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소녀의 눈물은 아직 마르지 않았다

by 5기정예진기자 posted Feb 18, 2017 Views 128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015년 12월 28일 타결된 한일 일본군 ‘위안부’ 합의 이후 달라진 것은 아무것도 없었다. 정부의 미지근한 태도로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의 시간은 침묵을 가진 채 흘러가고 있을 뿐이다.

사과의 기미가 보이지 않는 일본의 아베 총리는 “우리 후손들에게 (위안부 문제에 대해) 계속 사죄할 운명을 주어서는 안 된다”라고 했다. 이에 대한 우리 정부 또한 “최선의 결과”, "그렇게 정부가 최선을 다한 결과에 대해 '무효'와 '수용 불가'만 주장한다면, 앞으로 어떤 정부도 이런 까다로운 문제에는 손을 놓게 될 것이며, 민간단체나 일부 반대하시는 분들이 주장하는 대로 합의를 이끌어 내는 것은 쉽지 않을 것", "이제 정부의 이런 합의를 수용하지 못하시고 어렵게 풀린 위안부 문제를 다시 원점으로 돌리고자 하신다면, 이 문제는 24년 전 원점으로 되돌아가게 되고 정부로서도 할머니들 살아생전에 더 이상 어떻게 해 볼 여지가 없게 될 것이란 점을 헤아려주시기 바란다"며 책임을 회피했다.

또한 일본은 2016년 말 시민 단체에 의해 부산 일본 영사관 앞 소녀상이 세워지자 유감이라는 말과 함께 주한 일본대사 나가미네 야스마사가 본국으로 귀국하고 한 달이 넘도록 귀임하지 않고 있다.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과 국민들의 분노 어린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직접 일본 영사관 앞 소녀상을 방문해보았다. 소녀상과 함께 위안부 문제 재협상을 요구하는 수많은 벽보들이 자리 잡고 있었다.


IMG_20170216_232349_063.jpg

[이미지 촬영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정예진기자]


소녀상 앞에서 묵념을 올리고 있던 한 여성은 강력히 위안부 합의의 무효를 주장하고 있었다.

소녀상 방문으로 국민의 70% 이상이 재협상을 요구한다는 사실이 몸소 느껴졌다.

지난 17일(금) 서울시의회가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촉구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서울시의회 더불어 민주당은 “10억 엔을 일본 정부에 즉각 반납하고 재협상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군 ‘위안부’ 박차순 할머니가 별세 한 후 39명만이 남아있다. 고통스러운 시간 속에 여전히 눈물이 마르지 않은 소녀들과 바라보고만 있는 정부. 사과와 10억 엔을 맞바꾼 정부에 이제는 우리가 관심을 가지고 더 큰 목소리를 내어 진정한 합의와 사과를 이끌어내야 하는 시점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4기 정예진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유림기자 2017.02.20 12:36
    위안부 합의 뉴스를 접했을 때 정말 큰 충격을 받았습니다. 그 이후로 많은 사람들의 반대와 항의가 이어졌고 소녀상 주위를 지키는 사람들의 희생정신이 곁들여졌는데도 아무런 변화가 없다는 사실에 마음이 쓰립니다. 재협상이 하루 빨리 이루어지길 바라는 바입니다. 좋은 기사와 정보 감사합니다.
  • ?
    4기장서윤기자 2017.02.20 17:21
    많은 논란을 낳고 있죠. 많은 사람들, 대부분의 사람들이 지금도 반대를 외치고 있습니다만 양국 모두 변화를 일으킬 생각이 없는 것 같아 답답하기만 합니다.
    기사의 표현처럼 소녀의 눈물은 아직 마르지 않았고, 소녀를 지키는 사람들의 열기도 식지 않을거라 믿습니다. 제대로 된 결과가 나오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조하은기자 2017.02.20 17:25
    할머니들께 남은 시간이 얼마 없는 만큼 하루 빨리 재협상이 이루어져야 할텐데 늘 제자리인 것 같아 속상하고 화가 납니다. 많은 국민들이 원하고 있는 일인 만큼 우리 정부도, 일본 정부도 진정으로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하는 일을 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기사와 정보 감사합니다.
  • ?
    4기김윤정기자 2017.02.21 23:36
    평생 잊어서는 안되는 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빠른 시일 내에 제대로 된 결과가 나오기를 바랍니다. 어떤 대안으로도 그때의 감정과 슬픔을 대신 할 수 는 없겠지만.. 학생들과 모든 국민들이 많은 관심을 갖게 된면 좋겠습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김윤정기자 2017.02.21 23:36
    평생 잊어서는 안되는 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빠른 시일 내에 제대로 된 결과가 나오기를 바랍니다. 어떤 대안으로도 그때의 감정과 슬픔을 대신 할 수 는 없겠지만.. 학생들과 모든 국민들이 많은 관심을 갖게 된면 좋겠습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48357
소녀의 눈물은 아직 마르지 않았다 5 file 2017.02.18 정예진 128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