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뛰는 전기차 위에 나는 수소차...?

by 10기최수혁기자 posted Mar 29, 2019 Views 82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38BD6E54-24BD-4180-9731-B8AC38B12B61.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최수혁기자]


최근 독일 폭스바겐의 디젤게이트 사건으로 전 세계 자동차 시장에 지각 변동이 일어나고 있다. 대한민국 정부는 디젤게이트 사건 이전에는 클린디젤이라는 구호와 함께 디젤자동차 보급에 힘을 부었다. 하지만 디젤게이트 사건 이후 클린디젤이라는 용어는 찾아보기도 어려워졌고, 디젤자동차의 존재까지 위협을 받는 상황이다. 최근 더욱이 심해지는 미세먼지 때문에 디젤자동차의 퇴출을 선언하는 일부 국가가 생길 정도이다. 그러면 디젤자동차의 빈자리는 어떠한 자동차가 대체 할까.


35B742EB-BB8C-47BF-B56F-B8B33B3CA00C.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최수혁기자]


바로 친환경 자동차. 다들 한 번씩 들어본 익숙한 단어이다. 그럼 미래의 자동차가 될 대표적인 친환경 차는 어떤 것이 있을까? 바로 전기차와 수소전기 자동차이다. 이 둘의 차이점은 디젤과 휘발유처럼 주입이 되는 연료의 차이다. 


전기자동차는 현재 수소자동차보다 많이 보급된 상태이다. 또한, 현재 구매를 하여도 충전의 용이성, 사용 접근성 또한 수소자동차를 압도한다. 하지만 전기자동차는 수소자동차보다 긴 충전 시간과 그에 대한 주행거리가 현저하게 낮다. 이점은 전기자동차의 심각한 단점이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아무리 수소자동차가 충전이 쉽고 주행거리가 길더라도, 수소를 충전할 수 있는 충전소가 빈약하므로 전기차가 현실적인 친환경 자동차이다. 그런데도 수소자동차가 세계의 주목을 받는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수소라는 연료를 사용하기 때문이다. 수소자동차는 돌아다니는 공기청정기라고 불린다. 수소자동차가 움직일 때는 매연 대신 순수한 물이 배출된다. 그리하여 순수한 물이 대기의 공기를 정화 시켜 주어서 공기의 질을 높여주고 있다. 실제로 수소라는 에너지의 파급력은 국제사회에서도 입증이 되었다. 수소는 왜 국제적인 파급력을 가지겠냐는 의문을 해결해 보겠다. 


수소자동차에 사용되는 수소 에너지의 사회적인 자산의 규모는 약 2조 5,000억 달러 한화로 2,800조에 달하는 엄청나게 무시무시한 규모를 지니고 있다. 2050년까지 수소의 에너지의 수요는 전체의 18%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이 되고, 요즘 사회적으로 많은 이슈를 낳는 일자리 문제 또한 수소라면 해결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질 것이다. 2050년까지 수소 에너지로 인해서 세계 곳곳에 3,000만 개의 일자리가 생길 것으로 예상한다.


현재 우리가 사는 세상의 주된 에너지는 석유와 전기 에너지이다. 그중에서 전기는 현재 친환경 동력 에너지로 주목을 받는 상황이다. 하지만 위에서도 언급했듯이 가장 큰 적인 수소가 등장했다. 이젠 수소의 가장 심각한 단점 하나를 말할까 한다. 수소는 다들 알다시피 폭발하는 성질을 가지고 있다. 이런 에너지가 사람을 태우고 다니는 자동차에 주입이 된다면 말 그대로 수소폭탄이 될 수가 있다. 이전에 천연가스 폭발처럼 이젠 자동차 폭발이라는 무서운 뉴스가 나올 수도 있다. 하지만 걱정은 하지 않아도 좋다. 수소자동차 산업의 리더이자 산업을 이끄는 현대자동차의 최신 자동차 넥쏘를 알아보자.


