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청소년들의 고카페인 음료 오남용 실태

by 3기이현진기자 posted Mar 21, 2016 Views 1079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요즘 편의점에 가면 한쪽 냉장고를 꽉 채운 음료수가 있다. 바로 고 카페인 음료이다. 특히 시험기간에 임박해서는 1+1이나 세일행사를 하며 불티나게 팔린다. 남들보다 1분이라도 더 공부시간을 확보하는 것이 경쟁력인 치열한 입시사회에서 잠을 쫓아주고 집중력을 향상시켜주는 고 카페인 음료는 중고등학생들에게 그야말로 안성맞춤인 것이다. 하지만 청소년들이 이 고 카페인 음료가 가져올 부작용도 모른 채 오남용하고 있다. 또한, 이러한 고 카페인 음료의 위험성을 충분히 알면서도 당장의 성적 향상을 위해 과다 복용을 하는 학생들도 많다.


               고 카페인 음료에는 타 우린, 카페인, 합성착향료, 액상과당, 과라나 추출물 등 건강에 해로운 성분들이 포함 되어있다. 실제 성장기 청소년의 1일 카페인 섭취 허용량은 125mg이다. 이 것은 고 카페인 음료 1(고 카페인 음료 1 = 자양강장제 3 = 콜라 4 = 녹차 5 = 초코우유 8) 정도에 해당된다. 고 카페인 음료를 반복적으로 과도한 용량을 복용 하였을 때에는, 손떨림이나 심혈 관계 기능에 이상이 발생하고, 초조불안증과 불면증도 야기한다. 또한, 칼슘의 흡수를 방해하여 원활한 뼈 생성을 억제하는데, 이것은 성장기 청소년들에게 매우 치명적이다.

               그러나, 고 카페인 음료를 적당히 활용한다면 각성효과와 집중력 강화 등의 좋은 효과도 볼 수 있다. 이를 위해서는, 하루 카페인 적정 섭취량인 1kg 2.4mg를 넘지 않아야 한다. 그리고 고 카페인 음료를 마시고 난 뒤에는 입 안을 물로 헹구고 30분에서 1시간 정도 기다렸다가 양치질을 하는 것(입 안에 남아있는 산성성분 때문에 바로 양치질을 하면 오히려 치아가 상하게 됨)이 중요하다.


 10365903_1015063591903202_4257903455485774164_n.jpg1476555_1015063535236541_5030694314298645282_n.jpg

<편의점에 비치 되어있는 각종 고 카페인 음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3기 이현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온라인뉴스팀 2016.03.22 02:13
    (댓글) 3기김수빈기자

    저도 시험기간이면 가끔씩 카페인 음료르 먹곤 하는데 너무 많이 마시지말고 적당히 마셔야겠네요! 뭐든 적당히 하는게 좋다는 것이 맞는 말인 것 같아요!



    (댓글) 2기명은율기자

    이런 기사가 있다는 것은 그만큼 우리나라의 교육열이 얼마나 강한지 보여주는것 같네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댓글) 3기강예린기자

    저도 가끔 커피를 마시는데.. 과다복용하면 안되겠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댓글) 3기이채린기자

    헛; 저도 초콜릿을 매우 좋아하지만 카페인이 이렇게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는 몰랐어요~ 주변에 카페인 관련 기사를 찾아보면 카페인을 너무 많이 섭취해서는 안 된다, 카페인이 우리 몸에 해롭다는 것만 나오는데, 이 기사에서는 카페인 음료를 마신 후 양치 방법 등에 대해 언급해 주어서 좋았어요. 저도 청소년들이 공부에 스트레스를 받아 카페인 음료만을 마시는 게 아니라, 스트레스를 건전하게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를 바랍니다^^ 잘 읽었습니다, 수고하셨어요~~



