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미래 배달사업의 선두자; 드론

by 9기손오재기자 posted Dec 24, 2018 Views 228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우리는 종종 음식이나 가구, 책 등을 배달시킨다. 우리가 이런 물건을 배달시키면 물건들은 보통 트럭 같은 차량을 타고 온다. 하지만 요즈음 새로운 배달 수단이 뜨고 있는데 바로 드론이다. 드론을 정의하자면 무전선파로 조종사 없이 비행 및 조종이 가능한 기체라고 할 수 있다. 이 드론은 우리에게 매력적인 배달 수단으로 여겨진다. 특히 아마존을 이끄는 Jeff Bezos2013년에 드론을 이용한 배달을 실험하고 있었다는 것처럼 드론을 이용한 배달은 우리에게 가까워지고 있다.

    

 아이슬란드의 수도 레이캬비크(Reykjavik)에서 드론 배달 서비스가 가능하게 된 것이 오늘날 드론 배달이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는 증거가 된다. AHA가 이 드론 사업의 선두자인데, 실험 결과 드론을 이용한 배달은 평균적으로 4분이 걸리지만 차량을 이동한 배달은 20분 이상이 걸린다는 결과가 나왔다. 이로 인해 배달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되었다.

하지만 장점이 있으면 단점도 있는 법이다. 드론 배달 사업은 아직 어려운 영역이다. 왜냐하면 현재 만들어지는 드론은 비가 오는 등 기상 상황이 좋지 않으면 사용할 수 없기 때문이다. 드론은 기상 상황이 좋지 않으면 사고가 날 수도 있고, 드론이 고장 날 수도 있다. 또한 드론은 적당한 착륙장이 필요하다. 그러기에 배달할 수 있는 장소가 제한적이다. 그리고 드론이 가야 할 길도 사전에 정해야 하는데 이 일도 만만한 작업이 아니다. 이런 시도는 아이슬란드에서 처음이기 때문에 배경지식이 없는 상태에서 출발하니 더욱 까다로울 것이다.


 드론 배달 사업이 어려운 이유는 드론 자체의 단점 외에도 다른 요소들이 영향을 주고 있는데 그중 하나가 바로 드론에 대한 규제다. 아직 드론 배달이 부분적으로 가능한 아이슬란드에서도 완벽히 드론에 대한 규제가 풀린 것이 아니지만 기업들이 드론 배달에 대한 경험을 쌓으면서 안정성이 높아짐에 따라 이런 규제는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아이슬란드의 경우를 우리나라에도 적용시킬 수 있을까? 우리나라는 도시에 사는 사람들이 많은데, 특히 아파트에 사는 사람들이 많다. 앞서 말한 드론의 단점 중 하나가 착륙장이 필요하다는 것인데, 우리나라의 아파트에는 착륙장 역할을 할 수 있는 장소가 없다. 우리나라 아파트의 발코니 같은 곳은 많은 전문가들이 드론이 착륙하기에 작다는 의견이다. 따라서 우리 또한 아이슬란드처럼 부분적으로 드론 배달을 활성화시키기 위해서는 사람들이 드론이 배달한 물건을 안정적으로 받을 수 있는 공간이 필요한 것이다


KakaoTalk_20181220_204422233.jpg

▲ 드론이 착륙할 곳을 찾기 어렵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손오재기자]


 하지만 희망이 없는 것은 아니다. 드론에 대한 기업들의 관심이 점점 커짐에 따라 드론에 대한 규제 완화와 드론 배달을 위한 시설 등이 만들어질 것이고, 우리나라의 우수한 통신기술과 드론을 접목하여 드론을 다른 나라보다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도 있다.

    

