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효성고의 학교폭력 파수꾼, 또래상담부 온음을 만나다.

by 4기정영서기자 posted May 06, 2017 Views 590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또상1.png

[이미지 제공=효성고등학교 김종웅 선생님]


성남의 한 고등학교, 졸린 눈을 하고 비몽사몽 버스에서 내려 교문을 하는 학생들 사이에 큰 소리로 학생들을 맞이해주는 친구들이 있다. 귀여운 인형 탈을 쓰고 학생들을 안아 주기도하고, 구호에 맞춰 노래를 부르기도 한다. 그들은 바로 효성고등학교의 명문동아리 ‘또래상담부, 온음’이다. '온음' 이란 '온누리 음전' 의 줄임말로 말과 행동이 곱고 우아한 세상이라는 뜻이다. 이름에 걸맞게 화목한 동아리 분위기를 가지고 있다고 한다. 자타공인 효성고등학교의 문과 동아리 중 일명 ‘탑’동아리인 또래상담부. 그 비결과 앞으로의 비전을 알아보기 위해 온음의 대표 학생 윤진학생과 담당선생님이신 김종웅 선생님을 만나보았다.


윤진학생과 먼저 인터뷰를 진행하였다. 아무런 준비가 되지 않은 상태에서 갑작스럽게 진행한 인터뷰였음에도 불구하고 윤진학생은 차분하게 자신의 생각을 정리하여 말해주었다.

윤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정영서 기자]


Q1. 또래상담부가 하는 일은 무엇인가요?

A1. 온음에서 하는 일은 크게 또래 학생들의 인식을 개선하는 일과 상담자의 역할을 배우는 일로 나눌 수 있는데요. 학생들의 인식 개선을 위해서는 학교폭력예방캠페인이나 애플 데이 행사 주최, 축제심리극 그리고 관련 기관과 연계하여 교육 심리극을 직접 배우고 공연하는 활동 등 다방면에서 노력 하고 있어요. 상담가의 역할을 배우는 활동은 1학년 때 상담자 교육을 전문적으로 받고 2학년 때는 상담일지등을 작성함으로써 또래와 상담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교육받고 있어요.


Q2. 효성고의 많은 동아리 중 또래상담부에 지원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A2. 저는 일단 다른 친구들과 비슷하게 제 진로가 심리 쪽이라서 또래 상담부에 지원했어요. 온음에서 가장 크게 하는 행사가 심리극인데 그 심리극을 한 번 해보고 싶은 마음이 컸던 것 같아요. 저희의 심리극은 아무래도 전문적인 심리극으로 감동을 준다기보다는 저희가 직접 짠 연극으로 웃음을 준다는 쪽인데 이것도 온음만이 줄 수 있는 즐거움이라고 생각해서 온음에 꼭 들어오고 싶었어요.


Q3. 아침 일찍 학교에 와서 캠페인을 할 때에 어려움은 없나요?

A3. 어려움이 있다면 친구들이 캠페인에 오지 않거나, 지각을 하거나, 단합력이 약해질 때 인데, 오히려 그러한 어려움을 통해 2학년은 조금 더 책임감을 가지고 성장할 수 있는 것 같고 1학년은 2학년의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고 배우며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것 같아서 어려움이 와도 문제없이 잘 진행할 수 있는 것 같아요.


Q4. 아침에 학교폭력예방캠페인을 하는 것이 실제 학교 폭력 근절에 도움을 준다고 생각하나요?

A4. 캠페인이 학교폭력예방에 직접적인 도움은 주지 못해도 간접적인 도움은 줄 수 있다고 생각해요. 학교폭력을 당하는 친구들에게 직접적으로 도움을 주려면 그 친구들이 저희에게 직접 도움을 요청하거나 저희가 학교폭력 현장을 직접 발견해야하는데 그런 상황을 겪기가 어려운 게 사실이잖아요. 하지만 캠페인을 통해서라면 간접적으로라도 학교폭력근절을 위한 메시지를 학생들에게 지속적으로 줄 수 있어서 조금이나마 학교폭력근절에 도움이 될 거라고 생각해요.


