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제임스 코미의 해고 사건, 트럼프에게 위협적인 존재?

by 4기류혜원기자 posted May 23, 2017 Views 309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russiameeting-master768-v2.jpg

[이미지 제공 = 러시아 외무부 /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 받음]


얼마 전 미국 대통령 트럼프가 FBI 국장 제임스 코미를 해고하므로 또 다시 논쟁의 중심이 되었다. 코미는 힐러리 클린턴 이메일 사건을 담당하여 수사하면서 작년부터 스포트라이트를 받아왔다. 코미의 수사 덕분에 선거에 많은 도움을 받은 트럼프는 자주 이러한 코미의 모습을 보며 칭찬해오곤 하였지만 이번에 해고 사실을 코미에게 알리며 FBI 국장의 역할을 제대로 수행할 수 없을 것으로 판단하였기 때문이라고 하였다.

러시아에 대해 수사 중이었던 코미 대신 수사를 이어 나가는 로젠스타인은 코미의 해고 사유는 힐러리 클린턴 이메일 사건에서 나타난다고 했다. 거의 모든 사람들은 코미가 잘못 했다고 생각하다고 로젠스타인은 말하며, 또한 코미가 수사 결과에 대한 적당한 대응을 보이지 못하며 힐러리 클린턴을 비판하는 내용으로 발표하는 것은 국장으로써 코미의 자리가 아니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는 전부터 알려져 있었던 사실들로, 왜 이제 와서 이와 같은 사유들로 해고하는지에 대해 많은 사람들은 의문을 갖는 바이다. 코미는 트럼프의 조언자들이 2016 대선의 판을 뒤집기 위해 러시아와 결탁했는지를 수사하고 있었다. 이 때문에 코미의 러시아 수사 때문에 트럼프가 위협을 느껴 코미를 해고했을 거라는 주장도 나왔다. 트럼프 정부는 수사할 게 없다고 하지만 수사할 내용이 없기보다는 수사할 기회를 자체를 없애 묻어버리는 것이라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4기 류혜원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43877
청소년들은 정치에 관심이 있을까? 5 file 2017.08.20 박지은 10991
청소년들에게 선거권을 부여해야 하나 9 2016.04.13 이현진 10557
청소년들에게 물어보다, 청소년 범죄 처벌 강화 찬반 1 file 2017.09.12 고다영 15076
청소년들, 사드(THAAD)를 어떻게 생각할까? 1 file 2017.03.20 4기이예인기자 3922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③죄수의 딜레마 2019.04.01 하예원 2583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② 자이가르닉 효과 2 file 2019.02.18 하예원 2779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① 리플리 증후군 file 2019.01.04 하예원 3486
청소년과 정치 1 file 2018.11.26 장보경 2689
청소년, 권리를 외쳐라! - 'Be 정상회담' 성료 2 file 2017.10.23 김현서 3411
청소년 흡연문제 1 2014.07.31 정다인 12543
청소년 흡연- 김성겸 file 2014.07.31 김성겸 14086
청소년 흡연, 치명적인 독 file 2014.07.31 이가영 23288
청소년 흡연, 반드시 해결해야 할 문제 2014.07.31 구혜진 13703
청소년 흡연, "죽음의 지름길" 2014.07.26 장원형 15244
청소년 투표권, 당신의 생각은 어떠한가요? 12 file 2017.01.17 신호진 23551
청소년 지능범, 보호해야 하나? 2 file 2018.10.11 남승연 2359
청소년 인권 개선 위해 팔 걷고 나선 학생들 4 file 2018.02.21 변정윤 4207
청소년 운동 부족 이대로 괜찮을까? 3 file 2019.05.17 김이현 4582
청소년 언어문화, 이대로 괜찮은가? 2014.07.27 장은영 17854
청소년 언어문제 , 욕설문제 해결이 우선 file 2014.07.27 이동우 34998
청소년 아르바이트, 보호 vs 인정 2 file 2019.01.22 박서현 5348
청소년 스마트폰 중독의 폐해 2020.05.25 이수미 711
청소년 불법 사이버 도박 2 file 2019.05.31 박지예 2193
청소년 봉사활동, 그 논란의 중점에 서다 3 file 2016.08.21 조혜온 9307
청소년 보호법 폐지, 그리고 청소년 3 file 2017.09.25 이다은 4638
청년실업률 40%시대, 청년들의 디딤돌 '서울시 뉴딜일자리사업' 1 file 2017.01.23 김지수 10872
청년 실업정부의 대책, 청년구직활동지원금 file 2019.03.26 권나연 3275
청년 실업률 사상 최고치 기록, 취업못한 56만명… 8 file 2016.03.20 김지윤 14427
철원 자주포 사고, 2년 전과 똑같은 비극이 반복되다. 2 file 2017.09.05 권민주 3713
천안시, 선거구 획정안에 ‘게리맨더링’ 의혹 2 file 2016.03.17 이우철 10483
챌린저들의 챌린지 1 file 2016.04.18 김은아 9901
참정권 없는 청소년, 또 한 번의 권리개혁 이루어질까 1 file 2017.05.25 최유진 5052
참여의 결과. 기쁘지만 부끄러운 우리의 역사. file 2017.03.19 김유진 3545
착취 당한 수많은 여성들과 26만 명의 남자들 "텔레그램 n번방" 12 file 2020.03.24 김예정 2026
차이나머니가 삼키는 제주도, 이대로 괜찮은가 1 2016.05.24 이소민 8210
차세대 정치 VS 구세대 정치 '65세 정년 도입' 발언 6 2017.01.23 김가은 9398
차세대 교육 대통령은 누구? 대선 후보들의 교육 공약을 알아보자 10 file 2017.02.25 조민 10302
짐바브웨에서 쿠데타가 일어나다 file 2017.11.22 박형근 5180
진짜 페미니즘이란 무엇인가 2 file 2017.02.24 이소미 10781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5 file 2020.04.06 유지은 2147
진실을 숨기는 학교와 언론사···그 내막을 밝히다. 7 file 2017.02.11 서상겸 44650
직장 내 여성 왕따, 어디서 부터 잘못된 것일까 3 file 2018.05.25 하예원 2808
지하주차장 LED전등교체공사의 경제적 효과 2 file 2016.03.24 박건 14116
지켜보자 9시 등교 2014.09.25 김예영 13009
지카 바이러스,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17 file 2016.02.12 오시연 11916
지카 바이러스 확산 대응 방법은? 2 file 2016.03.25 노태인 9851
지진여파로 수능시험 11월 23일 일주일 연기 1 file 2017.11.22 김도연 3387
지진, 과연 우리는 안전할까? 4 file 2017.02.18 김재훈 860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4 Next
/ 4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