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홍성여자고등학교, 4.16 연대와 함께하는 유가족 간담회

by 10기박지후기자 posted Apr 19, 2019 Views 144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홍성여자고등학교에서 4월 16일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이하여 4.16 연대와 함께하는 유가족 간담회를 진행하였다. 이번 간담회는 홍성여자고등학교 학생자치위원회를 비롯한 모든 학생들이 직접 기획하여 진행되었다.


KakaoTalk_20190416_23215496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박지후기자]


 간담회에 참석한 충청남도 김지철 교육감은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고 추모해야 하며, 다시는 이러한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하고, 우리가 왜 사건을 기억해야 하는지 생각해보아야 한다고 말했다.


KakaoTalk_20190416_23230896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박지후기자]


 그 후 홍성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이 직접 준비한 꽃다발과 편지, 성금을 세월호 유가족과 4.16 연대 대표에게 전달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간담회에 참석한 유가족은 "4월이 좋다. 그 이유는 세월호 사건이 잊힐까 봐 두려운데 4월이 되면 모든 사람들이 사건을 기억해주기 때문이다. 앞으로도 사건을 계속 기억해주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KakaoTalk_20190416_232153913.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박지후기자]


 그리고 마지막으로 진행된 질문 시간에서, "세월호 사건은 진상이 어느 정도 규명되었는가?"라는 질문에 대해 "밝혀진 것은 많지 않다. 첫 번째 특별조사위원회에서는 특별법이 만들어졌으나, 강제종료되었고 결과물은 없다.", "두 번째 특별조사위원회가 현재 조사 중이지만 CCTV조작이 의심되고, 조사만 가능한 조사위원회가 아니라 수사와 기소를 할 수 있도록 특별수사단을 만들어야 한다."라는 대답을 하였다. 또한 "당시 국가는 없었다. 그때의 정부는 아이들을 못 구한 것이 아니라 안 구한 것이다. 현재 정부는 진실을 밝혀야 한다."라는 의견을 전했다.

"어떻게 참사의 아픔을 견뎠는가?"라는 질문에 대해서는, "미안하다고 해야 할 사람들은 정작 미안하다고 하지 않는다. 국민들의 따뜻한 위로로 버텼다."라는 대답을 하였다.


 이번 간담회에 참석한 한 학생은 "이번 간담회를 하면서 많이 울었다. 아직도 가슴 어딘가가 답답한 것 같은 느낌이다. 꼭 진실이 빨리 밝혀졌으면 좋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0기 박지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힘찬 비상부터 우주까지! 서귀포 제주항공우주박물관 가다! 3 file 2017.04.11 김지훈 4844
희망을 전하는 '나눔콘서트' 2017.09.25 이주현 2876
흥덕중 토의 동아리 '이웃집 토토의' 소개 2017.10.31 김예진 2954
흥덕고, 2017년도 세월호 추모 행사 2 file 2017.05.28 4기기자전하은 4118
흡연 예방과 금연을 위한 양오중 '재능 발현 대회' file 2016.08.01 구성모 8199
흐린 날씨속에 진행된 뜨거운 계산중 체육대회 1 file 2017.05.20 최찬영 3983
후회없는 선택 명품교육 북일고등학교 3 file 2016.03.07 윤동욱 10508
효암고등학교, 인문학 캠프 실시 1 file 2017.08.25 정유나 3600
효성여자고등학교, '강은진 방송작가 특강' 실시 file 2019.12.04 강승현 341
효성고의 학교폭력 파수꾼, 또래상담부 온음을 만나다. 1 file 2017.05.06 정영서 7930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1736
환영합니다! DFL 13기! 22 file 2017.01.21 황수미 8277
환상의 양현고, '라온제'를 즐겨라! file 2018.12.27 김수인 2026
화합의 핸드벨 연주현장 file 2015.03.25 이지은 23903
화학은 공부만? 화학으로 사회에 도움줄 수 있다! 2017.08.31 오윤서 3544
화학과 동아리의 케미 1 file 2017.09.27 변미애 4045
화이트데이? 아니, 파이데이!! 7 2017.03.16 신승목 5260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4528
홍주중학교와 한국산악회가 함께하는 생태탐방 file 2017.08.20 김민성 3702
홍성여자고등학교, 참학력 특공대의 2018년 마지막 활동 현장 file 2018.10.30 박지후 1602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1870
홍성여자고등학교, 4.16 연대와 함께하는 유가족 간담회 file 2019.04.19 박지후 1448
홍성여고의 '학생의 날' 2 file 2016.11.13 김혜림 9119
혼저옵서예~ 환상의 섬 제주로의 여행 5 file 2017.04.12 김성미 3412
혼자가 아닌 함께! '생명사랑 밤길걷기'행사에 참여하다. 2 file 2017.10.09 송지현 3283
호평고등학교 토론 수행평가를 진행하다 1 2016.10.25 박나영 8174
호평고등학교 체육대회를 개최하다 2 file 2016.05.19 박나영 7895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9566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1706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4651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2021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3454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3367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2731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3968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2908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3498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3548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24114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3220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2920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2791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3590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7813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4600
해성에 아이돌이 찾아오다! iz밴드 1 file 2017.05.25 이하늘 2953
해성국제컨벤션고등학교의 방학식, 체육대회가 열리다! file 2017.07.24 이하늘 4603
해리포터의 호그와트(Hogwarts)를 뒤잇는 하나고의 하나와트(HANAwarts), 하나人의 축제 2 file 2017.09.18 정유미 620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