Q5. 학교폭력근절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A5. 저는 관심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저희가 캠페인을 통해 메시지를 전하려고 하는 이유도 저희가 학교폭력에 계속해서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표현하는 것이에요. 또래상담부가 아닌 친구들도 다른 친구들에게 관심을 가지고 지낸다면 학교폭력을 예방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해요.


Q6. 또래상담부로서 더 하고 싶은 활동이 있나요?

A6. 저희 또래상담부가 학교 동아리이다 보니 학교폭력에 대해 학교에서 한정적으로밖에 활동할 수가 없어요. 그래도 저희가 ‘애플 데이’라는 행사도 크게 주관해서 진행하고 있고, 학교폭력 예방을 위해 캠페인을 넘어서 심리극까지 영역을 넓혀가고 있어요. 목표가 있다면 영역을 더 넓혀서 전교생이 심리극을 볼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하거나 저희가 주최하여 진행하는 행사들이 더 많아졌으면 좋겠어요.


다음으로 얘기를 나눈 김종웅 선생님은 효성고의 한국사 선생님으로 특유의 친화력과 훈훈한 외모로 본교 여학생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계신다. 평소 장난 끼 많은 성격이시지만 인터뷰할 때만큼은 진지하게 또래상담부의 미래에 대해 이야기해 주셨다.

종웅ㅅ.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정영서 기자]


Q1. 또래상담부를 어떤 동아리로 운영하고 싶은지 구체적인 목표가 있나요?

A1. 효성고등학교 또래상담부를 전국 최대 동아리로 만드는 것이 목표에요. 그러기 위해서는 우리의 목표에 부합하는 활동과 그에 대한 결과물을 만들어 내는 게 중요하겠죠. 학교폭력예방이라는 취지에 맞는 활동을 하는 게 바로 또래 상담부이므로 학교폭력이 없는 학교 분위기를 만드는데 가장 앞장서는 동아리가 되는 것이 첫 번째 목표에요. 두 번째 목표는 동아리 활동을 통해 학생들이 가지고 있는 잠재력을 키우고 역량강화를 할 수 있는 동아리가 되는 것이에요.


Q2. 아침 일찍 교문 캠페인을 진행하는 이유는 뭔가요?

A2. 효성고가 위치상 거리가 멀어서 아침 일찍 오려니까 많은 학생들이 힘들어해요. 하지만 교문 앞에서 인형 탈을 쓰고, 재밌는 구호를 외치는 친구들을 보며 아침시작을 웃으면서 할 수 있도록 하는 거죠. 이런 방법으로 학교 분위기를 좋게 만들고, 결과적으로 학교폭력을 방지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드는데 기여한다고 생각해요.


Q3. 만약 시간적, 비용적 제약이 없다면 어떤 동아리활동을 가장 하고 싶나요?

A3. 지금 하고 있는 학교폭력예방 심리극 공연을 조금 더 전문화시켜서 전국에서 초청공연을 다닐 수 있는 그런 동아리가 되고 싶어요. 현실적으로 말하자면, 부원들 개개인의 장래희망이 다르기 때문에 각자에게 맞는 프로그램을 하나하나 만들어서 대학가는 데 도움을 주고 싶기도 하죠.


Q4. 심리극을 주로 하게 된다면 연극부와 다른 점이 무엇인가요?

A4. 또래상담부에서 진행하는 심리극은 연극부의 연극과는 카테고리가 달라요. 심리극은 교육연극이기 때문에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것을 가장 중요시 해요.


