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프랑스 전통놀이 pétanque(뻬땅끄)를 아시나요?

by 7기황찬미기자 posted May 24, 2018 Views 1110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뼤땅끄 이미지 촬영@@@=황찬미기자.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황찬미기자]

 

지난 8일에 서울대학교사범대학부설고등학교에서 프랑스의 언어와 문화에 대해 알아가는 활동을 하는 방과후 수업 아뜰리에에서 pétanque(뻬땅끄)경기가 진행되었다.  종목은 학생들에게 모두 생소한 스포츠였다. 무거운 강철 공, , 코소네로 이루어진  pétanque(뻬땅끄)에 대해서 알아보자.

 

 뻬땅끄 이미지 촬영@@=황찬미기자 (2).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황찬미기자]

 

론느(Rhone)강의 어부들이 프랑스 남부지방에서 소개해서 전 지역으로 유래된 pétanque(뻬땅끄)는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대중적인 구기 스포츠이다. 개인 혹은 최대 8명까지로 구성하여 편을 갈라 즐길 수 있다. 한 팀에 몇 명이 있느냐에 따라 각각 던지는 공의 개수가 달라진다. 먼저 원 안으로 들어가 작은 공 모양의 코소네를 6~10m 정도 던지고, 그 후에도 동일한 방식으로 1인당 2~3개의 강철 공을 코소네에 가깝게 던진다. 그 거리가 눈으로 확인하기 힘들 때는 줄자를 이용하여 승자를 구분한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점은 코소네와 가까운 정도에 따라 던지는 순서와 점수가 달라진다는 점이다. , 라운드마다 코소네 쪽으로 가깝게 던져진 강철 공의 개수를 세어 각 팀의 점수를 합산하여 승패가 결정된다.    

 

