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우주의 탄생, 작은 점이 폭발하다

by 11기김가영기자 posted Jan 31, 2019 Views 197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90130_092050770.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김가영기자]


지구와 인간, 문명, 수많은 별과 은하, 거대한 우주 공간은 어떻게 생겨났을까. 이 질문에 대한 답은 현재로서는 빅뱅 이론으로 설명할 수 있다. 

빅뱅 이론이란 간단히 말하면 눈에 보이지 않는 원자보다 작은 점이 폭발해서 우주는 급속도로 팽창해 나갔고 시간과 공간, 에너지가 만들어졌다는 설이다. 빅뱅 이론은 1920년대 아인슈타인의 일반상대성이론을 우주론으로 응용하여 확장한 것을 기반으로, 외부 은하의 적색이동 현상의 관측을 통해 우주가 팽창하고 있음을 우주가 점점 커지고 있다는 것으로 이해하여 과거에는 우주의 크기가 더 작았다는 전제에서 나온 이론이다.
 
처음에 과학자들은 빅뱅 이론을 인정하지 않았다. 과학자들은 우주에 특별한 시작점은 존재할 수 없다고 생각했다. 우리가 잘 아는 과학자 아인슈타인 역시 처음에는 빅뱅 이론을 인정하지 않고 우주는 시공간과 관계없이 항상 변하지 않는다는 정상우주론을 주장했다. 

왜 많은 과학자가 처음에는 빅뱅 이론을 반대했을까. 그 이유는 과학자들이 하는 일이 복잡하게 변하는 현상 속 단순한 질서나 법칙을 찾아내는 것이다 보니 질서와 법칙이 담긴 우주가 갑자기 생겨났다는 이론을 쉽게 받아들일 수가 없었다. 

하지만, 나중에는 과학자들이 빅뱅 이론을 더 많이 지지하게 되는데 가장 큰 이유는 우주 배경 복사의 발견 덕분이다. 1965년 독일 태생의 미국 천체물리학자인 A.펜지어스와 R.윌슨이 우연히 발견했다. 그들은 위성과의 교신을 위한 안테나에서 독특한 전파를 발견했다. 이 전파는 특정한 방향에서만 관측되지 않고 모든 곳으로부터 관측이 되었다. 즉, 이 전파는 어떤 한 천체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우주의 모든 공간에 가득 차 있다는 것이다. 이 전파를 우주 배경 복사라고 한다. 이 우주 배경 복사는 정상우주론으로는 설명이 불가능해서 빅뱅 이론이 지지를 받게 됐다.

현대의 바쁜 시간 속에서 이 신기한 순간들을 그냥 지나치지 말길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9기 김가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김나영기자 2019.02.24 09:24
    하늘을 보면 이 우주의 원리와 같은 과학들이 더욱 궁금해지는 순간들이 오는 것 같아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45318
리디노미네이션, 그게 뭐야? file 2020.02.12 박하진 769
희망을 주는 무료 급식소와 취약계층의 피해... file 2020.02.12 정다현 643
교육부, 대학 개강 시기 "4주 이내 조정 권고" file 2020.02.12 박가은 697
미 전역서 4번째 '여성행진'..."여성들이여, 일어나 소리쳐라" file 2020.02.11 박채원 627
중국 전역을 덮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에 대한 우리 정부의 대책은? 3 file 2020.02.03 고기찬 1717
노동자들의 파업, 비난 아닌 연대의 시선으로 1 file 2020.01.23 박효빈 1439
"그는 집을 잘못 골랐어" 괴한을 물리친 82세 할머니의 이야기 file 2020.01.22 김수현 821
'통제된 화재'가 무엇인지 아시나요? file 2020.01.22 권민서 684
미 하원에서 통과된 트럼프 탄핵안, 상원에서는? 1 file 2020.01.20 전순영 1076
'세월호 기억의 벽'을 지켜주세요 2 file 2020.01.17 하늘 1206
조국 전 장관의 서초동집회 근황 file 2020.01.17 윤태경 755
불거지는 미국과 이란의 국제 관계...경제적 영향 끼칠것 4 file 2020.01.16 김수진 802
전쟁의 변화 속 고찰 2 file 2020.01.16 최준우 744
악성 댓글,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20.01.13 조연우 2328
흔들리던 새벽, 우리도 더 이상 안전하지 않다 file 2020.01.06 정다은 1151
음원차트 순위 꼭 있어야 하나? 1 file 2020.01.02 전혜은 944
미중 무역전쟁, 승패없는 싸움의 끝은? file 2020.01.02 임수빈 722
계속 더워지는 지구... 최근 5년이 가장 더웠다 file 2019.12.31 유승연 818
학생참여가 가능한 캐나다 선거 Student Vote Day file 2019.12.30 이소민 1550
주한 외국인 증가율 file 2019.12.27 김희서 778
부정선거와 선거 불복...혼돈의 볼리비아 2019.12.26 신주한 834
Netflix가 시작한 OTT서비스, 과연 승자는 누구일까? file 2019.12.24 이지현 1933
한중정상회담의 개최, 향후 전망은? file 2019.12.24 신주한 790
세계의 양대산맥, 미국-중국의 무역전쟁 file 2019.12.23 전순영 1010
영국의 조기 총선 file 2019.12.23 홍래원 942
영국 총선, 보수당 승리... 존슨 총리의 향후 과제는? file 2019.12.20 김지민 1759
경제효과 5조 원, ‘방탄이코노미’ 1 file 2019.12.11 백지민 1801
지소미아 연기로 고비 넘겼지만...방위비 분담금 협상에 주목 2019.12.05 박채원 1012
대한민국 가요계의 그림자, 음원 사재기 file 2019.12.02 조은비 2099
국공립 어린이집의 확대 file 2019.11.29 임소원 1457
SNS는 사람이다 file 2019.11.29 전혜은 1886
어린이가 안전한 나라...? file 2019.11.28 김두호 1579
클라우드 기술, IT 업계가 주목하는 이유는? file 2019.11.27 이선우 1837
한국 청소년들, 정치에 관심 없다 1 file 2019.11.25 이세현 2320
일본군 '위안부' 피해, 오해와 진실 file 2019.11.25 정혜인 1270
불거지고 있는 인터넷 실명제 논쟁... 해결책은? 3 file 2019.11.18 박수빈 2131
하늘의 별이 된 설리, 우리가 해야할 숙제는? 2 file 2019.11.15 정다은 3121
올해만 7차례 지나간 것은 무엇인가 1 file 2019.11.15 김선우 1655
미국 캘리포니아주 '한글날' 제정 1 file 2019.11.15 이지현 1899
과연 본인 돈으로는 본인 표만을 사면 안 되는 것일까? file 2019.11.14 조서윤 1276
정시 확대, 조국이 쏘아올린 작은 공 2019.11.11 정혜원 1411
유니클로 광고 논란, 일본 불매운동 재점화 file 2019.11.08 권민서 2354
영국, 12월 12일 조기 총선 실시 확정 file 2019.11.07 김지민 1687
솔라페인트, 페인트로 에너지를! file 2019.11.06 최지호 1529
아침밥은 왜 먹어야 하나요? 1 file 2019.11.01 12기우가희기자 2881
오늘날의 신소재 2019.11.01 김이수현 1610
미-중 무역전쟁의 시초 file 2019.10.31 김효정 1327
영국 산업단지서 시신 39구 실린 화물 컨테이너 발견... file 2019.10.31 김지민 160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 4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