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청소년들의 순수한 팬심을 이용하는 엔터테인먼트의 장사술, 이대로?

by 3기이세빈기자 posted Sep 25, 2016 Views 742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702-851 대구 북구 침산로 93 메가박스 대구 (칠성점) (칠성동2가, 스펙트럼시티)

콤보 메뉴의 구성과 가격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세빈 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영화관에서 빠질 수 없는 팝콘과 콜라. 오늘날 극장에서는 팝콘과 콜라에 사람들을 취향저격하는 상품들을 함께 끼워 파는 다양한 콤보 메뉴들이 등장하고 있다. 각 영화관 브랜드들은 서로 경쟁하듯 활발하게 콤보 메뉴들을 내놓고 있는데, 새로 개봉한 영화의 캐릭터나 이미지를 활용한 상품들이 대부분이다. 그런데 최근 연예계 기획사까지 이러한 마켓팅에 함께 하는 움직임이 드러나고 있다.


 지난 8월, M극장에서는 P콜라업체와 유명 엔터테인먼트 Y기획사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이루어진 콤보 메뉴를 선보였다. 팝콘 L사이즈 1개, 탄산음료 2잔, Y기획사의 아티스트 텀블러 1개와 포토카트 1세트가 구성인 이 콤보세트는 18000원. 팝콘과 탄산음료의 값을 빼보면 약 8000원으로 일반 텀블러의 가격을 고려해보면 그리 손해볼 만한 가격은 아니다. 하지만 여기에는 엄청난 장사술이 숨겨져있다. 


 텀블러와 포토카드에 세겨진 아티스트는 현재 P콜라업체의 광고모델인 Y기획사의 남자아이돌 I그룹이다. 포토카드 1세트에는 I그룹의 멤버들이 각각 한장씩 모두 들어있으나 텀블러는 한 종류당 한 명의 멤버만이 세겨져있다. I그룹 멤버는 모두 7명. 그러나 텀블러는 8종. 즉, 텀블러8종 중 하나는 I그룹의 어떤 멤버도 아닌 Y기획사의 캐릭터가 새겨져있다. 게다가 이 텀블러는 랜덤으로 지급되며, 개봉 후에는 환불 및 교환이 절대 이루어질 수 없다. 이 콤보메뉴를 사는 사람들은 대부분 팬층, 그 중에서도 10대 팬들이 대다수이다. 자신이 좋아하는 I그룹의 멤버가 새겨진 텀블러가 갖고싶어서 이 콤보 메뉴를 샀다가 캐릭터 텀블러가 지급된다면 그것은 큰 낭패일 것이다. 하지만 결과는 되돌릴 수 없으며 원하는 텀블러를 갖기 위해서는 다시 콤보 메뉴를 사는 수밖에 없다.


 심지어 이○○양은 랜덤으로 지급받은 텀블러에 캐릭터가 아닌 I그룹의 멤버가 새겨져있었지만 한 세트를 더 구입했다고 한다. 바로 I그룹 멤버 중 자신이 원하던 멤버가 아닌 다른 멤버가 나왔기 때문이다. 이뿐만 아니다. SNS에서는 이 텀블러를 멤버별로 다 모으기 위해 7명의 멤버가 모두 나올 때 까지 이 콤보세트를 구입하는 사람들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이런 사악한 기업의 장사술에 눈살을 찌푸리는 건 이 메뉴를 구매하는 당사자뿐만이 아니었다. 이 콤보 메뉴를 구매하는 10대들의 부모님들도 불만을 보이고 있다. 이○○양의 아버지는 "비용을 지불하고도 자신이 원하는 멤버를 선택할 권리를 박탈당하는 것은 매우 불합리한 판매행위라고 생각한다. 기획사 입장에서도 지금 당장은 수입에 도움이 되겠지만, 이런 상술에 팬들이 실증을 느끼게 되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팬들에게도 외면받는 때가 올 것이다."라고 말했다.



함께 전시되어있는 콤보1과 NEW콤보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세빈 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장사술은 계속되었다. 지난 달에 출시된 이 콤보 메뉴와 똑같이 P콜라업체와 Y기획사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이루어졌으나 콤보 메뉴의 상품이 조금 바뀐 NEW 콤보 메뉴가 추가되었다. 기존 콤보 메뉴에서 텀블러는 보틀로, 포토카드 세트는 스탠드 포토세트로 바뀐 것이다. 이번에는 보틀이 7종으로 캐릭터 보틀 없이 모두 I그룹의 멤버들이지만 여전히 랜덤으로 지급되며 또 다시 한정판임을 강조하며 10대들을 유혹하고 있다.


 현재 M극장에서는 지난달 출시된 콤보1과 최근 출시된 NEW 콤보가 동시에 판매되고 있다. 지난 달 M극장은 한정판인 이 콤보 메뉴의 재고에 대해 문의했을 때 매우 소량 남았다며 구매를 재촉하였다. 그러나 한달이 지난 지금 콤보1은 여전히 NEW 콤보와 함께 판매되고 있다.



