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공연

마가렛 킨의 <빅 아이즈>, <빅 아이즈>의 마가렛 킨

by 15기한채연기자 posted Jun 11, 2020 Views 12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매우 크고 슬픈 눈을 가진 아이를 본 적이 있는가? 물론 마가렛 킨의 그림 속 아이 말이다. 아이는 일반적인 큰 눈의, 또 슬픈 눈의 아이들에 비해 비현실적이면서 다르다. 1950-60년대 미국 미술계에서 일명 '킨 열풍'을 일으킨 작가 '마가렛 킨'의 작품, 그리고 그녀를 회고전 <빅 아이즈>를 통해 알아보자.

 

 이번 회고전은 마가렛 킨의 아시아 최초 회고전으로, 서울시 강남구 마이아트뮤지엄에서 2020년 5월 13일부터 9월 27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도슨트 해설의 경우 평일과 주말 각각 4회, 3회로 운영되지만 전시장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어 미리 확인이 필요하다. 총 5부로 나누어진 전시는 빅 아이즈의 시작과 현재, 그림 속의 아이들, 여인들, 동물들에 관한 이야기, 그리고 고스트 화가로 살았던 작가의 이야기가 담겨있다.


20200606_23522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5기 한채연기자] 

 

 "눈은 영혼의 창이다" 그림과 함께 전시장 벽면에 놓인 작가의 말이다. 마가렛 킨의 아이들의 크고도 슬픈 눈망울들은 말 그대로 그녀의 가장 깊은 감정을 표현하는 영혼의 창일까. 남편 월터의 사업으로 그녀의 작품은 세상에 드러나게 되었고, 포스터나 엽서와 같은 복제품으로 팔리면서 대중미술의 상업화, 그야말로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그러던 중 월터가 자신의 이름을 빅 아이즈에 걸면서 그녀는 작가로서의 이름을 잃었고, 동시에 거짓말에 동참하며 그렇게 고스트 화가로서 10여 년을 보냈다. 초반의 빅 아이즈 작품과 또 다른 자아를 표현하는 여인들이 그려진 작품들은 정말 당시의 작가 본인을 그려내듯 어둡고, 두렵고, 무서워 보이기도 한다.


 계속되는 남편의 작가 행세와 거짓에 참여하는 자신을 더 이상 볼 수 없었던 마가렛은 월터와의 이혼 후 한 라디오를 통해 자신이 빅 아이즈의 진짜 작가임을, 'KEANE' 서명의 진짜 주인공임을 밝혔고, 수년간의 법정 공방 끝에 재판장에서 직접 그림을 그려 원작자임을 증명함과 동시에 자신의 이름을 되찾았다. 이후 새 삶을 살게 된 그녀의 작품 속엔 여전히 커다랗지만 이제 슬픔과 불안보단 행복과 희망이 어울리는 아이의 눈이, 희망적인 메시지가, 밝고 따뜻한 색채가 자리 잡았다.  


20200607_000825.jpg[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5기 한채연기자]


20200607_00090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5기 한채연기자]


 마가렛 킨은 한 명의 작가로서, 한 명의 여성으로서 이름을 내세우고 입지를 다지며 당시 사회의 변화와 예술의 확산을 이룬 이 시대에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작가이다. 이 점을 알게 해주는, 또 회고전인 만큼 작가의 그림만큼이나 그 안에 담긴 여러 의미와 시간도 짧게나마 겪게 해주는 <빅 아이즈>를 시간이 난다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직접 관람해보길 권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5기 한채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1. 앙리 마티스 탄생 150주년 맞아… 국내 최초 특별전 개최

    Date2020.11.16 Views1281
    Read More
  2. 도시의 감수성, 석파정서울미술관 '나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에서 느끼다

    Date2020.11.16 Views817
    Read More
  3. 석파정서울미술관 전시 ‘나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에서 만나는 아련한 도시 감수성!

    Date2020.11.16 Views1047
    Read More
  4. 청춘들에게 전해주는 위로의 메시지…’나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

    Date2020.11.16 Views3037
    Read More
  5. 앙리 마티스 탄생 150주년 특별전: '마티스 재즈와 연극'

    Date2020.11.11 Views895
    Read More
  6. 인간은 자연, 동물에게 얼마나 이기적인가: 전시회 수퍼 네이처

    Date2020.11.04 Views649
    Read More
  7. 예술과 환경교육 두 가지를 한 번에 담은 전시회 museum DAH:의 '수퍼 네이처'

    Date2020.10.30 Views1003
    Read More
  8.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서

    Date2020.10.30 Views544
    Read More
  9. 《모두를 위한 미술관, 개를 위한 미술관》 리뷰

    Date2020.10.26 Views708
    Read More
  10. 지속 가능한 미래를 바라보다, 두 번째 전시 '수퍼 네이처'

    Date2020.10.23 Views1038
    Read More
  11. 빛으로 밝힌 유물의 비밀…중앙박물관 '빛의 과학 展'

    Date2020.10.23 Views943
    Read More
  12. 당신의 행복은 어디에 있나요? '파랑새'를 찾아서 떠나다

    Date2020.10.22 Views995
    Read More
  13. 수퍼 네이처, 부산 최대의 미디어 아트 갤러리에서 환경을 고찰하다

    Date2020.10.22 Views1151
    Read More
  14. 과학기술과 예술의 만남, 대전비엔날레 2020 <인공지능 : 햇살은 유리창을 잃고>

    Date2020.10.16 Views960
    Read More
  15. 체험형 전시로 인간과 자연의 공존에 대해 마주하다! Museum DAH:의 '수퍼 네이처'

    Date2020.10.13 Views1358
    Read More
  16. 미디어 아트 전시회 ‘수퍼 네이처’, 8천만 LED로 만나는 환상적인 초자연의 세계

    Date2020.10.12 Views1510
    Read More
  17. 지역마다 어떤 특징이 있는지 알고 싶을 때는 '방방곡곡 여행 박람회'로!

    Date2020.08.27 Views793
    Read More
  18. 무사히 마무리된 '제3회 비건페스타'

    Date2020.08.24 Views757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54 Next
/ 5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