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우리가 백남기다', 백남기 농민 추모대회

by 4기기자박하연 posted Oct 24, 2016 Views 864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한 어머니가 아이의 손을 잡고 서있다. 가방에 꽂혀진 국화꽃.  흰 국화의 꽃말은 진심, 감사, 혹은 애도의 의미로도 쓰인다. 이 날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sdad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박하연 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지난 10월 1일, 대학로에서 작년 11월 민중총궐기에서 물대포에 맞아 최근 사망한 故 백남기 농민 추모대회가 진행되었다. 많은 사람들이 그의 죽음을 애도했다.


 이들은 백남기 농민의 죽음과 그 시신을 부검하려는 검·경찰의 시도를 국가폭력이라며 규탄하고, 강신명 전 경찰청장 등의 책임자 처벌을 요구했다.


1476280919935.jpeg

추모의 행진[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박하연 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후 대학로에서 출발하여 종로 5가역을 거쳐 종각을 향해 행진을 진행하였다. 많은 사람들이 그를 추모하며 행진에 참여하였다. 그러나 도중에 경찰들에 의해 가로막혀서 행진을 끝마치지 못하였다. 그럼에도 그들의 의지는 사그라들지 않았다.


 백남기 농민 추모대회 이후에도 다양한 추모의 행동을 많이 볼 수 있었다. 전국 각지에서 그의 죽음을 추모하고 진상을 밝히는 움직임이 많았다. 대학로에서 본 것처럼 많은 사람들의 그의 죽음에 대한 진실이 밝혀지기를 원하고 있으며 그것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었다.


 이 행사에 참여한 이ㅁㅁ씨는 "돌아가신 분에 대해서 너무 안타깝고 슬펐습니다. 그리고 사람들은 서로가 자기가 한 행동에 대해서는 정당하다고 하는데, 그 정당한 일들이 상대방에게 비춰졌을 때 그 파장이 클 수도 있다는 것을 이번에 알게 되었습니다. 또한 사람들이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하려고 노력한다면 분명히 길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그 길을 가지 않는다는 생각이 들어 왜 그럴까,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나 자신도 인간이지만 그런 인간의 모습을 바라보는 나 자신이 싫습니다. 마지막으로 서로 마음을 열고 이해하고 배려함으로써 이 일이 매듭이 지어져 돌아가신 분이 편안하게 가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우리는 이 사건을 통해서 세상에 대한 자신의 태도를 생각해 볼 수 있을 것이다. 백남기 농민에 대한 추모 뿐 아니라 그것에 대한 우리 인간들의, 정부와 국민들의 태도와 삶을 성찰해보아야 할 것이다.


