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학교가 가르치는 흡연

by 11기김현지기자 posted May 24, 2019 Views 366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금연구역’. 2014년 정부의 금연 대책 시행 이후, 사람들이 주로 접하는 실내공간은 모두 금연구역에 해당한다. 하지만 금연구역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아무런 거리낌 없이 흡연하는 사람들은 여전히 존재한다. 이로 인해 비흡연자들은 이유 없는 간접흡연에 시달리고 있다. 심지어 담배와 거리가 멀다고 인식되는 학교, 그리고 학생들도 그 피해자 중 하나다.


식사의 마지막은 담배(식후 땡)’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많은 흡연자가 식사한 뒤 담배를 피우는 걸 즐겨 한다. 점심 식사 후, 흡연 교사가 건물 뒤편이나 인적이 드문 곳에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종종 발견되곤 한다. 수업을 받는 학생들은 흡연 직후 강의에 임하는 교사의 담배 냄새에 큰 고통을 호소한다. 특히 점심 식사 직후인 5교시에 수업에 임하는 학생들은 더 심한 담배 냄새에 시달려야 한다. 천식 등의 호흡기 질환이 있는 학생은 그 이유 하나로 뒷자리로 자리를 옮기기도 한다. 또한, 선생님들이 담배를 피우는 곳 근처에 있는 교실의 학생들은 점심시간엔 올라오는 담배 냄새로, 수업 시간엔 선생님들의 입과 몸에서 나는 담배 냄새로 고통받아야만 한다. 실제로 이 모든 걸 겪고 있는 00 고등학교의 한 학생은 천식을 앓고 있어서 점심시간과 수업 시간에 벤토린 에보할러(천식 호흡기)를 달고 살고 있습니다. 여름엔 더워서 창문을 열면 담배 냄새가 올라와서 더 괴롭습니다.”라고 말했다.


   금연1.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김현지기자]

 

