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역사를 알리는 '무궁화' 한 송이.

by 6기김세영기자 posted Feb 12, 2018 Views 32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0151228일 공개되었던 한일 위안부 협의에 대하여 문재인 현 대통령이 부정적 견해를 드러내면서, 일본 아베 총리 또한 재협의에 대한 강경한 거부 의사를 내비쳤다. 이에 다시 한 번 일본군 '위안부'에 대하여 국민의 관심이 쏠렸다.

 

 대한민국 역사에서 잊어서는 안 되는 일본군 '위안부'는 반드시 해결해 나가야 할 과제로 손꼽힌다. 과거에 비해 점점 국민의 역사의식이 고취되면서 서울 이화여자고등학교에서 '작은 소녀상 세우기 운동'을 시작하였다. 전국 고등학교 100곳에 100개의 작은 소녀상을 설치하는 것이 목표인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전국의 학교에서는 '평화의 작은 소녀상'을 위한 모금을 진행하고, 설치하여 학생들의 참여를 돕고 있다. 꾸준히 설치되고 있는 소녀상은 일본군 '위안부'에 대한 국민들의 지대한 관심을 보여주기도 한다. 그러나 소녀상 설치만이 우리가 역사를 기억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의 전부는 아니다. 작년, 경상남도 내 처음으로 학생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소녀상을 설치한 창원명곡고등학교는 이와 더불어 학생들의 역사의식을 고취시키기 위해 교내 부동아리 '무궁화'를 창단했다.

 

20180206_194211 - 복사본.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세영기자]

 

 '무궁화''소녀상 설치를 계기로 학생들에게 올바른 역사를 알리고 싶다'라는 목적을 가지고 첫 활동을 시작하였다. '무궁화'는 창원명곡고등학교 현 회장의 적극적인 주도하에 이들은 학교의 어떤 재정적 지원도, 담당 교사도 없이 온전히 학생들의 의지로 활동을 진행하며 주도적인 동아리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소녀상이 설치되어 있는 도서관 앞에 신문기사를 모아 전시함으로써 진실을 알리기 위한 노력을 시작하였으며, 지난 1227일 열린 학교 축제에서 '무궁화'는 소녀상 앞에서 부스를 운영하여 얻은 수익금을 전액 기부하는 등의 선행을 보였다. 또한 역사를 기억하겠다는 의지로 소녀상 곁의 꽃을 갈아주는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작년 처음으로 창단된 무궁화는 부원을 제외한 학생들에게도 생소한 동아리이다. 이러한 무궁화의 활동에 대하여 학생들은 "일본군 '위안부'에 대하여 정당한 사과를 요구하기 전에 국민으로서 우리 먼저 올바른 역사 지식을 배우는 자세가 중요하다.", "앞으로 무궁화와 같은 '역사 알리기' 동아리가 전국에 창단되어 학생들에게 올바른 역사를 알릴 수 있기를 바란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며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모습을 보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김세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최윤정기자 2018.02.14 01:09

    이 기사를 접하고 궁금한 점을 검색하며 전국 학교에서 작은 소녀상을 설치해가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어요! 학생들이 직접 모금을 주도하여 학교에 소녀상을 세운 것이 정말 멋있습니다. 저희 학교에도 건의봐야겠어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ㅎㅎ

