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에 9시 등교 시행, 여파는?

by 이예진 posted Sep 21, 2014 Views 1227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에 9시 등교 시행, 여파는?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 경남외고 많은 장점과 우려


이예진 인턴 기자(yejin239@naver.com)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에 9시 등교 시행 여파는 어떨까.


경기도 교육청에서 실행하고 있는 9시 등교는 많은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교육관계자, 학부모들은 물론, 학생들까지 찬반으로 나뉘어 논쟁을 벌이고 있다. 한 학부모는 9시 등교에 반대하는 1인 시위까지 벌이고 있으며 논란은 쉽게 진정될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


현 경기도 교육청은 9시 등교를 도내 학교에 적극 권고했다. 교육청은 등교시간을 늦춰 학생들에게 수면권과 휴식권을 제공하고, 더 나아가 과도한 학습부담을 덜어줌으로써 교육정상화를 구축하겠다는 취지를 밝혔다. 교육청의 자료에 따르면 9월 안에 9시 등교를 시행하겠다는 학교는 2,250개 학교 중, 2100개로 약 94%의 학교가 9시 등교에 찬성하고 있다고 한다.


현재 의정부여중에서 첫 시행을 한 이래 경기도 교육청, 전남 교육청에서 일부 시행하고 있는 9시 등교. 만일 이를 전국적으로 확산시킨다면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는 어떤 영향을 받을까. 현재 재학 중인 경남외국어고등학교는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이다. 기숙사제 학교이기에 등교시간은 정확하게 정해져 있지 않지만 각각의 학급에서 개별적으로 정한 등교시간이 있는 경우가 있고, 1교시가 시작하기 전 8시까지 등교하는 경우도 보인다. 학교에서 9시 등교를 시작하게 된다면 1교시 시작 시간을 1시간 정도 늦추게 되는데 이 시간을 학생들은 어떻게 이용하고 영향을 받을까.


1시간의 등교 시간 연장은 학생들에게 긍정적 반응을 이끌어 냈다. 평소 못했던 자율 동아리 활동이나 독서 활동을 아침시간에 활성화시킬 수 있다는 의견도 나왔다. 평소 자신의 진로와 관련된 활동을 하고 학생부 종합 전형을 준비하기 위해 필요한 활동을 하고 싶지만 학교에서의 대부분의 시간은 공부에 관련된 시간으로 쓰이거나 활동을 한다고 해도 시간이 촉박해 제대로 된 결과물을 내지 못했는데 또 다른 비교과 활동 시간 확보에 좋을 것 같다는 의견이다.


하지만 학생들의 우려 또한 적지 않았다. 특히 고3 학생들은 수능 공부에 전념해야하는데 9시 등교는 학생들의 해이함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3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9시 이전 등교를 하여 자습을 한다고 해도 같이 기숙사에 살고 있는 후배들의 소란스러움, 산만함이 큰 걱정이 된다는 우려가 있었다.