KakaoTalk_20160925_044200363.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세빈 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구매를 결정하는 것도 본인의 판단이고 이러한 장사술에 넘어가는 것도 본인의 선택이라고 하지만 아직 물건을 구매함에 있어서 판단이 미성숙한 청소년들, 그저 자신이 좋아하는 연예인의 상품이 갖고싶은 10대들의 순수한 팬심을 이용하여 이익을 챙기려는 기업들에게는 과연 아무런 책임이 없는가에 대한 논란이 커지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3기 이세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7279
촛불시민에게 ??? 문 대통령 세계시민상 수상 1 file 2017.10.02 문서연 2434
촛불과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file 2017.03.20 김윤영 2782
촛불 대통령에게 '레드카드'를 보내다 file 2017.05.16 김소희 2525
초콜릿은 모두에게 달콤하기만 한 것일까? file 2019.09.23 이채윤 1219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 카리브 해 연안 도서 및 美 남부 강타해 피해 속출 1 file 2017.09.11 이윤희 2805
청학고 새월호 참사 2주기 추모행사 3 file 2016.04.23 문채하 9929
청천 프로젝트: 한중 공동의 미세먼지 해결법 2 file 2017.05.24 임형수 3941
청주시 기록적 폭우, 사후 대책은 어떻게? 25일까지 수해피해신고 마감! 1 file 2017.07.24 조영지 2788
청와대, '난민법, 무사증 입국 폐지/개헌' 거부 답변을 내놓다 file 2018.08.07 김나현 1557
청와대 이번에도 압수수색 불허... 그 이유는? 4 file 2017.02.04 구성모 10200
청와대 국민청원 '시작은 좋았으나' 2 file 2018.09.03 김지영 1627
청와대 게시판 '난민신청 허가 폐지/개헌' 청원 70만 돌파 4 file 2018.07.27 김정우 2389
청와대 '오보괴담 바로잡기' 3 file 2016.11.20 김다현 10447
청소년이 직접 만드는 청소년의 권리 2 file 2017.07.25 최지오 2721
청소년이 보는 소년법 "법의 헛점을 노린 교묘한 범죄 잇따라..." file 2018.09.27 8기심채은기자 1551
청소년의 흡연과 실질적인 방안 2014.07.28 김서정 12894
청소년의 음주 흡연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6.05.24 최시헌 11888
청소년을 위한 페미니즘, 교육이 나서야 한다 3 file 2018.12.18 황준하 2255
청소년을 보호하는 소년법, 개정 혹은 폐지? 4 2017.11.09 박찬영 3780
청소년에게 듣는 '19대 대선과 대한민국' 1 file 2017.05.20 박상민 2437
청소년보호법과 소년법은 다르다? 7 file 2017.09.21 김주은 5547
청소년들이여 흡연의 불씨를 꺼라 2014.07.26 양나나 13824
청소년들이 바라보는 대한민국 정치 1 file 2017.02.09 정재은 8141
청소년들이 던져야 할 질문 하나, 과연 문명의 발전은 인류를 행복하게 해주었을까? 2 2019.01.11 임효주 1467
청소년들의 흡연 file 2014.07.30 1645 11828
청소년들의 흡연 2014.07.30 변다은 13357
청소년들의 일상이 되어버린 SNS 2 file 2018.01.03 정유정 2769
청소년들의 음주 문제 '심각' 5 file 2016.03.19 한지수 10124
청소년들의 언어사용 실태 5 file 2016.10.25 김나연 26512
청소년들의 순수한 팬심을 이용하는 엔터테인먼트의 장사술, 이대로? 2 file 2016.09.25 이세빈 7424
청소년들의 비속어 사용,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file 2017.10.30 주진희 13000
청소년들의 금연,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2014.07.31 이종현 12536
청소년들의 고카페인 음료 오남용 실태 8 2016.03.21 이현진 10785
청소년들을 좌지우지 할 대선 후보들의 교육정책 3 file 2017.05.07 김서영 2634
청소년들은 정치에 관심이 있을까? 5 file 2017.08.20 박지은 8868
청소년들에게 선거권을 부여해야 하나 9 2016.04.13 이현진 9510
청소년들에게 물어보다, 청소년 범죄 처벌 강화 찬반 1 file 2017.09.12 고다영 12754
청소년들, 사드(THAAD)를 어떻게 생각할까? 1 file 2017.03.20 4기이예인기자 3262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③죄수의 딜레마 2019.04.01 하예원 1521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② 자이가르닉 효과 2 file 2019.02.18 하예원 1782
청소년도 쉽게 보는 심리학: ① 리플리 증후군 file 2019.01.04 하예원 2359
청소년과 정치 1 file 2018.11.26 장보경 1720
청소년, 권리를 외쳐라! - 'Be 정상회담' 성료 2 file 2017.10.23 김현서 2693
청소년 흡연문제 1 2014.07.31 정다인 11776
청소년 흡연- 김성겸 file 2014.07.31 김성겸 13447
청소년 흡연, 치명적인 독 file 2014.07.31 이가영 21920
청소년 흡연, 반드시 해결해야 할 문제 2014.07.31 구혜진 12939
청소년 흡연, "죽음의 지름길" 2014.07.26 장원형 1460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