 드론 사업은 미래의 유망주라고 할 수 있다. 몇몇 지역에서는 이미 드론 배달이 시작되기 시작했고, 우리나라도 이 경쟁에서 뒤처지지 않게 열심히 달려야 할 것이다. 우리 정부가 드론에 대한 투자를 유도하고 필요 없는 규제를 없애고, 기업들도 이에 반응해서 드론 사업에 뛰어들면, 우리나라도 드론 강대국으로 부상할 수 있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제부=9기 손오재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56158
인공 신경망에 관한 거대한 프로젝트 file 2020.03.13 박지환 659
늘어난 14만여 명의 유권자들, 총선거에 어떤 영향 미칠까 file 2020.03.13 이리수 612
마스크 대란을 잡기 위해 내놓은 정부의 대책 file 2020.03.12 신지홍 520
<주중대한민국대사관 톈진 현장대응팀> 中,한국인 강제 격리에 신속한 대응 file 2020.03.10 차예원 618
에이즈 치료제를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에 이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file 2020.03.09 김서연 933
의도적인 트럼프의 발언? 1 file 2020.03.06 권수현 633
아파트 근처에 있는 코로나 선별진료소 과연 괜찮을까? file 2020.03.05 김묘정 1410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5천 돌파... 다른국가는? 3 file 2020.03.04 빙도운 2505
변화하는 아프리카, 세네갈 풍력발전소 출시 file 2020.03.04 정윤지 672
기후변화 때문에 지구가 위험하다고 생각하십니까? file 2020.03.03 조윤혜 785
대한민국을 뒤흔든 '차이나게이트' file 2020.03.03 정승연 154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불러온 'Sinophobia', '아시안 포비아'로 확산중 file 2020.03.02 김수진 768
운치 있는 해안가 산책로, 쓰레기 투기 빗발친다 file 2020.03.02 이승연 733
코로나19의 분야별 피해 현황과 그 해결책은? file 2020.03.02 전지영 1101
한국인은 잠재적 확진자? 늘어나는 한국인 입국 금지 국가 file 2020.03.02 김예정 856
전 세계가 패닉! 코로나는 어디서 왔는가? file 2020.03.02 차예원 1175
정부, ‘중국인 입국 금지'에 대한 견해를 밝히다 file 2020.03.02 전아린 652
코로나의 피해.. 어느 정도? file 2020.02.28 민아영 875
32번째를 맞이하는 2020년 도쿄 올림픽, 과연 예정대로 열릴 수 있을까? 6 file 2020.02.28 장민우 3235
한국은 지금 마스크 전쟁중 1 file 2020.02.27 차현서 1237
안전띠 그것은 왜 필요한가? 1 file 2020.02.27 오경언 1510
납치범이 드라마를 보여준다고? 3 file 2020.02.26 안효빈 1946
위기 경보 '심각' 격상... 초중고 개학 연기 file 2020.02.26 김다인 664
코로나바이러스 자세히 알아보자 4 file 2020.02.24 이수연 4358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 정말로 암 치료에 효과가 있을까? 5 2020.02.24 배선우 1508
대설주의보와 대설경보, 미리 알고 대비하자 1 file 2020.02.21 우선윤 744
모두 마스크를 쓰세요, 코로나바이러스 5 file 2020.02.20 이도현 1357
여성과 청소년들에게 뻗는 담배회사들의 검은 손 1 file 2020.02.19 남진희 1109
우리가 한번쯤 생각해봐야 할 문제, 고독사 2020.02.19 이수미 843
'기생충' 축하로 시작해 '코로나바이러스'로 끝난 수석·보좌관 회의 1 file 2020.02.14 김도엽 885
점점 사라져가는 생물들...생물 다양성을 보전하자! 1 2020.02.13 윤혜림 1014
반복되는 바이러스 2 file 2020.02.13 전혜은 831
리디노미네이션, 그게 뭐야? file 2020.02.12 박하진 1032
희망을 주는 무료 급식소와 취약계층의 피해... file 2020.02.12 정다현 789
교육부, 대학 개강 시기 "4주 이내 조정 권고" file 2020.02.12 박가은 855
미 전역서 4번째 '여성행진'..."여성들이여, 일어나 소리쳐라" file 2020.02.11 박채원 740
중국 전역을 덮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에 대한 우리 정부의 대책은? 3 file 2020.02.03 고기찬 2018
노동자들의 파업, 비난 아닌 연대의 시선으로 1 file 2020.01.23 박효빈 1681
"그는 집을 잘못 골랐어" 괴한을 물리친 82세 할머니의 이야기 file 2020.01.22 김수현 984
'통제된 화재'가 무엇인지 아시나요? file 2020.01.22 권민서 824
미 하원에서 통과된 트럼프 탄핵안, 상원에서는? 1 file 2020.01.20 전순영 1284
'세월호 기억의 벽'을 지켜주세요 2 file 2020.01.17 하늘 1418
조국 전 장관의 서초동집회 근황 file 2020.01.17 윤태경 898
불거지는 미국과 이란의 국제 관계...경제적 영향 끼칠것 4 file 2020.01.16 김수진 958
전쟁의 변화 속 고찰 2 file 2020.01.16 최준우 891
악성 댓글,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20.01.13 조연우 2546
흔들리던 새벽, 우리도 더 이상 안전하지 않다 file 2020.01.06 정다은 1328
음원차트 순위 꼭 있어야 하나? 1 file 2020.01.02 전혜은 11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