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세계 최초 강유전체 개발 성공! 반도체의 성능을 향상 시킬 강유전체는 무엇일까?

by 2기문주원기자 posted Feb 25, 2015 Views 1598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세계 최초 강유전체 개발 성공반도체의 성능을 향상 시킬 강유전체는 무엇일까?


UNIST의 오윤석 교수팀과 미국 Rutgers대학교 정상욱 교수와 공동연구를 진행해 세계 최초로 강유전체 개발을 성공했다고 지난 1월 13일 발표했다.

오윤석 교수팀이 개발한 강유전체는 무엇일까강유전체는 전류가 흐를 때 분극이 발생하고 그 후 전류가 흐르지 않을 때에도 분극을 유지하는 물질이다강유전체는 전류가 흐르지 않을 때에도 기억이 필요한 저장장치나 배터리 시간을 연장시킬 수 있다차세대 반도체를 대신할 물질로 보이는 가운데 강유전체는 어떠한 이유로 저러한 많은 특성을 가질 수 있을까강유전체가 어떤 구조로 이루어져있기에 그러한 많고 우리에게 필요한 성질들을 가지는 것일까.

자기장으로 전기분극을 조절하는 동시에 전기장으로 자기분극까지 조절할 수 있는 다강체 물질이 되기 위해서는 하나의 물질이 강유전성과 자성을 동시에 가져야만 하기 때문에 그러한 다강체 물질은 우리가 찾기 매우 희박하다.

그래서 오윤석 교수 공동연구팀은 지금까지와의 다른 원리의 강유전체를 찾기 위해 외부전압을 가했을 때 양극과 음극의 배열이 수평으로 변하는 강유전체를 개발하였다보통의 강유전체는 전기가 통하지 않는 절연체이기 때문에 내부에 전기분극을 지니고 있지만 외부전압이 가해지면 분극의 배열이 뒤집히는 분극현상이 발생한다.

강유전체-그림.jpg

(출처 : UNIST NEWS)


차세대 메모리 소자로 주목받고 있는 강유전체는 이때까지는 x, y, z축 중 한 개의 축으로만 극성을 나타내서 수직방향으로 분극현상이 바뀌었지만 이번 오윤석 교수와 정상욱 교수팀은 구조체의 회전으로 인해 분극이 발생하도록 칼슘(Ca) - 스트론튬(Sr) - 타이타늄(Ti) - 산소(O)를 각각 격자형태로 규칙적으로 배열해 새로운 강유전체를 개발하였다.

앞으로의 강유전체에 관한 연구가 더 많아지면 우리 생활이 훨씬 편리해지지 않을까차세대의 메모리 소자로 불리는 강유전체로 인해서 반도체로 이루어진 지금의 삶보다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을 것이다또한 우리의 노트북이나 휴대폰의 배터리 또한 엄청나게 길어질 것이다우리에게 더욱 더 첨단화된 삶을 줄 물질이 바로 강유전체인 것이다.

일반적인 시각과 다르게 새로운 방법으로 접근한 오윤석 교수와 정상욱 교수처럼 대한민국의 청소년들이 기존의 방식을 버리고 색다른 사고를 하여 창의성으로 더 많은 연구를 하고 그 기술로 더 많은 개발이, 그리고 그 연구와 개발로 인하여 우리 삶이 더 편안하고 효율적인 삶이 될 수 있길 바란다. 대한민국 청소년들이 가진 창의성으로 이 세계가 나아질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다.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IT과학부=문주원 기자]

m0809jw@naver.com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2기백정빈 2015.02.25 20:52
    그게 어떤것이든 새로운 것을 만든다는 것은 어려울 텐데..과학자분들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강유전체에 ...제가 가진 지식으론 잘 이해할 수 없었지만..잘 읽고 갑니다!
  • ?
    2기정범윤기자 2015.03.01 21:08
    우리나라 과학자가 세계 최초로 강유전체 개발에 성공했다고 하니 자랑스럽습니다.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한국교원대학교 부설고등학교 화학 동아리 ‘아톰’, “이 세상에 화학으로 설명할 수 없는 것은 없다!” file 2017.08.30 유지영 6126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딴따라 동아리 4 file 2016.10.26 황지혜 7683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메이커 동아리 10 file 2016.03.24 황지혜 8277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창업동아리 선정 발표회 개최 4 2016.04.24 이예진 7597
한국에서 교생실습에 나선 미국 캔자스 대학교 교생선생님과의 인터뷰 3 file 2016.09.24 서소연 8970
한국을 알리는 반크(VANK), 학교에서 만나보다. 5 file 2017.03.21 민동빈 3584
한국전통문화고등학교 공예디자인과. MT를 다녀오다. 1 file 2017.03.25 이가현 3266
한글로 바꾸기? 어렵지 않아요! file 2017.10.25 서유니 2837
한류 열풍에 이은 한류 유학 2 file 2016.09.25 윤지영 8780
한마음 한 뜻, 모두에게 의미 있었던 부광여자고등학교 체육대회 2 file 2017.05.19 이예림 6387
한민고 3대 학생회 다온, '한민 민회' 개최... "소통의 장 마련" 1 file 2017.03.20 김솔비 4126
한민고등학교, 청소년 모의재판 경연대회 형사·민사부문 우수상 수상 2 file 2017.08.13 권지은 6303
한서고등학교, 제22회 밤샘 책 읽기 대회 개최 1 file 2017.10.26 강지현 3189
한솔고등학교 동아리, 미니 화학정원 만들다 1 file 2017.12.18 이혜란 4399
한양대학교사범대학 부속고등학교의 특색프로그램, '토요심화실험실' 3 2017.09.22 김현주 3330
한여름의 청량예술제 file 2017.09.01 이유림 2823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전곡고등학교 온골제 file 2017.07.25 이다은 2932
한영외고 시사토론의 중심, HOF를 방문하다 1 file 2017.02.24 문서현 6571
함께 하는 대한민국, 영종도 난민센터 봉사 2 file 2016.03.25 최윤철 6872
함께 한다는 건 1 file 2016.07.24 장보경 5262
함께라서 즐거운 봉사-여수 중앙여자고등학교 모자 봉사단 file 2017.08.25 김세진 4936
함께하는 세상 만들어요-장애학생 굿프렌드 2 file 2016.03.25 이현지 9269
함창고등학교, 시골에서 오케스트라를 울리다 file 2019.05.27 박단희 1633
함평 학다리 고등학교 마지막 수학여행은 제주도에서 file 2017.05.27 정상아 4506
함평 학다리 고등학교 봉사의 날을 통해 봉사와 견학을 동시에 1 file 2017.07.18 정상아 3901
해강중학교 과학 동아리 '사이언스 펜타' 2 file 2017.08.08 김소정 5142
해룡고등학교 과학동아리 '생과일', 천연 지시약을 이용한 카멜레온 볼 만들기 2018.11.28 우문영 2577
해룡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를 열다. 2 file 2018.03.12 김희윤 4051
해리포터의 호그와트(Hogwarts)를 뒤잇는 하나고의 하나와트(HANAwarts), 하나人의 축제 2 file 2017.09.18 정유미 6654
해성국제컨벤션고등학교의 방학식, 체육대회가 열리다! file 2017.07.24 이하늘 5000
해성에 아이돌이 찾아오다! iz밴드 1 file 2017.05.25 이하늘 3165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5100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8242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3881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3060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3141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3473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24418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3835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3806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3161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4303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2987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3753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3841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2311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5005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19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