아뜰리에 방과후 학생들은 처음에는 pétanque(뻬땅끄)를 잘 몰랐기 때문에 규칙을 배우고 활동하는 데에 시간이 걸렸다. 하지만곧 이 놀이에 흥미를 느끼게 되었다또한, 세계에는 각 나라 문화의 다양성이 존재한다는 의식을 가지게 되었고, 뻬당끄를 통해 대부분의 민족이 함께 그 문화의 가치를 알아보고 즐겼다는 점에서 전통의 깊은 의미를 깨달았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7기 황찬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박미진기자 2018.08.01 12:24
    잘 몰랐던 프랑스의 전통놀이를 알게 되었네요 좋은 기사 잘 읽고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학생의 의무는 공부가 끝?! 놀고 즐길 줄도 알아야지! 11 file 2016.02.25 김나영 10417
청심국제중학교 입학식 9 file 2016.03.26 이한솔 10417
인천인화여자중학교, 3년을 마치는 졸업식 9 file 2016.02.23 최찬미 10327
평창고등학교 학생들의 즐거운 점심시간 2 file 2016.03.20 홍새미 10311
언론인의 꿈을 찾아 떠나다 [동아미디어 소개,체험] 23 file 2016.02.21 이강민 10261
고양국제고 수학동아리, 자체 제작 해설지 무료 배포에 나서다! 9 file 2016.03.20 이상훈 10236
북일여고의 아름다운 전통, 신입생들을 위한 선배들의 훈훈한 교복 나눔! 11 file 2017.02.04 박승아 9969
하나고, 제 7회 국제학술 심포지엄 개최 3 file 2016.07.22 김혜린 9949
청심국제중학교 동아리박람회 8 file 2016.03.29 김서현 9881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9863
2016年 울산외고 새 학기의 시작 '신입생 입학식' 1 file 2016.03.17 한별 9804
뛰어놀 아이들 모여라! 청심국제고등학교의 봉사동아리 '뛰아모'를 만나다 5 file 2016.03.25 원종현 9675
국제교류, 어렵지 않아요! 삼현여자고등학교, 삼현여자중학교 자매학교 32주년 2 file 2017.09.20 손선아 9649
유쾌! 재미! 활기찼던, '2016 한민고등학교 오리엔테이션' 10 file 2016.02.25 이시은 9626
수원외고 경영동아리 GM 5 file 2016.03.25 김선기 9600
광명중학교, 방송통신중학교로서의 첫 발돋움 현장 2 file 2016.03.25 양소정 9455
홍성여고의 '학생의 날' 2 file 2016.11.13 김혜림 9447
명덕외고 유일 한중문화교류 동아리 '너나들이', 연세대중국인유학생회와 제1회 세미나 개최 5 file 2016.03.23 윤지영 9383
학창시절 마지막 수학여행, 제주도로 떠나다! 1 file 2016.10.25 김나영 9383
우리는 사랑입니다. 창현고등학교의 사랑의 날 4 file 2016.04.10 안성주 9371
광주고등학교의 교육변화 12 file 2017.02.02 4기김하늘기자 9292
웃음으로 삼켜낸 6년의 눈물, 어느 시골학교 이야기 [칠곡 동명고등학교] 10 file 2017.02.17 이채은 9289
함께하는 세상 만들어요-장애학생 굿프렌드 2 file 2016.03.25 이현지 9276
용인외대부고 경제/경영동아리 PYLON 6 file 2017.02.25 홍은서 9192
세계를 이끌어나갈 글로벌 리더! 교원대부고 국제외교동아리 UNESCO 4 file 2017.02.24 전세희 9121
DUSS : 듀크대학교 현악 학교 오케스트라 연주회 5 file 2016.03.15 조은아 9099
고등학생의 마지막 수학여행 4 file 2016.05.25 권가을 9094
자전거 안전 홍보 연합동아리 BASIK을 소개합니다. (용인외대부고, 고양외고 학생 연합) 3 file 2016.09.04 이의진 9075
인천 고잔고등학교 진로캠프 2 file 2016.04.16 이아로 9037
새로운 졸업식으로 본 새로운 해답 12 file 2016.02.24 이지웅 9030
신입생들의 외고 맛보기 : FRESHMAN'S DREAM COURSE 25 file 2016.02.25 구효빈 8997
“잊지 않겠습니다.”, 용인 백현고 세월호 2주기 추모행사 진행 8 file 2016.04.16 윤주희 8994
폴수학학교, 음악으로 하나되다 8 file 2017.02.04 김혜원 8985
한국에서 교생실습에 나선 미국 캔자스 대학교 교생선생님과의 인터뷰 3 file 2016.09.24 서소연 8973
울산외고의 6번째 교지 발행 10 file 2016.02.24 장우정 8935
하남 위례고등학교 개교식 개최 1 file 2016.09.25 최민지 8924
상산고등학교 강연동아리 Speakin' School-김승덕 선배님을 만나다, '김승덕쇼' 2 file 2016.03.24 김재휘 8872
꿈과의 가까운 인연을 만들어 나간 졸업생 멘토링. 1 file 2016.12.24 이민지 8868
자율동아리 헤윰..어떤 동아리 일까? 4 file 2016.03.23 신정효 8855
만족도 91%의 수학여행 8 file 2016.04.24 목예랑 8832
평창고등학교 토론동아리, 독서토론부 3 file 2016.04.18 홍새미 8802
창일중학교 반크부, 태극기를 세상에 알리다! 24 file 2017.01.21 신지혁 8796
청심국제모의유엔대회2016 6 file 2016.04.25 손제윤 8788
한류 열풍에 이은 한류 유학 2 file 2016.09.25 윤지영 8785
인명여자고등학교, 제 28회 입학식 6 file 2016.03.12 박은진 8755
또래 멘토링 시스템... IN SCHOOL 5 file 2016.03.26 윤희서 8727
고양외국어고등학교의 문화 축제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6.11.29 박채운 8718
매화 꽃향기는 음악 선율을 따라... '김해건설공업고등학교 제34회 매화축전' 2 file 2016.03.11 윤춘기 87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