많은 학교에서 학생의 흡연에 대해 강하게 규제하고 있다. 특히 고등학교의 경우 지속적인 흡연은 전학과 학업중단의 사유가 되기도 한다. 하지만 교사의 경우 그 책임이 크게 요구되지 않고 있다. 학교는 금연구역이다. 교내 흡연은 국민건강증진법 제9조 제8, 34조 제3항에 의거해 과태료 10만 원의 대상이다. 학생들에게 금연을 권장하고, 흡연에 대한 책임을 묻는 것이 바로 학교, 그리고 교사이다. 하지만 금연건물인 학교에서 학생들은 흡연에 노출되어 있으며, 그 노출의 원인 중 하나는 바로 교사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1기 김현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최민경기자 2019.06.01 15:44
    이 기사를 계기로 교내흡연에 대해 진지하게 한번 더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네요. 좋은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10기김채현기자 2019.06.02 15:26
    맞아요. 담배의 맛을 모르게하고, 흡연하는 학생에게는 금연을 권해야 하는 학교에서 교사들부터 교문 바로 밖에서 흡연하고, 쉬는 시간에 흡연하고 수업에 들어오는 것 부터가 잘못되었다고 생각해요. 차라리 흡연하는 분은 교사로 채용하지 말거나 학교 출입시 담배 소지 검사 같은 것들을 했으면 좋겠어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50163
코로나19: 인간에게는 장애물, 환경에는 백신 file 2020.05.06 이유정 481
365일 우리와 함께 하는 화학물질 file 2020.05.06 이유정 380
상업적 대리모 그리고 인간 존엄성 1 file 2020.05.06 임효주 678
전세계의 마트와 가게 텅텅...우리나라는? 1 file 2020.05.04 허예지 531
코로나19 예방하는 마스크! 알고 쓰자 file 2020.05.04 윤혜림 517
끊이지 않는 아동 성범죄, 사회는 강력한 처벌을 원한다 2020.05.04 한채연 408
공익과 사익의 충돌_이해관계충돌방지법 file 2020.05.04 임효주 668
생활 방역 시대, 청소년이 가져야 할 마음가짐 file 2020.05.04 서하연 389
고3 학생들과 함께한 이번 선거 file 2020.05.04 손혜빈 496
청와대, "5월 13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준비" file 2020.05.04 박가은 356
쓰레기 무단투기...양심도 함께 버려진다 2 file 2020.04.29 정하늘 2384
텔레그램 신상 공개 언제쯤 file 2020.04.29 김소연 738
코로나19! 어디가 가장 위험할까? 충격적인 결과! file 2020.04.29 민아영 434
청주 서원구 미래통합당 최현호 후보 연이은 아쉬운패배 file 2020.04.28 한재원 493
뉴질랜드 속 코로나19 2020.04.28 박혜린 528
교사들의 유튜브 영상 1223개...불법은 아닐까? 2 file 2020.04.28 배선우 601
선거연령 하향 이후, 청소년들의 정치적 태도 변화는? file 2020.04.28 이승연 541
원격수업을 주제로 한국 - 아랍에미리트 원격회담...전 세계로 퍼지는 온라인개학 file 2020.04.27 정태민 525
방위비협상, 아직도 현재 진행 중 file 2020.04.27 윤영주 363
대한민국 정부 핀란드에 방역 노하우 전하다 file 2020.04.27 신동민 385
지역구 득표율로 바라본 제21대 총선 결과 file 2020.04.27 위동건 821
"독도는 한국땅" 명백한 증거 찾다 1 file 2020.04.27 김태희 445
논란의 중심 배달의민족 file 2020.04.27 박채니 428
유행처럼 퍼지는 우울, 무기력....혹시 ‘코로나 블루’ 아니야? file 2020.04.27 정예진 635
737 MAX 다시 운행해도 괜찮을까? file 2020.04.24 이혁재 489
한국 드디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하나? 김빛내리 교수와 코로나19 바이러스 file 2020.04.24 윤혜림 865
전 세계가 감탄한 대응책 중 하나, '마스크 5부제' 1 file 2020.04.24 박아연 500
수면 위로 떠 오른 'n번방' 사건의 진실 file 2020.04.23 김햇빛 546
일상 속의 과학기술, 한국의 코로나19 진단키트 속에? 2 file 2020.04.22 서수민 969
마스크를 착용할 때 이것만은 알고 가자 2 file 2020.04.22 박지환 683
이게 선진국 일본의 코로나19 대처방식이라고? 2 file 2020.04.21 이예빈 1488
한나라의 대통령이...비난받는 브라질 대통령 1 2020.04.17 조은우 597
코로나19(COVID-19), 알수록 안전해요! 2020.04.17 정미강 628
코로나가 환경을 살리다?_떠오르는 환경이슈 1 2020.04.14 남지영 776
베트남에서 점점 심해지고 있는 코로나19 2 2020.04.14 김정원 707
코로나 사태로 인한 총선 판도의 변화 2020.04.13 김경민 1704
코로나19가 IT 업계에 미친 영향 1 2020.04.13 이혁재 862
코로나19 예방하는 ‘향균 필름’ 5 file 2020.04.13 윤소영 2579
해외 거주 가족에게 마스크 묶음 배송이 가능해지다? 3 file 2020.04.09 이윤우 1683
각 나라의 코로나19 대처법은? file 2020.04.09 이채영 2637
역대 최장 길이 '48.1cm' 비례대표 투표용지, 18년 만에 100% 수기 개표 9 file 2020.04.09 김대훈 2614
코로나19가 항공업계에 미친 영향 file 2020.04.08 이혁재 1790
KF80 마스크로도 충분하다 2 file 2020.04.08 김동은 769
코로나-19 사태 발발 4달, 지금은? 2020.04.08 홍승우 608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 첫걸음, 4·15 총선 file 2020.04.08 박소명 773
유권자가 투표할 후보를 볼 때 더 중요한 것은 학교 정보인가? 경력 정보인가? file 2020.04.08 오주형 1152
개인투자자 급증,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20.04.06 이민기 739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5 file 2020.04.06 유지은 23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5 Next
/ 4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