아있는 사람은 흔치 않은데, 부모들이 비교적 나이가 적은 아이들을 찾을뿐더러 만약 19살까지 부모님을 만나지 못한다면, 바깥세상에서 평생 NC라는 꼬리표를 달고 살아야 하기 때문에 많은 아이들이 17살이 되기 전에 NC센터를 떠났다.

다른 아이들과 달리 제누301은 부모를 고르는 데 있어 항상 신중했다. 제누301에게 비친 부모의 모습은 아이를 필요로 하는 것이 아닌 그저 아이를 통해 이득을 보려는 사람들의 모습이었다.


그러던 어느 날, 제누301은 조금 특별한 부모를 만나게 되었다. 그들은 다른 부모들과 다르게 꾸미지도 않았고, 있는 모습 그대로, 자신들의 모습과 생각을 솔직하게 드러낼 줄 아는 사람들이었다. 그들의 솔직함이 다른 사람들이 보기에는 무례해 보이기도 하지만, 제누301은 그들의 솔직함에 끌리게 되었고, 처음으로 3단계 면접까지 가게 된다.


'페인트'는 독자들에게 많은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몸은 다 성장했지만, 어른들의 마음속에 남아있는 어린아이의 모습들을 보여주고, 또 그들의 상처들 또한 하나하나 치유해 나가는 제누301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페인트'는 이 세상을 살아가며 관계에 지친 사람들에게 전하는 따뜻한 메시지를 전하는 책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21기 민유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2.png

  • ?
    21기채원희기자 2022.05.15 11:19
    페인트라는 책이 베스트 셀러까지 갔다고 알고있는데 저도 한번 읽어보고 싶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244286
[PICK] 혼자가 더 편한 이들에게 건네는 공감과 위로, 영화 <혼자 사는 사람들> 1 file 2021.08.26 한수민 241837
[PICK] 삼성전자의 3세대 폴더블 Z Filp 3를 살펴보다 2 file 2021.08.25 김승원 242479
힙합계의 치트키 쇼미더머니, 각 시즌별 수혜자는 누구? 1 file 2016.07.30 조수민 10426
힙합 좋아하니? 2016년 하반기 힙합계의 이슈들! file 2016.07.25 신재윤 10532
힐링하는 축제, 유성온천 문화축제 file 2017.05.27 손예은 8711
힐링하기 딱 좋은 곳 '우도' 1 file 2017.08.30 한유진 8914
힐링이 필요해 2017.11.28 이지혜 8385
힐링의 끝판왕, 베트남 달랏의 메링 커피 농장 2 file 2019.02.27 최상선 8868
힐링되는 꽃나들이, 창원 장미축제는 어때? 1 file 2017.05.24 안예현 10303
힐링 여행이 필요하다면, 이웃나라 일본 오카야마. 2 file 2016.09.24 이지수 10108
흰지팡이는 무엇을 의미할까? file 2017.09.19 정은희 8204
흰색 머리카락, 노화가 아니다! 2018.04.02 김동희 8969
희망이란 그이름 당당한 그이름! 청소년과 함께! file 2017.03.14 이지은 8110
희망이란 그 당당한 이름! 청소년과 함께! 2 file 2017.03.15 이지은 7981
희망의 소리, 재능기부봉사로 전해요 2 file 2016.04.09 김선아 12140
희망의 섬 제주에서 8?15 행사를 주최하다. file 2017.10.02 문재연 9135
희망의 빛과 나눔을 실천하는 '내일을 여는 교실 지역아동센터'를 소개합니다. 2017.08.30 노도진 12563
희망을 파는 그들, 꿈다리 컴퍼니. 4 file 2017.02.26 박환희 8893
희망더하기 그 첫번째 이야기- '당신의 희망더하기 캠페인을 아십니까?' file 2016.11.27 최호진 9805
희망꽃이 피어나는 여기는 온고지신 희망 마을, 씨알 봉사단. 6 file 2017.02.12 허지민 9145
희귀의약품 '메카신(Mecasin)' 1 file 2022.03.07 김다혜 1321
흡연 경고 그림 도입으로 감소했던 흡연율 다시 증가, 담배케이스 때문? file 2017.05.24 최예헌 8154
흐름 속에 알찬 지식 의왕 철도산업홍보관 1 file 2016.08.24 박도은 9129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8621
훌쩍 다가온 가을, 제철음식은? file 2016.09.25 최서영 9486
훈훈한 네티즌들의 선행, 백범 김구 선생의 정신을 기리며 2 file 2016.03.19 전지우 10746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8800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7834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7432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일본인의 의견을 묻다 1 file 2020.11.30 오은빈 5489
후각으로 기억을 되돌릴 수 있을까? 4 file 2017.10.13 박현정 9921
효율적인 공부를 위한 준비물부터 유용한 활용법까지! 4 file 2020.03.17 김윤채 6167
효율적인 경제동아리 운영? 바로 연합동아리로! file 2016.04.09 김성현 10900
획기적인 기술 여기 다 모여!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4 file 2017.02.19 이재현 8343
획기적인 기술 여기 다 모여!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1 file 2017.02.24 이재현 7389
황금연휴, 고양국제꽃박람회와 함께 봄내음을 즐겨보자! 3 file 2017.05.20 한예진 7973
황금연휴 제대로 알자! file 2017.10.13 김나림 7148
황금알을 낳는 관광, 마이스(MICE) 산업 1 file 2017.04.02 박마리 13843
활활 타오르는 일러스트의 열기, 지금은 일러스트로 소통하는 시대 2 file 2017.08.08 이정민 9416
환절기 감기 보내고 벚꽃 구경하러 가자! file 2016.03.24 안세빈 11254
환전은 무엇일까? file 2019.08.09 송수진 14328
환상적인 야경을 볼 수 있는 방콕 '아시아티크' 2 2019.02.18 안소민 7753
환경파괴를 최소화한 케이블카를 타고 쿠란다마을로 file 2019.09.02 임하늘 8450
환경을 생각하는 텀블러, 리유저블 텀블러 4 file 2019.10.24 박효빈 10006
환경을 바탕으로 이루어진 국제교류[주니어에코엔지니어링 아카데미] 1 file 2017.02.25 정혜윤 9050
환경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8.06.11 진현용 8050
환경운동연합 <350 캠페인> file 2017.02.28 양정윤 8012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7781
환경부, 2018년 생물다양성 청소년 페스티벌 개최 file 2018.12.18 정수민 7907
환경문제 인식? 어렵지 않아요! 1 file 2017.06.25 안옥주 107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0 Next
/ 9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