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충북고등학교, 인문학 소양 향상하는 ‘책으로 만나는 세상’ 개최

by 10기허기범기자 posted May 24, 2018 Views 197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크기변환_IMG_301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허기범기자]


지난 5월 18일부터 19일까지 1박 2일간 충북고등학교 강당과 도서실에서 ‘책으로 만나는 세상’이라는 제목으로 2018학년도 밤샘 독서 캠프가 개최되었다. 참가 희망자들은 지정도서 ‘(청소년을 위한) 다산 정약용 산문집’ 또는 ‘다산, 그에게로 가는 길’을 읽고 독후감 형식의 신청서를 5월 14일까지 작성하여 제출하였다. 또한, 이번 밤샘 독서 캠프는 희망자 중 학년별 15명을 선발하였다.


참가자들은 모둠을 구성하여 모둠 이름, 구호, 대표 등을 정하였다. 모둠별로 ‘정약용에게 있어 천주교 신봉은 득이었을까, 실이었을까?’, ‘정조가 정약용을 기용하지 않았다면, 역사는 어떻게 바뀌었을까?’, ‘만약 정약용에게 한 개 분야의 노벨상을 준다면, 어떤 상을 주어야 할까?’ 등과 같은 우리가 평소에 정약용에 대해 생각하지 못했던 주제로 인문학 토론을 진행하여 모둠 활동 결과를 발표하였다.


크기변환_IMG_3015.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허기범기자]


충북고등학교 설은희 문학교사는 “'책으로 만나는 세상, 밤샘 독서 캠프'는 지정된 책을 읽고 학생들이 서로 깊이 있는 토론을 나누는 행사입니다. 올해는 정약용의 책을 읽고 정약용의 삶과 사상을 알아가는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학생들이 깊이 있는 독서를 하고 책 읽기에 즐거움을 느끼는 경험이 되기를 바랍니다.”라며 이번 캠프의 취지와 독서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한밤중에는 별 헤는 밤이라는 주제로 학교 공부를 잠시 접어두고 운동장에서 친구들과 담화를 나누며 별을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학교 강당에서는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보며 간단한 간식을 즐기며 하루가 저물었다.


다음 날 아침에는 각자의 몸 상태를 점검하며 아침 산책을 하였고, 모둠별로 추억의 사진을 남기기 위해 참가자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만개하였다. 이번 캠프의 우수상은 ‘정약용은 과연 좋은 아버지였을까?’라는 주제로 우수한 결과물을 제출한 밤송이 팀이 수상하였다.


크기변환_IMG_3038.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허기범기자]


