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김해임호고등학교, 군함도 배지 기부활동.

by 5기박민규기자 posted Oct 09, 2017 Views 295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7년 7월에는 군함도의 아픈 역사를 담은 영화 ‘군함도’가 개봉을 했다. 군함도는 1940년대 수많은 조선인이 강제 징용당한 곳이다. 국무총리 산하 기관인 ‘대일항쟁기 강제 동원 피해 조사 및 국외 강제 동원 희생자 등 지원위원회’의 조사에 따르면 1943년부터 1945년 사이 약 500~800여 명의 조선인이 이곳에 징용되어서 강제 노역을 했다. 당시 군함도는 사고의 위험이 높을 뿐만 아니라 노동자가 사람답게 살 수 없는 곳이어서 ‘지옥 섬’또는 ‘감옥 섬’이라 불렸다.


 이러한 역사 속에서 일본은 사죄하기는커녕, 독일 본 월드 콘퍼런스센터에서 개최된 제39차 세계유산 위원 회의에서 일본은 ‘메이지 산업혁명 유산: 철강, 조선, 탄광’ 신청하였다. 그리고 곧 세계문화유산으로 최종 등재됐다. 그러나 이 유산에는 조선인 5만 7900여 명이 강제 동원됐던 하시마 탄광 나가사키 조선소 외 7개 시설이 포함되어 있어 논란을 일으켰다. 이와 같은 상황에서 나온 영화가 바로 ‘군함도’이다. 군함도의 여러 논란이나 완성미를 제외해두더라도 ‘군함도’는 국민에게 군함도에 대해 알리고 역사의식을 높이는 역할을 한 것은 사실이다.

 이런 군함도의 강제 징용자들을 기리기 위한 배지(badge) 기부 활동을 김해 임호고등학교(이하 임호고)에서 학생회가 주도하여 기부 활동을 진행하였다. 이 활동은 김해시 총학생회 연합에서 주최하는 것이고 배지를 구매하여 발생하는 이익들은 전액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 지원재단’ 에 기부할 예정이여 김해시 고교생들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한다.


20170926_170421.jpg

[이미지 촬영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박민규 기자] 군함도 배지(badge)


 이 배지 구매는 전교에서 매우 활발하게 이루어졌다. 한 반에 거의 절반이 넘는 학생들이 배지를 구매하였고, 또 그와 관련하여 군함도에 관한 많은 사실이 알려졌다. 본인의 반에서도 5명 정도를 제외한 나머지 학생들 모두 구매에 참여했다.
 제목 없음.png



[이미지 제공 = 임호고 학생회,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군함도 배지 홍보 포스터

 그렇다면 과연 이 배지는 우리에게 어떤 효과를 주었을까? 임호고 1학년 이승원 학생은 많은 아이가 돈이 아깝다고 구매가 활발히 이루어지지 않을 것 같아 걱정이었는데 예상외로 반응이 뜨거웠고 그에 맞추어 친구들의 역사의식이 점점 수준이 높아지는 것이 반장으로서 행복하다고 털어놓았다. 또한, 임호고 1학년 홍진규 학생은 빨리 배지를 받아서 내 눈으로 직접 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처럼 많은 학생은 배지 구매에 관해 거리낌이 없었고 배지가 오는 날을 기다리고 있다.