    (댓글) 3기송채연기자

    특히 시험기간 때 별 음료를 다 섞어서 만들더라고요.. 건강에 해로울 수 있으니 하지 않는 것이 좋은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도 그렇게 밤을 새서 공부해야 한다는 현실이 야박하기는 하지만 그래도 열심히 하면 좋은 결과가 있으리라 믿고 카페인 음료는 자제했으면 합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3기윤동욱기자 2016.03.23 08:28
    좋은상식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잘 읽어 보았습니다.
  • ?
    3기문채하기자 2016.03.24 00:55
    해로운걸 알아도 시험기간만 되면 에너지드링크 자주 마시게 되더라구요ㅠㅠ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정가영기자 2016.03.24 20:18
    시험기간만 되면 주변에서도 고카페인 음료를 많이 마시더라구요.. 또 음료가 아닌 커피 중에서도 고카페인이라고 명시되어 있는 것도 많았어요
  • ?
    3기박수연기자 2016.03.24 22:19
    많은 학생들이 시험기간에 고카페인 음료를 마시는 것을 볼 수 있는데, 너무 많이 마시는 것은 신체에 악영향을 끼치는 것을 꼭 생각하고 건강은 챙기면서 공부했으면 좋겠습니다ㅠㅠ 좋은기사 잘읽었어요!ㅎ
  • ?
    3기임선경기자 2016.03.25 23:24
    저도시험기간되면 물먹듯이 커피를마시는데 줄여야겠어요.
    좋은기사감사합니다!
  • ?
    3기윤동욱기자 2016.04.01 09:20
    저도 핫식스의 유혹은 요즘 내려놓고 있습니다. 쉽지는 않습니다.
  • ?
    3기김윤정기자 2016.05.22 10:59
    저도 시험기간때 커피류를 많이 먹는데 줄여나가야겠어요 ㅠㅠ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7367
촛불시민에게 ??? 문 대통령 세계시민상 수상 1 file 2017.10.02 문서연 2440
촛불과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file 2017.03.20 김윤영 2787
촛불 대통령에게 '레드카드'를 보내다 file 2017.05.16 김소희 2533
초콜릿은 모두에게 달콤하기만 한 것일까? file 2019.09.23 이채윤 1245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 카리브 해 연안 도서 및 美 남부 강타해 피해 속출 1 file 2017.09.11 이윤희 2808
청학고 새월호 참사 2주기 추모행사 3 file 2016.04.23 문채하 9935
청천 프로젝트: 한중 공동의 미세먼지 해결법 2 file 2017.05.24 임형수 3950
청주시 기록적 폭우, 사후 대책은 어떻게? 25일까지 수해피해신고 마감! 1 file 2017.07.24 조영지 2793
청와대, '난민법, 무사증 입국 폐지/개헌' 거부 답변을 내놓다 file 2018.08.07 김나현 1566
청와대 이번에도 압수수색 불허... 그 이유는? 4 file 2017.02.04 구성모 10204
청와대 국민청원 '시작은 좋았으나' 2 file 2018.09.03 김지영 1637
청와대 게시판 '난민신청 허가 폐지/개헌' 청원 70만 돌파 4 file 2018.07.27 김정우 2396
청와대 '오보괴담 바로잡기' 3 file 2016.11.20 김다현 10457
청소년이 직접 만드는 청소년의 권리 2 file 2017.07.25 최지오 2728
청소년이 보는 소년법 "법의 헛점을 노린 교묘한 범죄 잇따라..." file 2018.09.27 8기심채은기자 1558
청소년의 흡연과 실질적인 방안 2014.07.28 김서정 12903
청소년의 음주 흡연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6.05.24 최시헌 11901
청소년을 위한 페미니즘, 교육이 나서야 한다 3 file 2018.12.18 황준하 2267
청소년을 보호하는 소년법, 개정 혹은 폐지? 4 2017.11.09 박찬영 3784
청소년에게 듣는 '19대 대선과 대한민국' 1 file 2017.05.20 박상민 2442
청소년보호법과 소년법은 다르다? 7 file 2017.09.21 김주은 5573
청소년들이여 흡연의 불씨를 꺼라 2014.07.26 양나나 13832
청소년들이 바라보는 대한민국 정치 1 file 2017.02.09 정재은 8148
청소년들이 던져야 할 질문 하나, 과연 문명의 발전은 인류를 행복하게 해주었을까? 2 2019.01.11 임효주 1473
청소년들의 흡연 file 2014.07.30 1645 11835
청소년들의 흡연 2014.07.30 변다은 13362
청소년들의 일상이 되어버린 SNS 2 file 2018.01.03 정유정 2776
청소년들의 음주 문제 '심각' 5 file 2016.03.19 한지수 10128
청소년들의 언어사용 실태 5 file 2016.10.25 김나연 26569
청소년들의 순수한 팬심을 이용하는 엔터테인먼트의 장사술, 이대로? 2 file 2016.09.25 이세빈 7431
청소년들의 비속어 사용,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file 2017.10.30 주진희 13084
청소년들의 금연,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2014.07.31 이종현 12546
청소년들의 고카페인 음료 오남용 실태 8 2016.03.21 이현진 10792
청소년들을 좌지우지 할 대선 후보들의 교육정책 3 file 2017.05.07 김서영 2640
청소년들은 정치에 관심이 있을까? 5 file 2017.08.20 박지은 8918
청소년들에게 선거권을 부여해야 하나 9 2016.04.13 이현진 9526
청소년들에게 물어보다, 청소년 범죄 처벌 강화 찬반 1 file 2017.09.12 고다영 12770
청소년들, 사드(THAAD)를 어떻게 생각할까? 1 file 2017.03.20 4기이예인기자 3265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③죄수의 딜레마 2019.04.01 하예원 1528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② 자이가르닉 효과 2 file 2019.02.18 하예원 1792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① 리플리 증후군 file 2019.01.04 하예원 2367
청소년과 정치 1 file 2018.11.26 장보경 1726
청소년, 권리를 외쳐라! - 'Be 정상회담' 성료 2 file 2017.10.23 김현서 2701
청소년 흡연문제 1 2014.07.31 정다인 11789
청소년 흡연- 김성겸 file 2014.07.31 김성겸 13452
청소년 흡연, 치명적인 독 file 2014.07.31 이가영 21925
청소년 흡연, 반드시 해결해야 할 문제 2014.07.31 구혜진 12946
청소년 흡연, "죽음의 지름길" 2014.07.26 장원형 1461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