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by 15기유지은기자 posted Apr 06, 2020 Views 389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전 세계적 대유행을 의미하는 팬데믹이 내려진 지 약 한 달 정도 지났다. 월드 오 미터 통계 자료에 따르면 현재까지의 확진자 수는 이미 백만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 수도 6만 명을 훌쩍 넘겼다. 지난 1월 중국에서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한창 유행하던 때, 한국과 중국에서는 마스크 사재기 현상이 벌어졌다. 그로 인해 우리 정부는 지난 39일부터 마스크 5부제를 시행하였다. 이를 시행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에서는 마스크 관련 사기 범죄가 판을 쳤다. 그러나 지난 329, 한국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완치율이 50%를 넘어서면서 사람들의 공적 마스크를 사기 위한 줄 서기는 끝나가는 듯 보인다. 아직까지는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마스크를 사고자 하는 사람이 줄을 섰지만, 이 또한 지난 3월 보다 크게 공적 마스크로 판매하는 것을 줄었고, 방문했던 약국 중 한 곳은 다 팔지 못한 공적 마스크 몇 장을 다음 날 오전 파는 것을 목격할 수 있었다


마스크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5기 유지은기자]


그렇다면 전 세계의 상황은 어떨까? 전 세계 246개 국가 중 207개의 국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발병하면서 전 세계의 84%가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나오고 있다. 이는 에볼라, 사스, 메르스 때와는 다르게 전 세계적 확산을 실감하게 한다. 미국에서는 30만 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고, 스페인과 이탈리아는 12만 명을 넘기며 엄청난 확진자 수 증폭을 보였다. 이로 인해 지난 4월 4일,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과 CDC(질병예방통제센터)는 "모든 국민에게 자발적 마스크 착용을 권고한다"라고 말하며 한 달 전 "건강한 국민에게는 마스크 착용을 권장하지 않는다"라고 했던 것과는 다른 방향으로 급선회하였고, 이는 유럽도 마찬가지이다. 한국, 이탈리아, 일본에서만 공적 마스크를 공급하는데, 한국과는 다르게 이탈리아와 일본은 공적 마스크를 집으로 배달해 주어서 마스크 사재기는 없지만, 일본과 미국에서는 휴지 사재기와 생필품 사재기가, 이탈리아 등 전 세계에서는 생필품 사재기가 이어지고 있다. 또, 영국의 한 간호사는 "사재기 없는 나라는 오직 한국뿐"이라고 말하며 사재기로 인한 어려움을 호소했다.  


팬데믹으로 인해 전 세계가 사회 경제 문화 및 국가 유지의 전반적 측면에서 곤란한 상황이 지속되고 있지만 사재기를 하지 않고 질서를 지키며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가려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한다면 국제적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5기 유지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 ?
    17기이채원기자A 2020.04.10 20:24
    마스크 5부제를 실시한 효과가 나는 모습이 조금씩 보이는 군요!ㅎㅎ코로나19,,얼른 사라졌음 합니다..!
  • ?
    14기김도연기자 2020.04.15 17:57
    초반에는 정말 전쟁이었습니다. 아침 일찍가서 약국에 줄 서있는 분들도 계셨어요. 당연히 위험하다는 것을 알지만 마스크를 구하기 위해서 위험을 감수하며 기다리시 더라구요.. 마스크 사재기를 하는 분들도 계셨고 인터넷에 비싸게 파는 분들도 계셨지만 마스크 5부제 덕분에 사는 수량도 정해져 있어서 마음편히 시간이 언제든 갔다옵니다. 마스크 5부제 효과 정말 눈에 많이 보입니다. 지금 확진자가 없다고 해서 다행이다.라고 하면서 벚꽃보러 가시는 분들 정말 많으십니다. 제발 안그러셨으면 좋겠습니다. 벚꽃은 언제든 볼 수 있지 않습니까? 지금 아직도 고생하시는 의료진분들이 계십니다. 얼른 사태가 나아졌으면 좋겠습니다.
  • ?
    14기남지영기자 2020.04.17 18:10
    세계적으로 마스크 뿐만아니라 생필품 사재기가 한창이라는 소식들었습니다! 반면, 한국은 이런 행위가 좀 덜하고, 다같이 도와주는 '나누기'활동도 볼 수 있다고 하니 다행입니다.
  • ?
    15기민아영기자 2020.04.25 14:28
    마스크5부제 실시함으로써 코로나로부터 안전을 챙길 수 있는것은 다행인 부분이지만 마스크를 사기위해 약국 앞에 끊임없이 이어진 줄을 볼 때마다 가슴이 철렁합니다ㅠㅠ 부디 확진자가 더 이상 나오지 않기만을 바라며 우리 모두 마스크착용, 손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꼭 지킵시다! 화이팅이에욤 ★♥
  • ?
    14기조윤혜기자 2020.04.27 00:12
    마스크 5부제가 좋은 효과를 내서 다행입니다. 마스크 사재기 문제가 매일 뉴스에 나와서 정말 걱정이 많았었는데 이제야 좀 진정이 됐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KAI의 국산 수송기 개발 계획 어떤 수송기 만들려는 건가 file 2021.04.29 하상현 2953
[PICK] 4.7 보궐선거의 결과 그리고 그 이후의 행보 file 2021.04.26 백정훈 2326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15101
전 세계 백신 접종자 1억 명 돌파. 대한민국은? file 2021.02.25 김진현 753
코로나 시대 1년, 일회용품 사용 증가로 환경오염 우려 커졌다 file 2021.01.26 이준영 1268
‘코로나19’ 시대 속에서 대한민국이 강국이 된 배경은? 1 file 2020.12.24 정예람 4622
내가 다니는 학교에 확진자가 나온다면? 6 file 2020.12.24 김진현 5413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file 2020.11.27 김성규 4889
코로나19의 한복판에 선 디즈니월드의 재개장 file 2020.09.21 염보라 1058
공공의대 설립, 정부와 의사 간의 팽팽한 논쟁, 그 승자는? file 2020.09.21 김가은 1196
모두를 경악하게 만든 코로나의 또 다른 습격...해결 방안은? 9 file 2020.08.25 염채윤 3089
돈에 있는 바이러스를 씻어내기 위해서는 세탁기에 돈을 돌려야 한다? 3 file 2020.08.24 이채원 2802
국제 금값 2천 달러 돌파…연일 고공행진 이어가는 금값 file 2020.08.06 이민기 1969
잠잠해져가던 코로나19, 다시금 두려움에 떨게하는 에어로졸 전파 6 file 2020.07.31 유지은 7354
장 마감 직전 10분 동안 급락한 신풍제약…코로나19 이후 과열된 주식 시장 file 2020.07.31 이민기 2208
전 세계, 한국을 뛰어넘다? file 2020.07.20 이다빈 1803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온라인 개학 file 2020.05.29 조현수 2219
대재앙 코로나19, 논란의 일본 코로나 학생 재난지원금 차별 file 2020.05.27 송승연 2967
코로나19 재유행, 해외의 상황은? file 2020.05.18 유지은 4577
일주일 또 미뤄진 '등교 개학'...개학 현실화 언제? 7 file 2020.05.12 서은진 5403
한국 드디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하나? 김빛내리 교수와 코로나19 바이러스 file 2020.04.24 윤혜림 2290
코로나19(COVID-19), 알수록 안전해요! 2020.04.17 정미강 1716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5 file 2020.04.06 유지은 3895
에이즈 치료제를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에 이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file 2020.03.09 김서연 186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