현대자동차는 넥쏘 수소전기차를 출시하기 전까지 총 200여 대의 시험용 차량으로 가혹한 시험을 모두 통과하였다고 밝혔다. 국내 및 유럽에서 최고 등급 안전성을 공인받은 넥쏘를 국내 최초로 전시하여 수소차의 안전성을 입증하였다. 609KM 주행을 하고 123년 동안 사용 가능한 수소연료탱크 내구성을 확보하였다고 한다. 또한,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교통안전 교육 30여 가지를 동대문 DDP에서 진행하여 안전한 교통 라이프를 위한 노력에도 이바지하였다. 2018년 신차안전도 평가에서 중형 SUV 부분, 친환경 차 부분, 어린이 보호 부분 최우수 3 관광을 수상하여 수소자동차의 안전성을 다시 한번 입증을 하였다. 이러한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서 현대자동차는 넥쏘에 탑재가 되는 수소연료탱크의 안전인증 법규를 충족시켰으며 사내에서도 자체적으로 파열시험, 낙하, 충격시험, 화염 발사 시험, 내화학시험, 인공결함시험, 극한온도시험, 총탄시험, 수소가스충전 반복시험, 가속 응력 시험 등을 포함한 다양한 수소연료탱크 안전인증시험을 완료하였기에 이러한 결과가 도출되었다. 수소자동차의 이러한 안전성 입증은 현재의 친환경 자동차의 강자 전기자동차의 아성을 충분히 무찌를 수 있다고 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10기 최수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백휘민기자 2019.04.08 23:31
    수소자동차에 대한 수업을 듣고 관심이 생겼었는데 이 기사를 읽고 많이 알아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1129
미투, 어디가 끝인가 1 2018.06.19 고유진 1850
평화실현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 2018.06.19 이민영 1507
줄어드는 대중교통 분담률, 해결방안은? file 2018.06.18 곽준환 1636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미소짓는 시진핑 file 2018.06.18 박현규 1524
2018년 지방선거 1 file 2018.06.18 조은지 2026
남아공 육상영웅 세메냐: 영광 뒤에 숨겨진 성별 논란 1 file 2018.06.14 박성우 2064
재개된 북미 정상회담, 성공적인 개최 가능할까 1 file 2018.06.12 박채영 1708
'재팬 패싱'은 현실화될 것인가 1 file 2018.06.12 이후제 1808
미국의 극적인 승부수, '회담 취소 선언'이 가져온 효과 2 file 2018.06.11 김세민 2022
아픈 우리 아이, 치료방법 있나요? 1 file 2018.06.11 이승현 2707
끊이지 않는 몰래카메라의 공포 2 file 2018.06.11 마하경 2218
Marketing Taste Test - 블라인드 시음 1 file 2018.06.11 조찬미 1574
최저임금, 어떻게 생각하나요? 2 file 2018.06.08 노시현 2232
학교폭력, 교육의 문제다 3 2018.06.07 주아현 1957
북미회담의 결과는 어떻게 될까 1 file 2018.06.05 양희원 1504
5월 22일 진행된 文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의 만남 1 2018.06.05 변성우 1331
포항 지진 결국 원인은 '지열발전소' 2 file 2018.05.31 한유성 5004
국회의원 체포 동의안. 방탄국회 만드나 2 file 2018.05.31 함현지 1668
학생들의 시선에서 본 2018 남북정상회담 2 file 2018.05.28 박문정 2145
북한은 왜 핵무기를 버리는가 2 file 2018.05.28 황수환 1816
몰카피해자, 정부가 나선다 2 2018.05.28 이채원 2066
한 사람에게 평생의 상처를 남긴 수완지구 집단폭행 사건 3 file 2018.05.25 박한영 4854
직장 내 여성 왕따, 어디서 부터 잘못된 것일까 3 file 2018.05.25 하예원 1751
재건축 안전진단이 뭔가요? 1 2018.05.25 이영재 1978
남북 경제협력주, 안전한 걸까? 2 file 2018.05.25 오명석 2097
자유한국당 해산심판 청원 등록...'들끓는 민심' 2 file 2018.05.25 양성민 2134
정부 VS 시민단체 "노동자상은 어디에?" 2 file 2018.05.25 서고은 1569
북 핵실험장, 남 취재진만 접수 받고 풍계리로 1 file 2018.05.24 노원준 1685
누구를 위한 법인가? 2 file 2018.05.24 심윤지 1726
조작되는 정치 여론, 국민은 무엇을 해야 하나 3 2018.05.24 황지은 2204
대한민국의 흐린 하늘을 만드는 주범, 미세먼지 2 file 2018.05.24 노채은 1555
그해 봄은 뜨거웠네 2 file 2018.05.23 최시원 1776
우리의 생명을 위협하고 있는 주범, 미세먼지를 알아보자 2 file 2018.05.23 배민정 1471
하나된 한반도, 눈부신 경제성장 6 file 2018.05.23 박예림 5491
평화, 새로운 시작 2 file 2018.05.21 김혜민 1719
아직은 시작 단계인 남북정상회담. 2 2018.05.21 권오현 2198
국내 최대 포털 ‘네이버’ 서버 오류 발생..네티즌들 “나만 안 되나” file 2018.05.18 디지털이슈팀 2108
뜨거운 한반도, 따뜻한 봄바람 불어올까 3 file 2018.05.17 정민승 2616
우리가 즐겨하는 게임, 과연 바람직하게 하는 방법은? 2 file 2018.05.16 석근호 1542
젠트리피케이션, 주거지에서 상업지로... 도시 활성화 vs 주민들의 피해 2 file 2018.05.14 김민경 4401
최저임금 인상의 문제점 2 file 2018.05.14 유근영 8251
경제 성장과 환경 보호, 중국이 쥔 양날의 검 3 file 2018.05.11 김명진 2334
유명 브랜드의 고객 폭행 사건 2 file 2018.05.11 구희운 1857
인천 초등생 살인 사건.. 13년으로 감형? 불만 표출 1 file 2018.05.09 이승원 2158
140416 단원고.. 그리고 잊혀진 사람들 2 2018.05.08 김지연 1600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1 file 2018.05.08 김세현 2162
보행자의 안전을 지키는 LED 조명등 2 file 2018.05.04 박소윤 19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