이번 캠프에 참가한 충북고등학교 우동주 학생 부회장은 “책으로 만나는 세상이라는 주제로 친구들과 함께 소통과 공감으로 배우고 실천할 기회라서 색다르게 느껴졌습니다. 조선을 대표하는 과학자 정약용을 주제로 토론하기 때문에 문·이과 상관없이 인문학적 소양을 기회라고 생각하여 참가하게 되었습니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충북고등학교는 이번 행사 외에도 ‘우리말 겨루기 한마당’, ‘정용준 작가와의 만남’, ‘인문학 논술 한마당’ 등 학생들의 꿈을 찾아 떠나는 문학 한마당이 개최되었다. 앞으로도 학생들의 인문학적 사고를 향상하는 다양한 행사가 개최되어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허기범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용남고등학교, 국립대전현충원 견학으로 애국심을 되새기다 file 2018.05.30 신주희 1674
‘예보된’ 부슬비 때문에 흐지부지된 체육한마당 3 file 2018.05.28 정혜지 1676
JTBC 이가혁 기자를 인터뷰하다 1 file 2018.05.28 이준호 2204
박문여자고등학교, 청춘페스티벌을 열다 file 2018.05.25 김다인 1446
프랑스 전통놀이 pétanque(뻬땅끄)를 아시나요? 1 file 2018.05.24 황찬미 5981
충북고등학교, 인문학 소양 향상하는 ‘책으로 만나는 세상’ 개최 1 file 2018.05.24 허기범 1970
충북 최초 설립, '충북고등학교 교육경제공동체 사회적 협동조합' 제2회 정기총회 열려··· file 2018.05.24 허기범 2389
'학교폭력없는 학교를 위해' 운천중학교의 특별한 행사 file 2018.05.24 박영언 1533
철원경찰서와 함께한 경찰대학 견학기 file 2018.05.23 고윤영 2035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전주우전중학교 댄스부 크레딧 file 2018.05.23 김서연 2150
0416 흘러가는 세월 속에서 그들을 기억하는 방법 2 file 2018.05.23 서재은 1402
광주광남중학교, 약 바로 쓰기 시간 가지다 2018.05.23 엄수빈 2007
다선중학교 세계시민 동아리로 오세요~ 2018.05.21 김가은 1955
락(樂)스타의 세계로, 백운고등학교 천문 자율동아리 뉴호라이즌이 이끌다 file 2018.05.21 오지석 1956
부산의 '숨겨진 진주' 부경대 탐방 file 2018.05.18 신효원 2581
여수 충무고등학교 이색적인 자율동아리 발자취 2018.05.17 송민석 2973
보성여자중학교, '합창대회' 아닌 '합창축제' 열려 2018.05.17 김레아 3658
진주 대아고등학교 - 충무공 탄신 기념행군 실시 file 2018.05.11 박현수 3077
경북 영덕중학교, 비흡연 선포식 및 서약식 '담배 절대 안 피워요!' 2018.05.10 김성백 2855
상해미국학교 푸동캠퍼스 Stress Zero 동아리, PALS(Peer As Listeners) 프로그램 시작 file 2018.05.07 전병규 1521
영양여자고등학교 의생명동아리, '미의 기준' file 2018.05.07 최미건 2159
즐거운 대전글꽃중학교 세계 책의 날 행사 file 2018.05.07 이종혁 1811
상일여자고등학교, 세월호참사 4주기 행사 '잊지 않을게요, 함께 할게요' 1 file 2018.04.30 국현지 1902
Innovators Expo - 그 현장에 가다 2018.04.27 이형우 1964
'2014년 4월 16일'을 기억하십니까 file 2018.04.27 문수빈 1772
인천高 VANK 동아리 '제198호 작은 소녀상'을 세우다. file 2018.04.26 SongJunSeop 2036
거제 옥포고 동아리 '국제이해' , 세계시민교육을 접하다! 1 file 2018.04.26 박소현 2266
과학의 꽃이 피는 곳, 용산구 여고 유일의 자연계열 영재학급에 대해 들어 보셨나요? file 2018.04.26 최유정 1494
In the Theme of Justice, 상해영국학교 모의 유엔회의(BISSMUN) 개최 file 2018.04.25 전병규 1973
신능중학교, '세월호를 잊지 않겠습니다' file 2018.04.25 박시현 1766
4년째 봄을 맞고있는 세월호 참사 추념식 군산고등학교에서 열리다 3 file 2018.04.20 서동녘 2536
2018 학성여자고등학교의 '과학의 날' 행사 file 2018.04.20 김보미 2447
지성∝감성∝창의성의 무한도전! 백운고등학교의 과학 페스티벌 file 2018.04.19 오지석 2767
99주년 맞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은 어디에서? file 2018.04.19 정상아 1690
청주 흥덕고등학교, 세월호 추모공연 열다. file 2018.04.19 장서진 2239
광주광남중학교, 친구사랑주간 맞이하다 2018.04.18 엄수빈 2975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3531
코딩 교육 현장을 만나다 file 2018.04.16 윤정인 2260
권선고등학교 화학동아리 'QUESTION' 새로운 이름으로 새 출발! 1 file 2018.04.13 유서현 4051
상원고등학교, 친구사랑주간 1 2018.04.09 이가영 2048
자양고 면접난 1 file 2018.04.06 정수빈 2328
점심시간과 축구를 접목하다, '영일런치리그' 2 file 2018.04.03 권준혁 2531
학생들의 대나무 숲, Wee클래스! file 2018.04.02 김서진 3753
본다. 축구를. 스포츠언론동아리 씨커(Seeccer) file 2018.04.02 6기박상현기자 2304
고양외국어고등학교의 자율활동 NMR, 세계 인종차별은 이제 그만!! file 2018.04.02 신현서 1674
하양여고 학생들의 자부심, 고등학생의 마음을 위로해줄 특색사업 file 2018.03.30 정민서 2706
개학을 했지만 학교는 공사 중? 1 file 2018.03.29 정상아 2073
계획부터 실행까지 우리들 스스로! 국원고등학교 간부 리더십 캠프 file 2018.03.29 정하영 27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