현재 일부 지역에서 9시 등교가 시행되고 있지만 전국적 시행은 아직 미지수이다. 하지만 만약 9시 등교의 전국적 시행이 일어난다면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와 같은 특수학교들의 상황 또한 충분히 고려해야 한다. 무엇보다 학교를 실질적으로 다니고 있는 학생들의 의견 반영이 가장 중요하다.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6693
편의점, 의약품 판매의 아이러니 9 file 2016.02.24 유승균 12416
9시등교제, 옳은 선택일까 2014.09.25 김혜빈 12412
프랑스어 철자법 간소화, 논란 이어져 12 file 2016.02.25 정가영 12387
어린이들의 출입을 금합니다, '노키즈존' 3 file 2016.06.09 이민재 12382
[9시 등교] 상존하는 양면적 모순은 누구의 책임인가 1 2014.09.14 박현진 12368
외국어 간판이 ‘갑’, 쫓겨난 한글 간판 8 file 2016.03.19 반나경 12354
9시 등교, 과연 이대로 괜찮을까? 2014.09.09 김도희 12348
9시등교, 과연 학생들은? 2014.09.21 박채영 12332
9시등교, 최선 입니까? 2014.09.21 전지민 12314
9시 등교, 득일까 실일까 2014.09.22 손윤주 12298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에 9시 등교 시행, 여파는? 2014.09.21 이예진 12278
9시 등교, 이대로 계속 시행되어야 하나? 1 2014.09.14 홍다혜 12215
못 다 핀 한 떨기의 꽃이 되다, '위안'부 14 file 2016.02.24 송채연 12190
한일 위안부 협의, 그 후.. 13 file 2016.02.21 안성미 12135
'수행평가로 학생평가' … 이대로 괜찮은가? 1 file 2016.04.20 서예은 12059
테러방지법을 막기 위한 필리버스터의 반란 7 file 2016.02.25 황지연 12042
추위 속 진행되는 ‘촛불집회’, 국민들의 한마음으로 추위를 이겨내다… 15 file 2017.01.14 이윤지 12032
[오피니언] 모든 병의 근원! 흡연!!! 2014.07.27 전민호 12017
학부모vs.교총, 9시 등교 그 결말은? 2014.09.21 최윤정 11963
'대한청소년이공계학술연합' 이번엔 국내 유명 청소년 행사인 ‘한국청소년학술대회’ 표절·베끼기 의혹 (종합 2보) file 2017.07.17 온라인뉴스팀 11963
9시 등교, 과연 학생들을 위한 정책인가? 2014.09.22 심현아 11949
피고는 '옥시', 국민은 '싹싹' 32 file 2017.01.09 이주형 11938
9시 등교,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014.09.21 김현진 11936
‘후보 000입니다…’ 문자, 선거법 위반인가 27 file 2016.02.14 전채영 11916
9시 등교제가 과연 좋은 영향만을 가져다 주는 것일까? 2014.09.22 김아정 11898
9시 등교, 그것이 알고 싶다. 2014.09.21 부경민 11888
청소년의 음주 흡연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6.05.24 최시헌 11834
포항공항- 주민들과의 오랜 갈등 빚어…… 2 file 2016.08.21 권주홍 11817
청소년 흡연문제 1 2014.07.31 정다인 11774
청소년들의 흡연 file 2014.07.30 1645 11773
인공지능의 발전, 사회에 '득'일까 '독'일까 8 file 2016.03.19 김나연 11754
[현장취재] 재계 농단, 블랙리스트에 뿔난 촛불민심, 강추위에도 여전히 불타올라 12 file 2017.01.15 김동언 11728
통장개설 제한만이 과연 대포통장을 막을 수 있는 해결방안인가 file 2016.10.25 조해원 11715
9시 등교는 학생 주체 교육제도의 첫 시작으로 남을 수 있을 것인가 2014.09.23 박민아 11708
9시 등교에 대한 여러 의견 2014.09.10 박어진 11653
그들은 왜 우리에게 선거권을 안줄까요?···만 18세 선거권 가능성 기대 21 file 2017.01.11 박민선 11639
페미니즘이 나아가야 할 방향 2 file 2017.02.24 유승균 11623
화성에 원숭이를? 3 file 2016.03.22 백미정 11598
늘어나는 아동학대... 4년 새 2배 늘어 7 file 2016.03.13 남경민 11569
9시 등교, 새로운 제도를 대하는 학교의 방법 2014.09.25 최희수 11555
9시등교 학생들에게 과연 좋을까? 2014.09.21 이세현 11538
교복이 마음에 드나요? 10 file 2016.04.03 유승균 11533
소녀의 눈물은 아직 마르지 않았다 5 file 2017.02.18 정예진 11533
9시 등교, 모두 공감할 수 있는 정책으로 2014.09.22 서유미 11382
9시 등교, 진정 조삼모사인가? 2014.09.21 임수현 11362
카카오 O2O 서비스, 일상에 침투하다 3 file 2016.07.24 권용욱 11226
클릭 금지! '택배 주소지 재확인' 11 file 2017.01.22 최영인 11226
권리는 없고 의무만 가득한 ‘19금’선거권 4 file 2017.02.05 최은희 112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