Q5. 학교폭력근절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A5. 첫 번째는 가정교육이라고 생각해요. 학교폭력가해자와 상담해보면 대부분 근본적인 원인은 가정이에요. 학생들을 한명한명 만나서 얘기 나눠보면 나쁜 친구는 정말 한명도 없어요. 각자의 사정이 다 있어요. 그 친구들의 이야기를 듣다보면 결국엔 가정에서부터 틀어진 친구들이 많아서 사회적으로 그러한 부분을 도와줄 수 있도록 분위기가 형성되었으면 좋겠어요. 학교폭력근절을 위해 선생님으로써 중요한 것은 학생 모두에게 관심을 갖는 것이라고 생각해요. 담임교사를 하다보면 반에서 소외되는 친구가 있다는 것을 모를 수가 없어요. 하지만 바쁘다는 핑계로 그 친구들을 방관하는 경우가 굉장히 많아요. 그런 걸 선생님 스스로 반성을 하고 학생들에게 직업적으로 다가가는 교사가 아니라 ‘선생님’으로 다가가는 자세를 갖췄으면 좋겠어요.


온음이 학교를 든든히 지키고 있기 때문에 효성고는 학교폭력의 굴레에서 멀어질 수 있지 않을 까. 오늘 인터뷰를 통해 또래상담부의 발전가능성을 볼 수 있었다. 앞으로 더 성장할 또래상담부를 기대해 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4기 정영서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힘찬 비상부터 우주까지! 서귀포 제주항공우주박물관 가다! 3 file 2017.04.11 김지훈 3632
희망을 전하는 '나눔콘서트' 2017.09.25 이주현 1910
흥덕중 토의 동아리 '이웃집 토토의' 소개 2017.10.31 김예진 1827
흥덕고, 2017년도 세월호 추모 행사 2 file 2017.05.28 4기기자전하은 3016
흡연 예방과 금연을 위한 양오중 '재능 발현 대회' file 2016.08.01 구성모 7236
흐린 날씨속에 진행된 뜨거운 계산중 체육대회 1 file 2017.05.20 최찬영 3060
후회없는 선택 명품교육 북일고등학교 3 file 2016.03.07 윤동욱 9315
효암고등학교, 인문학 캠프 실시 1 file 2017.08.25 정유나 2412
효성고의 학교폭력 파수꾼, 또래상담부 온음을 만나다. 1 file 2017.05.06 정영서 5906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689
환영합니다! DFL 13기! 22 file 2017.01.21 황수미 7170
환상의 양현고, '라온제'를 즐겨라! file 2018.12.27 김수인 548
화합의 핸드벨 연주현장 file 2015.03.25 이지은 22755
화학은 공부만? 화학으로 사회에 도움줄 수 있다! 2017.08.31 오윤서 2525
화학과 동아리의 케미 1 file 2017.09.27 변미애 2431
화이트데이? 아니, 파이데이!! 7 2017.03.16 신승목 3732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2722
홍주중학교와 한국산악회가 함께하는 생태탐방 file 2017.08.20 김민성 2619
홍성여자고등학교, 참학력 특공대의 2018년 마지막 활동 현장 file 2018.10.30 박지후 526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667
홍성여고의 '학생의 날' 2 file 2016.11.13 김혜림 7723
혼저옵서예~ 환상의 섬 제주로의 여행 5 file 2017.04.12 김성미 2542
혼자가 아닌 함께! '생명사랑 밤길걷기'행사에 참여하다. 2 file 2017.10.09 송지현 2185
호평고등학교 토론 수행평가를 진행하다 1 2016.10.25 박나영 6844
호평고등학교 체육대회를 개최하다 2 file 2016.05.19 박나영 6439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8307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552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3140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445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1497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2097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1823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3062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1925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2388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2370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22648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2167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2177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1894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2389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6214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2793
해성에 아이돌이 찾아오다! iz밴드 1 file 2017.05.25 이하늘 2207
해성국제컨벤션고등학교의 방학식, 체육대회가 열리다! file 2017.07.24 이하늘 2986
해리포터의 호그와트(Hogwarts)를 뒤잇는 하나고의 하나와트(HANAwarts), 하나人의 축제 2 file 2017.09.18 정유미 3937
해룡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를 열다. 2 file 2018.03.12 김희윤 2269
해룡고등학교 과학동아리 '생과일', 천연 지시약을 이용한 카멜레온 볼 만들기 2018.11.28 우문영 5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