1476280888381.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박하연 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3기 박하연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32178
갈피를 잡지 못하는 80조 원의 저출산 대책 4 file 2017.03.07 김규리 8826
日 "독도는 일본땅, 평창올림픽 홈페이지에서 독도 빼라." …또 만행 4 2017.01.25 이승민 8817
당신은 가해자입니까? 아니면 정의로운 신고자입니까? 10 file 2016.02.23 김나현 8807
도로 위의 무법자, 버스 7 file 2017.01.21 신승목 8804
갑을관계 속 청소년 알바생들 9 file 2016.02.24 이현 8786
학교에서 거부한 교과서 '국정교과서' 11 2017.02.14 추연종 8780
내 손 안의 판도라... 스마트기기 14 file 2016.02.13 한종현 8777
폐쇄 위기의 군산 조선소... 대응책 마련이 시급한 시점 1 file 2017.02.19 백수림 8769
삼성 휘청: 삼성 이재용 부회장 결국 포승줄에 묶이다 file 2017.02.21 송경아 8749
20만이 외친다! 박근혜는 하야하라 4 file 2016.11.06 박채원 8748
우리생활속의 법 '우리는 아르바이트가 가능할까?' 1 file 2016.07.18 김현승 8736
청소년 봉사활동, 그 논란의 중점에 서다 3 file 2016.08.21 조혜온 8736
중학교에 전면 시행된 자유학기제, 현 주소는? 2 file 2016.10.25 신수빈 8736
올해 최강 한파에도 꺼지지 않는 촛불 들. 10 file 2017.01.19 최예현 8733
장애인의 권리, 이제는 함께 지켜줘야 할 때 1 file 2016.03.24 전예린 8714
당진시장, 시민들의 소리를 들어 1 2017.01.24 박근덕 8708
세월호 참사 2주기 세월호가 한국 정치에게 묻는다. 2 file 2016.04.22 이강민 8703
나 지금 인공지능이랑도 경쟁해야하니? 5 file 2016.03.28 박지윤 8695
이집트 대통령 17년만에 방한 2 file 2016.03.18 이아로 8691
학생들의 건강, 안녕하십니까 2 file 2016.07.23 김다현 8687
UN반기문의 대선출마선언 가능한가?? 7 2017.01.20 한한나 8686
박근혜 대통령, 제48회 국가조찬기도회 참석 3 file 2016.03.07 구성모 8681
도날드 트럼프와 할리우드, 그 불편한 관계 6 file 2017.01.25 장윤서 8676
내가 하면 로맨스, 네가 하면 스캔들? 4 file 2017.01.25 김민정 8674
사라진 여당 추천위원들… 이대로 세월호 특조위 무력화 되나 9 file 2016.02.25 유진 8673
"국가가 살인했다…" 경찰 물대포 맞고 쓰러진 백남기 농민 사망 file 2016.10.25 유진 8672
돌고래들의 권리는 안녕합니까? 13 file 2016.02.22 김승겸 8668
대한민국 제 20대 총선이 불어온 변화의 폭풍 3 file 2016.04.17 진형준 8664
김정남 암살, 그 이유는? 북한 이대로 괜찮은가 1 2017.03.02 조영지 8660
세기의 대결 이세돌과 알파고 2 file 2016.03.13 백승연 8650
'우리가 백남기다', 백남기 농민 추모대회 2016.10.24 박하연 8642
올 겨울을 강타한 AI, 봄에는 이만 안녕! 4 file 2017.02.03 김나림 8628
말 많은 국정 역사 교과서, 연구 학교 신청 3곳... 3 file 2017.02.21 최다영 8624
알아야 할 권리와 잊혀야 할 권리 3 file 2016.03.19 김영경 8623
[현장취재] 1.19 바른 정당 부산시당 창당대회 '힘찬 출발' 1 file 2017.01.25 박진성 8612
[현장취재]가게 옆 거대눈사람이 품은 따뜻한 이야기 10 file 2016.02.13 박다온 8606
자유학기제로 진로 고민 해결? 5 file 2016.04.10 이민정 8553
세계여성 공동행진, "여성도 사람이다!" 4 file 2017.01.25 김혜빈 8543
복지를 통해 부의 불균형을 해결한다? file 2016.10.24 장은지 8538
근로자의날, 일제식 표현이라고? 2 file 2016.03.25 김윤지 8529
유권자들 마음 끄는 '가족 마케팅' file 2016.05.22 박소윤 8516
학생 안전의 대가는 交通混雜(교통혼잡) 1 file 2016.04.20 한종현 8511
한반도를 둘러싼 외교전쟁 file 2016.09.24 이민구 8509
'부산행', 왜 변칙행? 1 file 2016.07.25 강하윤 8508
포켓몬GO, 사건사GO? 5 file 2017.02.25 김대홍 8508
3월 9일 부분일식 관찰 2 file 2016.03.25 문채하 8503
저희는 대한민국 학생, 아니 대한민국 시민입니다. 8 file 2017.01.24 안옥주 8501
6월은 호국 보훈의 달 ... 호국 보훈 정신은 어디로 갔는가 1 file 2016.06.25 이예린 849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