  • ?
    6기홍예림기자 2018.02.24 02:08
    정말 멋지네요. 저희 학교에도 설치하고 싶어요.
  • ?
    6기박성은기자 2018.02.27 21:44
    저희 학교에도 있어요 ! 함께 해요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충북고등학교, 인문학 소양 향상하는 ‘책으로 만나는 세상’ 개최 1 file 2018.05.24 허기범 3180
충북 최초 설립, '충북고등학교 교육경제공동체 사회적 협동조합' 제2회 정기총회 열려··· file 2018.05.24 허기범 3832
'학교폭력없는 학교를 위해' 운천중학교의 특별한 행사 file 2018.05.24 박영언 2674
철원경찰서와 함께한 경찰대학 견학기 file 2018.05.23 고윤영 3185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전주우전중학교 댄스부 크레딧 file 2018.05.23 김서연 3738
0416 흘러가는 세월 속에서 그들을 기억하는 방법 2 file 2018.05.23 서재은 2711
광주광남중학교, 약 바로 쓰기 시간 가지다 2018.05.23 엄수빈 3106
다선중학교 세계시민 동아리로 오세요~ 2018.05.21 김가은 3611
락(樂)스타의 세계로, 백운고등학교 천문 자율동아리 뉴호라이즌이 이끌다 file 2018.05.21 오지석 3326
부산의 '숨겨진 진주' 부경대 탐방 file 2018.05.18 신효원 3919
여수 충무고등학교 이색적인 자율동아리 발자취 2018.05.17 송민석 5193
보성여자중학교, '합창대회' 아닌 '합창축제' 열려 2018.05.17 김레아 6366
진주 대아고등학교 - 충무공 탄신 기념행군 실시 file 2018.05.11 박현수 5127
경북 영덕중학교, 비흡연 선포식 및 서약식 '담배 절대 안 피워요!' 2018.05.10 김성백 4372
상해미국학교 푸동캠퍼스 Stress Zero 동아리, PALS(Peer As Listeners) 프로그램 시작 file 2018.05.07 전병규 3750
영양여자고등학교 의생명동아리, '미의 기준' file 2018.05.07 최미건 3816
즐거운 대전글꽃중학교 세계 책의 날 행사 file 2018.05.07 이종혁 2900
상일여자고등학교, 세월호참사 4주기 행사 '잊지 않을게요, 함께 할게요' 1 file 2018.04.30 국현지 2982
Innovators Expo - 그 현장에 가다 2018.04.27 이형우 2946
'2014년 4월 16일'을 기억하십니까 file 2018.04.27 문수빈 2775
인천高 VANK 동아리 '제198호 작은 소녀상'을 세우다. file 2018.04.26 SongJunSeop 3483
거제 옥포고 동아리 '국제이해' , 세계시민교육을 접하다! 1 file 2018.04.26 박소현 3719
과학의 꽃이 피는 곳, 용산구 여고 유일의 자연계열 영재학급에 대해 들어 보셨나요? file 2018.04.26 최유정 2622
In the Theme of Justice, 상해영국학교 모의 유엔회의(BISSMUN) 개최 file 2018.04.25 전병규 3222
신능중학교, '세월호를 잊지 않겠습니다' file 2018.04.25 박시현 2866
4년째 봄을 맞고있는 세월호 참사 추념식 군산고등학교에서 열리다 3 file 2018.04.20 서동녘 4008
2018 학성여자고등학교의 '과학의 날' 행사 file 2018.04.20 김보미 3881
지성∝감성∝창의성의 무한도전! 백운고등학교의 과학 페스티벌 file 2018.04.19 오지석 4334
99주년 맞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은 어디에서? file 2018.04.19 정상아 2669
청주 흥덕고등학교, 세월호 추모공연 열다. file 2018.04.19 장서진 3586
광주광남중학교, 친구사랑주간 맞이하다 2018.04.18 엄수빈 5234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5674
코딩 교육 현장을 만나다 file 2018.04.16 윤정인 3398
권선고등학교 화학동아리 'QUESTION' 새로운 이름으로 새 출발! 1 file 2018.04.13 유서현 7531
상원고등학교, 친구사랑주간 1 2018.04.09 이가영 3655
자양고 면접난 1 file 2018.04.06 정수빈 3752
점심시간과 축구를 접목하다, '영일런치리그' 2 file 2018.04.03 권준혁 3854
학생들의 대나무 숲, Wee클래스! file 2018.04.02 김서진 6141
본다. 축구를. 스포츠언론동아리 씨커(Seeccer) file 2018.04.02 6기박상현기자 3448
고양외국어고등학교의 자율활동 NMR, 세계 인종차별은 이제 그만!! file 2018.04.02 신현서 2968
하양여고 학생들의 자부심, 고등학생의 마음을 위로해줄 특색사업 file 2018.03.30 정민서 4239
개학을 했지만 학교는 공사 중? 1 file 2018.03.29 정상아 3318
계획부터 실행까지 우리들 스스로! 국원고등학교 간부 리더십 캠프 file 2018.03.29 정하영 4221
경남의 티볼계 샛별, 전국을 노리는 빅보스킹! file 2018.03.29 최희수 4593
고양국제고 연극부의 의미있었던 자립공연 '다음에서 나왔습니다.' 2018.03.27 이설학 3291
한국 외국인 학교에서 “#YouToo” 운동을 열다. 4 file 2018.03.22 박상미 3305
Closer, we're alive! Terra of KU를 만나다 file 2018.03.22 김현재 2613
해룡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를 열다. 2 file 2018.03.12 김희윤 46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