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5G, 이제 우리의 곁으로 다가왔다

by 11기이윤서기자B posted May 13, 2019 Views 315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제 5G 시대가 열리고 있다. 국내 스마트폰 기업들도 5G에 따른 스마트폰을 소비자들에게 판매하고 있다. 우리에게 가장 많이 알려진 삼성도 5G S10을 판매하여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제 소비자들에게 관심을 끌고 있는 5G가 무엇인지 알아보자.

adcdd3d15db7d170875393cca8b78944.jpeg

[이미지 제작=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이윤서기자]


5G란? 최대 다운로드 속도가 2.5GB에 달하는 이동통신기술로, 4세대 이동통신인 LTE에 비하여 속도가 20배가량 빠르고, 처리 용량은 100배 많다. 강점인 사물 통신 간의 전달 시간을 매우 빠르게 절약해 줄 수 있는 초저지연성과 일상생활의 정보 통신 간의 사물들의 거리가 거미줄처럼 연결된 초연결성을 통해 산업혁명의 기술인 가상현실과 사물인터넷 등의 기술을 구현할 수 있는 것을 말한다.


한편, 5G 기술과 관련된 기업에서는 행사와 이벤트로 홍보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대표적으로 KT사에서는 'KT 5G 스트리트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젊은 세대들이 KT의 5G 기술을 체험할 수 있게 하였다. 이를 위해 KT 5G 체험존, 공연무대, 플리마켓, 꽃시장, 포토 이벤트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준비했다.


위와 반대로, 5G에 대한 부정적인 면으로 인해 논란이 일기도 했다. 5G를 사람들에게 판매하여 세계 최초라는 타이틀을 얻었지만, 소비자들의 불만은 여전히 크다.


a455d73c790fde1ac25ba3d90e9e9e83.jpg

[이미지 제공=소비자시민모임,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위의 이미지는, 5G 소비자들이 5G 사용 후 접수한 상담 131건을 분석한 자료이다. 그래프를 보면 알 수 있듯이 소비자 상담 내용에서는 5G 서비스 품질 불만(89.3%)이 가장 높았고, 그 뒤를 이어 가입 단계 문제(6.9%), 단말기 품질(3.8%)을 가장 큰 문제점으로 꼽았다. 특히 서비스 품질 불만에서는 '5G가 되는 지역이 아니라 요금을 냈는데도 이용할 수 없다'라는 의견이 나왔다. 서비스 품질 불만에 대한 소비자 요구 사항에는 개통 취소(66.7%)가 가장 높았고, 그 뒤를 이어 요금 감면(19.7%), 요금제 변경(9.4%), 품질 개선(4.3%)을 요구하였다. 구매 이후에 5G에 대해 실망하고 불만을 가진 사람들이 적지 않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또한, 실제 속도는 LTE임에도 불구하고 5G로 표기를 하게 만들어져 논란이 생겼었다. 실제로는 LTE를 사용하는데도 불구하고, LTE가 아닌 5G로 표기된 일도 많았다. 사실 5G 마크는 주변에 기지국이 있을 때도 표시되는데, 진짜 5G와 색만 달라 소비자들에게 혼란을 주었고, 결국 정부가 개입해 통신사와 제조사가 국민을 대상으로 사과를 했다. 이에 소비자들의 반응은 크게 '정부가 개입한 이후에야 사과하는 모습을 보고 실망이 크다.'와 '잘 끝나서 다행이며, 앞으로 더욱 발전해나가는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 두 가지로 나뉘었다.


