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by 9기이채은기자 posted Nov 12, 2018 Views 514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1022일부터 26일까지 93명의 현대청운고등학교(이하 현대청운고) 학생들이 일본에서 해외체험을 하였다. 매해 현대청운고 1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해외체험은 중국과 일본, 두 나라로 나뉘어 각 나라의 문화를 직접 체험해봄으로써 앞으로의 세계화 시대에 맞추어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주는 기회이다.


  올해 현대청운고 16기 학생 중 93명은 1022일 월요일, 자매결연을 맺은 오사카의 세이쿄 고등학교를 방문하는 것을 첫 일정으로 하여 일본 해외체험학습을 시작하였다. 사전에 맺어진 각 학교의 버디들은 이메일, SNS 등을 통해 직접 만나기 전 서로에 대한 정보, 사진 등을 주고받은 터라 현지 학교에서 첫 만남을 가졌을 때 더욱 즐거운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세이쿄 단체.jpg

[이미지 제공=현대청운고등학교,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언어가 달라 의사소통에 있어 불편함을 겪기도 하였지만 미리 조금이나마 숙지한 서로의 언어와 영어, 몸짓, 발짓을 섞어가며 서로에 대해 깊이 알 수 있었던 시간들을 보냈다. 특히나 현지 학교에서 이루어지는 수업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한국에서는 경험하기 힘든 일본의 수업 문화 또한 체험해볼 수 있었다.


교실1.jpg

[이미지 제공=현대청운고등학교,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첫날의 세이쿄 고등학교에서의 일정 이후 오사카 시내와 유니버설 등을 관광하며 일본의 근시대적 문화를 느낄 수 있었고, 셋째 날을 시작으로 마지막 날까지는 단바 탄광, 우토로 마을, 국제평화박물관, 도시샤 대학, 기요미즈데라 등을 방문하며 일본과 한국의 역사적 연관성과 일본 고유의 문화를 경험할 수 있었다.


  가깝고도 먼 나라라고 불리는 일본은 우리나라와 제일 가까운 나라이면서 많은 공통점이 있지만 많은 이유들로 정서적 거리감이 큰 나라이다. 하지만 현대청운고등학교 학생들과 세이쿄고등학교 학생들은 국적에 상관없이, 나이에 상관없이 세계로 뻗어 나가 세상을 이끌겠다는 원대한 꿈을 가졌다는 공통점으로 언어가 통하지 않아 의사소통에 불편함이 있었음에도 즐거운 이야기들을 나누며 재밌는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


