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주황색 리본?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

by 5기김하늘기자 posted Oct 25, 2017 Views 348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노란색 리본은 세월호 리본인데, 주황색 리본은 뭐지? 이것도 세월호 리본인가?”

 

   지난 9일 광화문 일대 세월호 광장을 지나다 무료로 나누어 주는 노란색, 주황색 리본 고리를 보고 내가 던진 질문이다. 주황색 리본의 정체가 궁금했던 나는 집에 와서 인터넷에 ‘주황색 리본’을 검색했다. 검색 결과 주황색 리본은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에 관련된 리본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몇몇 사람들에게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에 대해 아시나요?”라고 물었다. 하지만 대다수의 사람은 “아니요.”라고 답했다. 나 역시도 몰랐다.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은 2017년 3월 31일 한국인 선원 8명과 필리핀 선원 16명을 태우고 있던 ‘스텔라 데이지호’가 우루과이 인근 남대서양에서 침몰한 사건이다. '제 2의 세월호 사건' 라고도 불리는 이 사건은 세월호와 같이 늑장 대응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다. 사건 후 수색작업에서 구명정 2척과 선원이 타고 있던 구명벌을 포함해 구명벌 3척이 발견되었다. 하지만 나머지 구명벌 1척은 아직 발견되지 않았고, 이미 수색작업은 종료된 상태이다. 이 사건의 원인으로 많은 추측이 나왔다. ‘오래된 배의 결함’이라는 주장과 ‘배를 벌크선으로 개조하는 과정에서 약해졌다.’라는 주장이 대표적이다.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사건이 2017년인 지금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고 있다. 하지만 이런 ‘세월호 사건’이 무색할 만큼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은 잘 알려지지도 않고, 빨리 잊혀졌다. 당시 정국이 혼란스러운 시기로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 기사가 각종 정치기사에 묻혀 제대로 알려지지 못한 것 같다지만 정말로 안타까운 실정이다.

 

CROP_20171019_22333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김하늘기자]

 