이렇게 5G 이동통신이 모든 사람들을 만족시킬 수는 없을 것이다. 하지만 기술이 점점 발전하여 점차 많은 사람이 기술에 적응해, 만족하는 사람이 늘 것이다. 또한, 시민들은 5G 소비자로서 5G에 관한 관심을 더욱더 가지고, 성장할 수 있게 지켜봐 주는 것이 대한민국이 더 높은 수준의 이동통신기술을 가지는 것에 도움이 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11기 이윤서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1기박수혁기자 2019.05.21 21:37
    5G 도입 초기인 만큼 시행착오도 많겠죠. 안정화된 후에는 시민들의 생활을 바꾸어 줄 것이라고 기대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37364
청와대, "5월 13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준비" file 2020.05.04 박가은 181
쓰레기 무단투기...양심도 함께 버려진다 2 file 2020.04.29 정하늘 1313
텔레그램 신상 공개 언제쯤 file 2020.04.29 김소연 432
코로나19! 어디가 가장 위험할까? 충격적인 결과! file 2020.04.29 민아영 255
청주 서원구 미래통합당 최현호 후보 연이은 아쉬운패배 file 2020.04.28 한재원 289
뉴질랜드 속 코로나19 2020.04.28 박혜린 295
교사들의 유튜브 영상 1223개...불법은 아닐까? 2 file 2020.04.28 배선우 342
선거연령 하향 이후, 청소년들의 정치적 태도 변화는? file 2020.04.28 이승연 310
원격수업을 주제로 한국 - 아랍에미리트 원격회담...전 세계로 퍼지는 온라인개학 file 2020.04.27 정태민 277
방위비협상, 아직도 현재 진행 중 file 2020.04.27 윤영주 198
대한민국 정부 핀란드에 방역 노하우 전하다 file 2020.04.27 신동민 175
지역구 득표율로 바라본 제21대 총선 결과 file 2020.04.27 위동건 427
"독도는 한국땅" 명백한 증거 찾다 1 file 2020.04.27 김태희 234
논란의 중심 배달의민족 file 2020.04.27 박채니 185
유행처럼 퍼지는 우울, 무기력....혹시 ‘코로나 블루’ 아니야? file 2020.04.27 정예진 282
737 MAX 다시 운행해도 괜찮을까? file 2020.04.24 이혁재 321
한국 드디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하나? 김빛내리 교수와 코로나19 바이러스 file 2020.04.24 윤혜림 495
전 세계가 감탄한 대응책 중 하나, '마스크 5부제' 1 file 2020.04.24 박아연 299
수면 위로 떠 오른 'n번방' 사건의 진실 file 2020.04.23 김햇빛 335
일상 속의 과학기술, 한국의 코로나19 진단키트 속에? 2 file 2020.04.22 서수민 649
마스크를 착용할 때 이것만은 알고 가자 2 file 2020.04.22 박지환 335
이게 선진국 일본의 코로나19 대처방식이라고? 2 file 2020.04.21 이예빈 1038
한나라의 대통령이...비난받는 브라질 대통령 1 2020.04.17 조은우 408
코로나19(COVID-19), 알수록 안전해요! 2020.04.17 정미강 340
코로나가 환경을 살리다?_떠오르는 환경이슈 1 2020.04.14 남지영 576
베트남에서 점점 심해지고 있는 코로나19 2 2020.04.14 김정원 551
코로나 사태로 인한 총선 판도의 변화 2020.04.13 김경민 1322
코로나19가 IT 업계에 미친 영향 2020.04.13 이혁재 521
코로나19 예방하는 ‘향균 필름’ 5 file 2020.04.13 윤소영 1807
해외 거주 가족에게 마스크 묶음 배송이 가능해지다? 3 file 2020.04.09 이윤우 1203
각 나라의 코로나19 대처법은? file 2020.04.09 이채영 1521
역대 최장 길이 '48.1cm' 비례대표 투표용지, 18년 만에 100% 수기 개표 9 file 2020.04.09 김대훈 1974
코로나19가 항공업계에 미친 영향 file 2020.04.08 이혁재 894
KF80 마스크로도 충분하다 2 file 2020.04.08 김동은 555
코로나-19 사태 발발 4달, 지금은? 2020.04.08 홍승우 364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 첫걸음, 4·15 총선 file 2020.04.08 박소명 606
유권자가 투표할 후보를 볼 때 더 중요한 것은 학교 정보인가? 경력 정보인가? file 2020.04.08 오주형 798
개인투자자 급증,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20.04.06 이민기 510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5 file 2020.04.06 유지은 1839
텔레그램 n번방 사건, 과연 '박사방'이 끝인가? file 2020.04.06 류현승 480
코로나19, 그에 따른 환경오염? file 2020.04.06 김호연 591
다시 도마 오른 소년법, 이번에는 바뀔까? file 2020.04.06 한규원 444
민식이법 시행, 달라지는 것은? file 2020.04.03 한규원 717
초·중·고교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문제점은? 2 file 2020.04.02 유시온 669
마스크 사재기를 잠재운 마스크 5부제 1 file 2020.04.02 남유진 323
反 중국 넘어 反 아시아 감정, 코로나바이러스가 위협하는 또 다른 부작용 file 2020.04.02 차예원 359
전 세계 학교 상황은 어떨까? 1 file 2020.04.01 여승리 495
코로나-19, 노인혐오로? file 2020.03.31 김서원 59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 4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