  또한 일본이라는 한 나라의 과거와 현재, 미래까지 간접적으로, 직접적으로 경험함으로써 글로벌 리더로서의 자질을 갖추는 기회가 되었다. 게다가 비록 일정상 짧은 시간 동안의 만남이었지만 세이쿄고등학교 학생들과의 교류로 더 넓은 관점을 가지고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길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9기 이채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올빼미 독서교실, 그 뜨거운 현장 속으로 2020.09.07 이수미 138
학교에서 재판이 열렸다고? file 2020.09.07 손하겸 145
브니엘여자고등학교, 대의원회를 가지다 file 2020.08.27 김유진 148
미래의 유능한 인재를 양성하는 자율 동아리, EDC 2020.09.03 김나희 196
경쟁을 넘어, 교학상장을 이루다! 배움 동행 멘토링 프로그램 1 file 2020.09.01 이연수 213
"영어 토론, 이제는 도전해보세요!" 1 updatefile 2020.08.25 김아현 224
우리 모두 인사하면서 등교해요, 경북외국어고등학교 file 2020.08.18 이다원 318
위안부 기림의 날을 맞아 구성고에서 열린 위안부 캠페인, 史랑방 file 2020.08.27 백서준 383
스마트폰 시대 속 사고력의 한줄기 빛, 배화여고 '인문 논술 경시 대회' file 2020.08.13 김근영 440
2020 English Speech Contest가 열린 경북외국어고등학교 1 file 2020.08.18 이다원 465
중학교 신입생의 첫 등교 file 2020.06.26 우선윤 526
재외 국민 입장에서 본 전염병 확산 예방을 위한 국민 통제, 그 정답은? file 2020.06.29 김수임 613
코로나 이후, Tianjin International School 개학 첫날 file 2020.08.13 차예원 741
모두에게 뜻깊은 추억, 축제 file 2020.02.13 임소원 1012
어딘가 불편한 온라인 개학, 문제점은? 1 file 2020.05.04 박소명 1022
연태미국국제학교 토론/모의UN 동아리 file 2020.03.24 김수진 1039
경북외고의 스물두 번째 이야기를 담은 '솔숲지'를 만나다 2020.02.28 이다원 1087
영어로 소식을 알리다, VERITAS file 2020.03.17 홍세은 1090
작은 모니터 안의 큰 교실 - 인도네시아의 온라인 수업 2020.04.29 오윤성 1129
전주솔내고등학교의 1년을 다 담았다, 솔내음 가득한 <송향> file 2020.03.27 신시은 1184
'친일 잔재' 동강학원 교가 교체 지지부진 1 file 2020.02.18 박지훈 1204
모두가 하나되는 축제, 산청고 어울마당 2020.01.02 유연송 1212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학교의 혼란 4 2020.03.26 김연경 1302
코로나19 여파로 사상 최초로 온라인 모의 MUN...학생들은 색다른 경험 4 file 2020.07.29 오수빈 1338
청소년영어미디어동아리 'NOPE'에 대해서 알아보자 1 file 2020.06.02 송은재 1373
매원중학교 아트사이언스 동아리 file 2020.01.28 유석훈 1392
꿈을 이루는 축제, 양청 학술제 file 2019.12.03 이하진 1529
경북외국어고등학교, 올해의 스터디 플래너는? 2 2020.02.28 이다원 1592
학생이 만들어나가는 고등학교, 우성고등학교 학생회 file 2019.12.05 강별하 1653
아이들에게 희망을 전달하는 사람들 file 2019.07.31 이승환 1756
학생들의 아지트 4 file 2020.02.11 최준우 1792
중학교 축제가 1박 2일? 전국 지역 학생들이 모였다 2019.10.28 정채린 1808
다가오는 기말고사... 학생들이 꼭 지켜야하는 유의사항 2 file 2020.07.20 이채원 1950
타인의 생명을 구하는 첫걸음 file 2019.05.29 장민혁 2023
중국 선양에서 만나본 독도, '독도 페스티벌' file 2018.12.14 장서연 2045
사제동맹 독서논술 '책 더 미' 독서 나눔 file 2018.12.24 유하늘 2051
체육대회 주인은 우리다! file 2019.05.22 김지은 2087
동탄 석우중학교 SWMUN의 지구촌 교육 나눔 2019.09.30 진현주 2089
부산에서 순절한 호국선열의 위패를 모신 곳, 충렬사 file 2018.12.24 강연우 2127
효성여자고등학교, '강은진 방송작가 특강' 실시 file 2019.12.04 강승현 2147
과고생들의 축제, 인천진산과학고등학교의 여울목 축제 file 2020.01.08 윤혜림 2164
“숙제 사진 찍어서 보내” 중국 내 한국학교의 원격수업 9 file 2020.03.19 김수임 2167
SNL을 소개합니다! file 2019.05.31 김성운 2168
숭덕여자고등학교의 뜨거운 비전페스티벌 file 2019.05.29 권신영 2206
날좀바이오, 학생모금가로 발자국을 남기다 file 2018.12.27 박이린 2241
국립중앙과학관에 가보셨나요? file 2018.12.18 이문주 2250
스물아홉 번째 장자골 이야기에 당신을 초대합니다 file 2019.01.03 이귀환 2264
가을을 알리는 옥현음악제 file 2018.11.26 계진안 226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