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시사포커스

[해외] 미 캘리포니아, 노숙인문제 해결 위해 민간단체가 노력

by 22기이승주기자 posted Apr 26, 2023 Views 643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IMG_2099-_1_.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 기자단 22기 이승주기자. 무료 식량배급을 받는 노숙인행렬]


캘리포니아 최대 규모의 축제인 LA 카운티 박람회(LA County Fair)가 2020년과 2021년에 COVID-19로 취소된 후, 올 5월에 다시 개최될 예정이다. 그러나 올해 축제가 열리는 지역의 노숙자 문제가 지속되고 있으며 현재 노숙자들의 임시보호소로 사용되고 있어 주 정부와 민간단체들이 문제해결을 위해 힘쓰고 있다.


현재 곧 축제가 열리는 캘리포니아 포모나 지역은 2022년 기준 거리 노숙자 716명, 보호소가 없는 노숙자 456명, 임시 보호소에 거주 중인 노숙자 259명이 있다. 이러한 노숙인 문제는 단순 캘리포니아 지역을 넘어 미국 전체가 해결해 나가야 하는 문제이다. 


연방 주택도시개발부(HUD)의 노숙자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전역의 노숙자 중 캘리포니아에만 29.5%로 3분의 1 정도의 노숙자가 캘리포니아에 몰려있는 정도로 캘리포니아의 노숙자 문제는 심각하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캘리포니아주 정부는 올해 안에 약 3,000만 달러를 투입에 노숙인을 위한 소형 주택 1,200채를 지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 정부의 노력뿐만이 아닌 민간 단체들에서도 노숙인들의 생활을 보조해 주기 위한 주거 지원과 직업 교육 등의 노력을 하고 있다.


본 기자는 드림 센터에 봉사자로 ‘Short Term Out Reach Program’ 참여하며 취재하였다. 이번 프로그램은 총 30여 명의 봉사자가 참여하였고 노숙인에게 음식과 식료품을 제공하고 저소득층을 위한 가구 만들기 등이 진행되는 1주 프로그램이었다. 드림 센터는 캘리포니아 LA에서 1994년부터 시작되어 현재까지 노숙인과 저소득층을 지원해 주기 위해 운영되는 민간단체이다. 


드림 센터에는 매일 총 200명 정도의 노숙인들이 방문하였고 이들에게 점심과 생필품 지원을 하며 연간 500만 파운드 이상의 식량을 배급하는 것으로 확인했다. 또한 저소득층 가정에 방문하여 어린이들을 위한 선물과 가정에 필요한 가구를 지원한다. 


정부와 민간단체들 모두 노숙인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HUD의 조사에 따르면, 2022년 캘리포니아 전체 노숙인 중 32.9%가 임시 보호소 또는 긴급 보호소에서 지내고 있다. 이는 2019년 캘리포니아 전체 노숙인 중 28.3%만이 임시 보호소 또는 긴급 보호소에서 지내고 있을 때와 비교해 나아진 수치이다. 


