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공연

완전한 세상에 발을 디디다

by 18기이수미기자 posted May 13, 2020 Views 9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Maximalia'라는 영어 단어가 무엇일까? 이 단어는 최대를 의미하는 단어 Maximal 뒤에 접미사 -ia를 붙인 신조어이다. 단어의 뜻은 전시의 주제인 완전한 세상이라고 할 수 있다. 완전한 세상은 우리가 보길 희망하지만 직접 눈으로 볼 수 없으므로 단지 무릉도원에 불과하다.


부산 센텀시티 미술관 뮤지엄 다에서 <완전한 세상>이라는 주제로 전시회를 개최한다. 일시는 2019814일부터 쭉 진행하고 있고 관람 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주말 및 공휴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된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일이니 이 점을 유의하는 것이 좋겠다. 관람 종료 시간 1시간 전까지 입장이 가능하다는 것도 유의하는 것이 좋다. 요금은 홈페이지를 참조하여 찾아볼 수 있다


IMG_20200426_12070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이수미 기자]


IMG_20200426_12080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이수미 기자]


뮤지엄 다 <완전한 세상> 전시는 1층과 2층으로 나누어 이루어져 있다. 1층에서는 총 7개의 구역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첫 번째는 <아트카 프로젝트 - 비틀>이다. 이곳에서 삶과 예술은 동떨어져 있는 것이 아니고 삶의 모든 것이 전부 예술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을 깊이 깨달을 것이다.

두 번째는 <천국의 문을 두드려요>이다오마주와 패턴들과 LED 디스플레이로 이루어진 문을 두드려보며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세 번째는 <이터널 션샤인>이다. 이곳에서는 미디어 작품들과 아트 플라워, 유리들로부터 꽉 찬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이터널 션사인에서 잠시나마 휴식을 취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네 번째는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이다. 대부분이 새로운 것들을 추구하려 할 때 멘디니는 존재하는 물건 위에 자신만의 표현 방식으로 사물을 만들었다. 그것이 프루스트 의자이다. 미세한 점들로 이어진 의자를 감상하면 작품의 섬세함을 간접적으로 체험해볼 수 있다.

다섯 번째는 <미라클 가든>이다. 10미터 높이의 미디어 월은 LED 전시 공간이다. 이곳에서는 긴 영상이 상영되는데 영상이 상영될 때 나오는 음악들은 모두 고지인의 작품이다. 고지인의 음악은 시각적 의미로서 우리에게 영감을 줄 것이다.

여섯 번째와 일곱 번째는 각각 <숲속에서 잠들다><Dreaming Flower>이다. 두 공간 모두 침실을 주제로 하여 꾸며졌다. 우리에게 침실은 지친 몸을 휴식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공간이다. 이곳에서 작품을 감상하며 지친 우리가 잠시 쉬었다 갈 수 있을 것이다.

  

IMG_20200426_12213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이수미 기자]


2층은 4개의 주제로 나누어졌다. 첫 번째는 <천국으로 가는 계단>이다. 우리는 TV가 움직이는 동영상일 거라고 생각하지만 그것이 아닌 여러 장의 사진들의 나열이다. 이곳에서 이러한 신기한 기술들을 만나볼 수 있다.

두 번째는 <Art Lounge>이다. 예술은 어렵고 복잡하고 우리와 먼 것이 아닌 우리의 삶과 아주 밀접해 있다. 이곳에서 우리 모두가 작품이 될 수 있고 또한 예술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몸소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세 번째는 <Design Your Self I>이다. 이곳에서는 대중이 추구하는 디자인의 대중화를 위해 노력해 온 카림 라시드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네 번째는 <Design Your Self II>이다. 마주하고 있는 두 공간 속에서 자기 스스로 자신을 꾸미라는 카림 라시드의 명언을 주제로 만들어진 작품을 간접적으로 감상할 수 있다.

    

디지털 아트는 말 그대로 디지털을 활용한 예술이다. 이것은 전통적인 것만이 아니라 예술의 넓은 분포의 시도이다. 또한 1970년대 이후 현대 미술의 새로움을 불러오기도 했다. 뮤지엄 다에서 대중화를 불러온 예술의 형태를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얻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4기 이수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1. 인(人)바이러먼트를 생각합니다, 베지노믹스페어 비건페스타

    Date2020.08.21 Views1095
    Read More
  2. 올해 어디로 갈지 모르겠다면? '대한민국 방방곡곡 여행박람회'로!

    Date2020.08.20 Views773
    Read More
  3. 언택트, AR로 떠나는 여행, 일상이 되다

    Date2020.08.20 Views1140
    Read More
  4. 환경 보호의 첫걸음, 제3회 베지노믹스페어 개최!

    Date2020.08.18 Views1018
    Read More
  5. 학업에 지친 자여, 예술로 풀어라 '프렌치 모던 : 모네에서 마티스까지, 1850-1950'

    Date2020.08.12 Views3505
    Read More
  6. 코로나와 장마 속 비건페스타 성황리 마무리

    Date2020.08.11 Views909
    Read More
  7. 이 공간, 그 장소 : 헤테로토피아

    Date2020.08.06 Views984
    Read More
  8. 천재적인 재해석, ‘My Dear 피노키오展’

    Date2020.07.21 Views1038
    Read More
  9. 다채로운 감상을 할 수 있는 곳, 르네 마그리트 특별전

    Date2020.07.10 Views1190
    Read More
  10. 어린 시절로 돌아가 볼 수 있는 기회? – My Dear 피노키오展

    Date2020.07.10 Views989
    Read More
  11. 새로운 동심으로의 모험, 'My Dear 피노키오展'

    Date2020.07.07 Views1258
    Read More
  12. 우리 모두의 이야기가 작품이 되는 곳 '디자인 아트페어 2020'

    Date2020.07.02 Views2807
    Read More
  13. 청년들의 삶을 나누는 '디자인 아트페어 2020'

    Date2020.06.26 Views800
    Read More
  14. 청춘을 표현하다, '디자인아트페어 2020'

    Date2020.06.23 Views968
    Read More
  15. 고양이를 기르는 집사라면? '서울캣쇼'

    Date2020.06.17 Views839
    Read More
  16. 서울캣쇼, 고양이의 행사

    Date2020.06.17 Views875
    Read More
  17. 마가렛 킨의 <빅 아이즈>, <빅 아이즈>의 마가렛 킨

    Date2020.06.11 Views1218
    Read More
  18. 신데렐라 유니버스

    Date2020.06.09 Views1013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4 Next
/ 5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