 요즘 우리나라에는 역사 붐이 일어나고 있다. 잘못된 역사를 인식하고 그에 따른 긍정적인 활동들을 진행하는 것 같이 점점 대한민국의 역사의식은 높아져 가고 있다. 하루빨리 역사의 피해자들이 사과를 받고 가해자들은 사과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5기 박민규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흥덕중 토의 동아리 '이웃집 토토의' 소개 2017.10.31 김예진 2550
나누자! 느끼자! 광주 중앙 고등학교 2017학년도 독서 토론·논술 캠프 개최 file 2017.10.30 박이빈 2499
나의 꿈을 향하여! 법토론 동아리 'LEAD' 2017.10.30 정연영 2708
지피지기면 백전백승! 교내 토론대회 열려 file 2017.10.30 장서윤 2175
학생, 학부모, 교사가 함께하는 '테마 길 걷기' file 2017.10.30 장다연 2044
'못생긴 7반'에 담긴 깊은 속뜻은? 2 file 2017.10.30 신지혁 3288
충남삼성고등학교, IT 별들의 축제 1 file 2017.10.30 유나경 2509
선생님과 함께 춤을, 2017 ver. 사제동행 1 file 2017.10.30 김주은 4349
제주도, 여러 가지 특징적 화산지형과 지질을 가지고 있는 '화산의 보고' 1 file 2017.10.27 김명빈 3402
세계를 향한 우리들의 이야기, 경화여자고등학교 KHMUN 2017.10.27 이지수 2121
수학, 과학 동아리들이 모인 반포고등학교 '오픈 데이' 1 file 2017.10.27 김진 4344
안성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이 만든 "10.25 독도의 날" file 2017.10.27 이연인 2474
사라져가는 학교문예부, 그러나 22년째 중앙여고 1등 동아리는 "중앙문예" 2017.10.27 윤은록 2274
SCIS 국제 학교 음식 바자회와 함께 가을을 맞이하다 file 2017.10.27 이가은 2406
도지성 작가님의 미술 인문학 강의, 그 현장 속으로 file 2017.10.27 최소영 2391
문경 새재, 고스란히 간직한 옛 선조들의 아름다움 file 2017.10.27 최진현 2249
모두 이의페스티벌로 놀러오세요! file 2017.10.26 서시연 1992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2852
용인 백현고, 영웅이 되어 세상을 바꾸는 첫걸음을 떼다 2017.10.26 정유진 1842
한서고등학교, 제22회 밤샘 책 읽기 대회 개최 1 file 2017.10.26 강지현 2558
KH-VANK, 한글을 소리높여 외치다 file 2017.10.26 김세령 1989
Act Locally! 국제 노인의 날을 위한 첫 걸음. 2017.10.25 이유정 2407
특별한 선서식과 함께한 자양중학교의 해오름 한마당 1 2017.10.25 설다현 2925
미래 인재를 향한 발판, 국제청소년성취포상제의 세계로! file 2017.10.25 유채원 2641
덕원여고, 세계지식포럼에 참석하다. 2017.10.25 최세린 2438
한글로 바꾸기? 어렵지 않아요! file 2017.10.25 서유니 2332
학생 자치 대회, 대구 계성고등학교 모의 유엔 KAMUN을 파헤치다 file 2017.10.24 이광혁 3915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2564
캄보디아의 여름에서 느끼는 희열 2 file 2017.10.24 최지원 1976
세화여고 학생들의 일상을 찾아온 EU 대사단, EU goes to school file 2017.10.23 박수아 2593
인천하늘고의 경제경영동아리 CiPiE, 매일경제 청소년 경제캠퍼스를 가다! file 2017.10.23 김지나 2708
인천하늘고의 새로운 생활복! file 2017.10.23 김지나 5421
피땀눈물로 가득 한 대전대성고 헌혈활동 file 2017.10.19 성승민 3209
‘가을은 독서의 계절’ 작가와의 만남 개최 file 2017.10.19 서연미 2568
이현 중학교 S. T. A. R 시사 토론 동아리! 2 file 2017.10.19 최서진 2819
김해중앙여고 탐구 학습 발표 대회, "전통미와 현대미가 어우러진 중앙인 이 될래요." file 2017.10.18 손단비 2461
울려라, 모두가 함께하는 독서 골든벨! 2017.10.17 배시은 2329
수세미 범벅 학교 file 2017.10.17 김현진 2779
"최고의 예술로 세상을 아름답게" 선화예술고등학교 관현악 정기연주회 file 2017.10.16 김슬기 3195
책 한 권의 충격으로 시작된 좋은 거래, Better Deal 3 file 2017.10.16 김세란 2600
학생들의 행복한 아침을 응원합니다, 교내 아침맞이 행사 file 2017.10.16 양현진 3021
대련한국국제학교의 매주 토요일은 과학 실험하는 날! 2017.10.12 김지혜 2212
대구계성고등학교, 이반 데니소비치와 함께하는 특색있는 고전수업 file 2017.10.12 조지원 3418
청소년, 정치에 한 발 다가서다. 1 file 2017.10.12 석민서 2677
여학생들의 희로애락, 운동으로 느끼다! 1 file 2017.10.11 김국희 2913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3891
<김해 삼문고> ‘우리 학교 작은 소녀상 건립’, 여러분의 학교가 주인공이 되어주세요 file 2017.10.11 김진선 4460
VANKS@ISDJ, 위안부에 대해 알리기 위해 거리에 나서다 2 file 2017.10.11 신유빈 273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