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헌재소장 임명 부결... 문재인정부 사법개혁 '적신호'

by 5기고범준기자 posted Sep 21, 2017 Views 256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DSC_005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고범준기자]


지난 9월 11일 세 번째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의 임명 동의안 투표 부결 이후 논란이 커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 가운데 하나였던 사법개혁이 김이수 후보자의 낙마로 인하여 행방을 알 수 없게 돼버렸기 때문이다. 청와대와 여당 측은 당혹감과 실망을 감추지 못하였고, 야 3 당은 서로를 끌어안고 기뻐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여당과 야당은 서로를 비난하며 감정의 골이 깊어진 모습을 보여주었다.


여야 간 갈등은 김명수 후보자의 청문회에서도 보였다. 청문회는 야당 인사들의?인사의 일종으로 인사권자가 자신에게 도움을 줬던 사람에게 자리를 주는 것을 말하는 일명 '코드인사' 의혹으로 인해 40여 분 동안 시작되지 못하였다. 여당 인사들은 "이제 색깔론은 그만하자"며 야당 의원들을 설득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 후보자의 청문회에서는 '도덕성'이라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앞선 헌재소장 후보자들의 청문회에서 논란이 되었던 위장전입, 부동산 투기 등의 문제들에 관한 질문이 줄을 이었으나, 김 후보자는 '없다고 생각한다'라고 답하였다.

여야 의원들은 9월 13일까지 청문회를 진행한 후 회의를 통해 김 후보자의 임명 동의안 투표 날짜를 정할 예정이다. 야당은 이미 '부적격 후보'라는 의견을 내놓았고, 여당 내부에서조차 자진사퇴 의견이 나오는 시점에서 국민들이 바라는 문 대통령의 사법개혁이 이루어질지는 미지수로 보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5기 고범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박지혁기자 2017.09.22 14:56
    2013년에 있었던 통합진보당의 위헌정당해산심판(2013헌다1)에서 유일하게 해산에 반대한 재판관이라는 것을 야당이 용납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 추후에 대통령이 적절한 인사를 한다면 국회에서도 협치가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합니다.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6240
힘의 가치 2017.10.10 최지원 2478
흡연자와 비흡연자, 갈등은 담배 연기를 타고... file 2017.11.29 오태준 4041
흡연부스, 개선이 필요 합니다. 17 file 2016.02.25 최호진 15724
흉물속의 리그 file 2016.10.23 한종현 9234
휴가를 반기지 않는 반려견들 5 file 2016.08.11 임지민 7937
후성유전, 이것의 정체는? file 2018.10.22 여다은 1507
황교안의 선택... 그 방향은? 3 file 2017.02.18 최우혁 7549
황교안, 주목해야 할 보수진영의 대선주자 9 file 2017.02.22 김나현 9602
환영받지 못하는 종이 빨대, 이대로 괜찮을까? 4 file 2019.02.25 이하랑 3653
환경을 파괴하는 아보카도? file 2019.06.10 김예진 1678
환경부의 층간소음 해결책..쓸모있나? file 2015.02.10 이광제 26860
환경 오염의 주범 일회용 컵, 정부가 규제한다 2 file 2018.09.11 이승은 3625
화재경보기가 울렸을 떄 2 file 2016.05.25 유승균 9167
화재 발생의 원인, 외장재 및 건물 구조가 영향 크게 미쳐 file 2018.03.01 정예현 4392
화장하는 청소년들 4 file 2016.04.24 신수빈 17809
화이트 데이 상술...소비계획 세워야 6 file 2016.03.20 이은아 10239
화성에 원숭이를? 3 file 2016.03.22 백미정 11552
화성 동탄신도시 센터포인트 몰 건물화재 발생, 현재 화재 진압 중... (속보) 6 file 2017.02.04 최민규 10803
화려했던 팬택, 역사 속으로 사라지다 3 file 2017.08.28 정용환 4228
홍콩의 외침, 송환법을 반대한다! file 2019.08.30 박고은 1008
홍콩, 자유를 지키기 위해 거리로 나가다 file 2019.09.02 선혜인 1086
홍콩 시위, 소녀는 왜 싸늘한 시신으로 돌아왔나 file 2019.10.21 박채원 1216
홍콩 국민들을 하나로 모은 범죄인 인도법 file 2019.06.21 이서준 1622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또다시 갈등의 대한민국으로 들어갑니다." 2 file 2018.09.27 마민찬 1430
혼용무도(昏庸無道)인 대한민국, 필리버스터는 왜 등장했는가? 2 file 2016.03.01 최지환 9822
혼밥을 아시나요? 16 file 2017.02.19 민소은 9534
형광등 대신 LED가 선호되는 이유는? file 2019.03.05 심선아 1553
현실로 다가온 미래 기술 file 2019.04.22 박현준 1309
현대판 코르셋, 이대로 괜찮은가? 2 file 2019.02.22 문혜원 1950
혁신학교, 시스템을 체계화 해야... file 2017.03.19 김영민 2981
헛되지 않은 우리의 선택, 문재인 대통령 4 2017.05.25 성유진 3725
헌정사상 최초 현직 대통령 박근혜 탄핵! 1 file 2017.03.12 장인범 5048
헌정 사상 첫 대통령 파면, 이후 조기 대선은? 1 file 2017.03.10 최예현 4477
헌재소장 임명 부결... 문재인정부 사법개혁 '적신호' 1 file 2017.09.21 고범준 2566
헌재, 낙태죄 위헌 판단…향후 대한민국의 미래에 미칠 영향은? 3 2019.04.18 송안별 1573
헌법재판소,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 file 2019.05.28 김민준 1359
헌법재판소 앞의 사람들 5 2017.02.15 안유빈 8237
헌법재판소 앞, 식지않는 열기 file 2017.02.18 전태경 9069
헌법기관 vs 헌법기관... 아직 끝나지 않은 싸움 file 2017.03.21 박찬웅 3761
허리케인 어마와 마리아 이후의 푸에르토리코 섬 file 2017.11.27 이민정 2651
행정안전부 주관, 2017 을지연습 실시 file 2017.08.25 김성연 2259
핸드폰 수거, 학생의 인권침해인가? 10 file 2016.05.28 임지민 20537
해외를 들썩인 '포켓몬Go', 도대체 무엇이길래? 3 file 2016.07.17 백현호 9126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1 file 2018.05.08 김세현 2461
해군, ‘아덴만 여명작전’ 6주년 기념식 열어 6 file 2017.01.24 김혜진 10476
함께 지켜온 대한민국,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들 1 file 2017.10.23 변서연 2772
함께 지켜나가요, 소녀들의 평화 file 2017.04.16 김효림 3012
할머님, 저희랑 함께해요! file 2017.11.30 안옥주 34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