  이 주황색 리본은 스텔라 데이지호 선원들의 무사 귀환을 바라는 리본이다. 주황색인 이유는 아직 발견되지 않은 구명 뗏목의 색깔이 주황색이기 때문이라고 한다. 우리가 세월호 사건을 기억하는 것처럼 이 사건도 기억해야겠다. 또한 정부는 늑장 대응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 만큼 안전 관련 정책에 힘써야 할 것이다. 그렇지 않는다면 우리나라는 발전할 수 없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5기 김하늘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오경찬기자 2017.10.25 22:55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사건을 접한 마음이 참 안타깝네요. 실종된 선원들이 하루속히 무사기환하길 바랍니다.
  • ?
    4기신유정기자 2017.10.25 23:11
    우리나라에서만 리본을 사용하는 것인지 궁금했었는데 세월호 같은 외국의 사건에서도 주황색 리본을 사용한다는 소식을 보니 안타까운 마음이 드네요. 게다가 우리와 너무나도 닮아있어서 더 마음이 아픕니다. 세월호도, 스텔라 데이지호도 하루빨리 모두가 귀환했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7356
중앙선관위, 선거연령 18세로.. 2 file 2016.08.24 안성미 7121
중국인 관광객, 있다 없으니까 4 file 2017.03.24 이동욱 2281
중국의 일대일로, 그들의 야망이 드러나다 file 2019.06.03 김도윤 823
중국에선 벌써 열풍! 우리는? file 2019.06.05 최민경 916
중국발 미세먼지에 앓는 韓,日 file 2017.03.23 김경미 3167
중국, 우리는 안된다더니 중국판 사드 배치 1 file 2017.08.22 이호섭 2645
중국, 시진핑 특사 빈손 귀국 후 북한에 어떤 조치할까? file 2017.11.28 박현규 2786
줄지않는 아동학대...강력한 처벌 필요 file 2018.11.23 김예원 1345
줄어드는 대중교통 분담률, 해결방안은? file 2018.06.18 곽준환 2003
죽어서도 편히 쉴 권리, 반려동물에게도! 2 file 2016.09.30 박채원 6318
주황색 리본? 스텔라 데이지호 침몰 사건! 2 file 2017.10.25 김하늘 3485
주황리본을 아시나요? 5 file 2017.08.17 김영인 3581
주황리본, 제2의 세월호 file 2017.11.30 안옥주 3222
주인 없는 길고양이들.. 밥은 언제 먹나요? 5 file 2016.03.24 김보현 10725
주요 대선후보들의 경제관련 공약을 알아보자 2 file 2017.04.25 천주연 3313
주소지 파악 불가한 정체불명의 ‘대한민국청소년협회’ 등장..네티즌 주의 필요 file 2018.02.26 디지털이슈팀 3376
주민들의 불청객이 되버린 관광버스 4 file 2016.03.20 김관영 9660
좌파가 정말 몰락하고 있을까? - 대중영합주의에 대한 유럽의 반발 file 2017.03.21 신연수 2985
종교가 우선인가, 안전이 우선인가? 더 커진 '부르카' 착용 논란 file 2017.11.01 이윤희 4761
좁혀지지 않는 일본과의 갈등 file 2019.08.05 백지수 1537
졸업식 현장 그곳을 취재하다. 2 file 2015.02.26 이도경 19348
조현병, 사회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 file 2019.07.01 박경주 1368
조작되는 정치 여론, 국민은 무엇을 해야 하나 3 2018.05.24 황지은 2485
조력자살 그 한계는 어디인가? file 2018.07.31 신화정 2348
조두순 출소 반대, 이루어질 수 없지만 간절한 국민들의 소원 2 file 2017.11.24 윤익현 3749
조두순 출소 반대 국민청원, 61만명 돌파 1 file 2017.12.20 문세연 3197
조금은 특별했던 장미대선, 투표율은 어땠을까? 2 file 2017.05.29 정경은 2821
조국 청문회가 남긴 숙제는? file 2019.09.20 정예람 15530
젠트리피케이션, 주거지에서 상업지로... 도시 활성화 vs 주민들의 피해 2 file 2018.05.14 김민경 4942
제천 화재로 소방 관련 법 입법의 필요성 드러나. file 2018.01.29 서호연 1911
제천 화재 사건의 근본적 원인은 우리다 2018.01.03 제규진 2058
제천 노블 휘트니스·스파 화재 참사 키운 불법 주·정차 앞으로 어떻게····? 1 file 2018.01.09 허기범 3507
제주도에서 산 초콜릿 뒤에 숨은 가격의 비밀은? file 2018.10.29 신효원 3807
제임스 코미의 해고 사건, 트럼프에게 위협적인 존재? file 2017.05.23 류혜원 2368
제로금리에 가까웠던 美 기준금리 7년 만에 인상, 우리나라에 미치는 엉향은? file 2017.03.22 이승희 2473
제노포비아, 한국은 어떤가요? file 2018.10.24 남지윤 1911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분석 - 정당별 총평편 file 2018.07.23 정민승 1804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분석 - 시장편 2 file 2018.06.25 정민승 2638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분석 - 도지사편 file 2018.07.12 정민승 2129
제4차 산업혁명 시대 갈수록 커져가는 지식 재산권의 남용, 법적 분쟁의 해결책은? file 2018.07.24 송민주 1891
제3차 불법촬영 편파수사 규탄시위 집회 "몰카 범죄 피해자 여성일 때도 강력히 수사해야" 5 file 2018.07.09 노영석 2878
제39주년, 우리가 갖추어야 할 최소한의 예의 file 2019.05.22 박문정 668
제34회 글로벌청소년과학탐구대회 '운지벌레' 논란 3 file 2016.04.25 박성수 9771
제25대 프랑스 대통령, ‘마크롱’그가 내세운 공약은? 1 file 2017.05.24 최현정 2915
제19호 태풍 솔릭의 영향은 어디까지일까... file 2018.09.03 정다원 1597
제19대 대선 총 투표율 80% 못 미쳐… 77.2% 기록 4 file 2017.05.10 이가영 2458
제19대 ‘문재인 대통령’에게 바란다 1 file 2017.05.24 김소희 2255
제14차 광화문 촛불집회... 아직 꺼지지 않는 촛불 2 file 2017.02.11 김동근 678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