드림센터의 총괄 진행자인 Jose씨는 봉사자들의 열정에 대단한 감사함을 느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지원을 받지 못하는 노숙인들이 많으므로 더 많은 노숙인이 이러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아직 더 많은 봉사자의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고도 말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22기 이승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5.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기자수첩] 일본 애니에 밀린 한국영화...한국영화가 몰락하는 이유 file 2023.04.11 나윤아 495560
[PICK] 'SRT 전라선 투입'... 철도노조 반발 파업 file 2021.11.22 김명현 664911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878896
[기자수첩] 다시 등장한 범죄자신상 사이트...'사적 심판' 확산 file 2024.05.18 김진원 4080
'붕괴 직전' 충주시 중앙어울림시장...대피하지 않는 상인들 file 2024.05.18 이성결 5068
건국대, 학과 통폐합 강행에...문과대학 학생들 '반발' file 2024.05.06 김태홍 8696
세월호 참사 10년...노란 물결에 동참한 해남고 학생들 file 2024.04.28 유지아 5112
[기자수첩] 데이트폭력이 부른 비극...김포 반려견 유기 사건 1 file 2024.03.13 김진원 6164
[기자수첩] 도심 집회에 교통 체증...집시법은 지켜지고 있을까 file 2024.02.08 권우석 5039
[기자수첩] 청각장애인 삶 조명한 드라마 '사랑한다고 말해줘' file 2024.01.28 박한비 5571
[기자수첩] 노키즈존은 차별...'케어키즈존'이 필요하다 file 2023.12.31 심이슬 6755
[기자수첩] 9호선, 공항철도 직결 합의...인천시민 '기대' file 2023.12.31 박서율 6047
[포토] 민평통 전체회의서 발언하는 윤 대통령 file 2023.12.31 디지털이슈팀 4626
시민 눈총에도...전직 군인단체, 광화문서 전두환 추모식 file 2023.12.30 권우석 4413
[기자수첩] 셀프 계산대는 약자들을 존중하고 있을까 file 2023.12.30 김하은 5001
과자양이 갑자기 줄었다...슈링크, 스킴플레이션 현상 file 2023.12.30 박채원 4696
울산 모 아파트서 스팸편지 소동...주민들 "편지 때문에 불안" file 2023.12.24 성진원 5659
[기자수첩] 비대면 문화 정착에...한계에 내몰린 카페 업주들 2023.12.24 박상연 6332
[기자수첩] 이세돌, 플레이브 열풍...버추얼 아이돌 시대 열릴까 2023.12.24 성유진 6299
[포토] 진보 시민단체, 윤 대통령 언론정책 비판 도심 집회 file 2023.12.24 김진권 4822
[기자수첩] 문화센터 인식에 갇혀 버린 '주민자치회' file 2023.12.09 이주하 5771
[기자수첩] 포토카드 수집 탓에...'미공포' 문화가 부른 환경위기 1 file 2023.12.09 이희원 8537
[포토] 서울 광화문서 이스라엘 가자지구 전쟁 반대집회 열려 file 2023.12.07 권우석 5351
물난리 실언에 오토바이 불법주행...가수 정동원 연예계 퇴출시켜야 file 2023.12.04 디지털이슈팀 11110
"도난 당하면 학생 책임"...논쟁에 선 광주교육청 노트북 대여 정책 file 2023.12.04 도예은 6731
[기자수첩] 또 바뀌는 입시 룰...5등급제, 통합형 수능에 부담감 증폭 file 2023.11.24 윤시현 5552
[기자수첩] SKT 인공지능 '에이닷' 출시에...통신비밀법 해석 이견 file 2023.11.24 김휘진 5816
지역 환경전문가와 돌고래 보호 운동 나선 제주도 청소년들 2023.11.22 박유빈 5423
총선 국면 돌입한 정치권...국민의힘, 민주 당내 갈등에 이목 쏠려 file 2023.11.22 김도민 5579
[기자수첩] 셀프 사진관에 열광하는 2030...'혼찍'은 문화가 될까 file 2023.11.20 송윤아 5475
'존댓말 없는 사회' 실험...어린이가 성인에 반말하는 봉사활동에 가다 file 2023.11.08 조혜영 7310
눈물 흘리며 대회장 떠난 초등생들...부산시교육청 드론대회 '수상자 내정' 의혹 file 2023.11.07 김가빈 8168
'임금 체불 의혹' 웨이브에이전시 송모 사장, 보조 출연자들에 폭언 일삼아 file 2023.11.05 김진원 6856
유기견 구조단체 '동물권자유 너와'의 자원봉사자를 만나다 file 2023.10.28 손서연 5825
[기자수첩] 도심 속 사각지대 '용산역 텐트촌' 직접 가보니 file 2023.10.25 김진원 6745
[포토] 서울 아덱스서 모습 드러낸 최신예 한국 전투기 'KF-21 보라매' file 2023.10.25 박세준 6561
'학교폭력 의혹' 서수진, 연예계 문 다시 두드린다 file 2023.10.21 이가빈 6580
[기자수첩] 8.14 위안부 수요시위는 평화를 외쳤다 2023.10.20 정세윤 5809
한글날 맞아 '한글날 휘호 대회' 가봤더니...한류 열풍에 외국인도 몰려 file 2023.10.12 조이현 7809
탕후루, 마라탕 유행에...청소년 건강은 적신호 file 2023.10.05 고민서 8519
[기자수첩] 화장품 회사들이 환경 보호에 뒷전인 이유 file 2023.10.01 이주하 5879
소년 범죄 양형 세졌다...법원, 학교폭력 일삼은 여중생 3명에 징역형 file 2023.10.01 이서진 7504
[기자수첩] 매년 바뀌는 대입 입시제도...입시 준비생들은 한숨 file 2023.09.30 이주하 7772
[기자수첩] 상속세 실효세율, 한국이 OECD 6개국 중 최고 1 file 2023.09.30 김수진 6903
"학생증 들고 왔다면 돌아가세요"...학생증 신분증으로 인정 안 한 가수 1 file 2023.09.30 이종혁 8899
묻지마 범죄에 전문가들 "어떻게 엄중하게 처벌하느냐가 관건" file 2023.09.22 김주영 6787
'만 나이 통일법' 시행 3달째...연령 혼동 사라질까 file 2023.09.22 빈나현 7102
[기자수첩] 들끓는 강력 범죄...‘가석방 없는 종신형’ 도입해야 file 2023.09.22 오다연 7110
[기자수첩] "공사장에서 부려먹고 학대"...탄현동 헤드록 살인사건의 전말 file 2023.09.16 김진원 7849
민방위 훈련 참가한 청소년들 "실질적인 행동 요령 배울 수 없어" file 2023.09.16 이진 6884
[기자수첩] 미국 청소년들도 빠져든 K팝...한국 문화 영향력 커져 file 2023.09.16 이승주 92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6 Next
/ 5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