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by 6기이원준기자 posted Sep 12, 2017 Views 467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DSC06106.JPG

DSC0610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이원준기자]


 보평 고등학교에서는 822, 전체 학생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사랑의 헌혈 행사>가 열렸다.

이날 많은 학생의 높은 관심과 참여가 있었으며, 처음 헌혈을 하는 학생들은 다소 긴장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먼저 문진 및 혈압, 맥박, 빈혈 등의 사전 검사를 통해 헌혈 적합 여부를 판단한 후 헌혈 버스에서 진행되었다. 2학년 한 남학생은 헌혈을 처음 해 봤다. 학교 친구들과 함께 헌혈하니 더 좋은 거 같다.”라고 말했다. 또 다른 2학년 남학생은 어머니께서 출산 중에 문제가 생겨 수혈하셨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우리 학교 학생들의 헌혈 실천으로 피가 급하게 필요한 사람들에게 공급되어 생명을 살릴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헌혈을 한 학생들은 4시간의 자원봉사 시간을 인정받았으며 기념품이 제공되었다.

 해마다 특히 겨울철이 되면 여러 방송 매체에서 혈액이 부족하다거나 혈액 급구의 자막을 자주 본 적이 있을 것이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헌혈에 대한 인식 부족 등으로 인해 혈액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러나 우리의 인식과는 달리 주기적인 헌혈은 조혈 기능을 촉진해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주며 혈액형 확인, B형 간염, C형 간염, 빈혈 여부, 간 기능검사 등의 건강 진단의 기회가 되기도 한다. 또한, 헌혈증서에 의한 무상 수혈을 받을 수 있다. 얼마 전 텍사스주 샌 안토니오에 사는 마르코 페레스(57) 씨의 사연이 화젯거리가 되었다. 미 공군에서 퇴역한 뒤 1990년부터 우체부로 일하고 있는 그는 40년간 헌혈로 1500명의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이처럼 헌혈은 사랑의 실천이다.

 이번에 열린 <사랑의 헌혈 행사>로 학생들은 쉽고도 가장 큰 나눔을 실천했으며 비워진 피만큼 차오르는 나눔의 기쁨을 느끼는 경험과 기회가 되었다. 내년에도 헌혈을 통한 사랑의 실천이 이어지길 기대해 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5기 이원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학생들에게 쉽게 일어날 수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동아리, 마산 삼진고등학교의 On-Air를 아시나요? 2 file 2017.03.25 김수지 4326
학생들의 대나무 숲, Wee클래스! file 2018.04.02 김서진 7074
학생들의 뜨거운 럭비 열정! 양배전 file 2017.09.19 오태준 4839
학생들의 사고력을 올려주는 색다른 독서 수업 file 2017.10.02 정보경 3379
학생들의 아지트 4 file 2020.02.11 최준우 1802
학생들의 저녁식사를 보장해주세요! 2017.05.14 채지민 3524
학생들의 전공을 살린 경남외고의 원어 연극 UCC 1 file 2017.02.25 이영혁 5898
학생들의 행복한 아침을 응원합니다, 교내 아침맞이 행사 file 2017.10.16 양현진 4708
학생들이 끼와 재능을 마음껏 펼치는 쇼 '2019 초지한마당' file 2019.11.07 이도현 3600
학생들이 만들어가는 동아리~ 2 file 2016.03.25 김다예 7693
학생들이 학생들을 위해 준비한 축제, 남춘천여자중학교 '제22회 매화제' file 2019.01.14 김상은 2857
학생의 마지막, 어떻게 장식하나? 4 file 2017.02.14 이주현 5775
학생의 목소리를 듣는 시간, 중원중학교 대의원회 file 2017.06.04 신승주 6411
학생의 의무는 공부가 끝?! 놀고 즐길 줄도 알아야지! 11 file 2016.02.25 김나영 11098
학생이 만들어가는 '경기꿈의학교' file 2017.05.12 최서은 4908
학생이 만들어나가는 고등학교, 우성고등학교 학생회 file 2019.12.05 강별하 1666
학생회 주도로 진행된 현대청운고등학교 체육대회, 성공적으로 끝마쳐... 2018.06.01 박수빈 3648
학생회가 주관한 김해 구산중학교 간부 수련회! file 2018.06.07 최아령 4956
학성여고 이공동아리의 YCF활동 file 2017.09.05 손연경 4439
학성여자고등학교의 '과학의 날' 행사 2 file 2017.04.22 김보미 6136
학술제, 동아리의 결실을 맺는 순간 file 2019.11.01 강훈구 2511
학익고등학교 재미있는 수업의 비결 <5관절 로봇 콘테스트> file 2018.12.31 곽승준 2946
학창 시절 마지막 체육대회 2 file 2016.05.21 민유경 6146
학창시절 마지막 수학여행, 제주도로 떠나다! 1 file 2016.10.25 김나영 10457
한 마음 한 뜻 <이심-전심 들뫼소리축제> file 2018.11.02 강민주 2567
한 쿼터를 마무리하는 별무리학교만의 방식 2017.11.06 제규진 3963
한 학급 한 생명 살리기-심석고등학교와 월드비전 4 file 2017.02.22 김다은 6004
한 학기를 마무리 짓는 즐거움 ‘미니 올림픽’ 2 file 2016.07.24 전영서 5836
한광여자고등학교, 제 25회 코스모스 페스티벌 열어 file 2014.10.25 김나영 21442
한국 대중문화를 이끌 담양 창평고등학교의 '미녀들' 1 file 2017.03.21 양지수 6191
한국 외국인 학교에서 “#YouToo” 운동을 열다. 4 file 2018.03.22 박상미 3628
한국교원대학교 부설고등학교 화학 동아리 ‘아톰’, “이 세상에 화학으로 설명할 수 없는 것은 없다!” file 2017.08.30 유지영 7709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딴따라 동아리 4 file 2016.10.26 황지혜 8491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메이커 동아리 10 file 2016.03.24 황지혜 8940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창업동아리 선정 발표회 개최 4 2016.04.24 이예진 8157
한국에서 교생실습에 나선 미국 캔자스 대학교 교생선생님과의 인터뷰 3 file 2016.09.24 서소연 9922
한국을 알리는 반크(VANK), 학교에서 만나보다. 5 file 2017.03.21 민동빈 4239
한국전통문화고등학교 공예디자인과. MT를 다녀오다. 1 file 2017.03.25 이가현 4230
한글로 바꾸기? 어렵지 않아요! file 2017.10.25 서유니 3590
한류 열풍에 이은 한류 유학 2 file 2016.09.25 윤지영 9827
한마음 한 뜻, 모두에게 의미 있었던 부광여자고등학교 체육대회 2 file 2017.05.19 이예림 7991
한민고 3대 학생회 다온, '한민 민회' 개최... "소통의 장 마련" 1 file 2017.03.20 김솔비 4840
한민고등학교, 청소년 모의재판 경연대회 형사·민사부문 우수상 수상 2 file 2017.08.13 권지은 8081
한서고등학교, 제22회 밤샘 책 읽기 대회 개최 1 file 2017.10.26 강지현 3988
한솔고등학교 동아리, 미니 화학정원 만들다 1 file 2017.12.18 이혜란 5523
한양대학교사범대학 부속고등학교의 특색프로그램, '토요심화실험실' 3 2017.09.22 김현주 4013
한여름의 청량예술제 file 2017.09.01 이유림 3527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전곡고등학교 온골제 file 2017.07.25 이다은 368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