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프랑스 전통놀이 pétanque(뻬땅끄)를 아시나요?

by 7기황찬미기자 posted May 24, 2018 Views 1216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뼤땅끄 이미지 촬영@@@=황찬미기자.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황찬미기자]

 

지난 8일에 서울대학교사범대학부설고등학교에서 프랑스의 언어와 문화에 대해 알아가는 활동을 하는 방과후 수업 아뜰리에에서 pétanque(뻬땅끄)경기가 진행되었다.  종목은 학생들에게 모두 생소한 스포츠였다. 무거운 강철 공, , 코소네로 이루어진  pétanque(뻬땅끄)에 대해서 알아보자.

 

 뻬땅끄 이미지 촬영@@=황찬미기자 (2).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황찬미기자]

 

론느(Rhone)강의 어부들이 프랑스 남부지방에서 소개해서 전 지역으로 유래된 pétanque(뻬땅끄)는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대중적인 구기 스포츠이다. 개인 혹은 최대 8명까지로 구성하여 편을 갈라 즐길 수 있다. 한 팀에 몇 명이 있느냐에 따라 각각 던지는 공의 개수가 달라진다. 먼저 원 안으로 들어가 작은 공 모양의 코소네를 6~10m 정도 던지고, 그 후에도 동일한 방식으로 1인당 2~3개의 강철 공을 코소네에 가깝게 던진다. 그 거리가 눈으로 확인하기 힘들 때는 줄자를 이용하여 승자를 구분한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점은 코소네와 가까운 정도에 따라 던지는 순서와 점수가 달라진다는 점이다. , 라운드마다 코소네 쪽으로 가깝게 던져진 강철 공의 개수를 세어 각 팀의 점수를 합산하여 승패가 결정된다.    

 

아뜰리에 방과후 학생들은 처음에는 pétanque(뻬땅끄)를 잘 몰랐기 때문에 규칙을 배우고 활동하는 데에 시간이 걸렸다. 하지만곧 이 놀이에 흥미를 느끼게 되었다또한, 세계에는 각 나라 문화의 다양성이 존재한다는 의식을 가지게 되었고, 뻬당끄를 통해 대부분의 민족이 함께 그 문화의 가치를 알아보고 즐겼다는 점에서 전통의 깊은 의미를 깨달았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7기 황찬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박미진기자 2018.08.01 12:24
    잘 몰랐던 프랑스의 전통놀이를 알게 되었네요 좋은 기사 잘 읽고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충북고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 럭비대회 “우승” file 2018.08.20 허기범 3010
'청심제는 오늘도 빛나리'...이색적인 청심국제중고등학교 축제 2018.08.09 김예림 4961
군산기계공업고등학교에서 혜공제가 열리다! file 2018.08.08 신준용 3121
상록고등학교의 동아리 '난새누리', 위안부 배지 제작 3 file 2018.08.06 박서영 3824
꿈을 찾는 활동, 경북 구미중학교 두드림 북 만들기 file 2018.08.03 이재혁 3720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던 안전 체험의 날 file 2018.08.03 유혜영 2552
교복에도 드리우는 사회적 코르셋의 검은 그림자 6 file 2018.08.01 손윤정 7190
비어가 좋아 당신과 대화하는 게 아니에요 2018.08.01 김수인 2783
권선고등학교 자율동아리 연합 캠페인 활동하다! file 2018.07.31 유서현 2986
뜨거운 조명아래 모두가 열정적인 글꽃중학교 자율동아리 문화예술공연 file 2018.07.30 이종혁 2580
꿈을 발전시키는 교내 디베이트 대회 file 2018.07.27 김서연 2515
예성여고 학생회장 선거 실시... 민주시민으로 가는 한걸음 file 2018.07.25 이정주 4050
순천강남여자고등학교의 '2018. 사랑·배려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 file 2018.07.24 송혜원 3542
예술인들의 꽃길, '선화예고 미전' file 2018.07.20 조서윤 4856
백운고등학교의 든든한 전통, 제7회 백운 학술 발표회 file 2018.07.18 오지석 3743
수리중학교의 '2018 맘껏 꿈꾸며 즐겨라!' 행사 file 2018.07.18 강동형 3659
예천여자고등학교 과학동아리 'DNA' file 2018.07.12 이수경 4551
순천 매산여자고등학교에 노벨 물리학상 받은 교수가 방문하다! 2 file 2018.07.11 김지수 4214
말 위에서의 "힐링", 용운고등학교에서 새롭게 시작한다 file 2018.07.11 전주현 2965
용인외대부고의 경영 동아리 LEADERS를 소개합니다! file 2018.07.10 강민규 7866
강진의 특별한 수련회 '푸소체험' 1 file 2018.07.03 국현지 3433
권선고등학교 자율동아리 '국경없는 적정기술' file 2018.07.02 유서현 3589
전남과학고등학교, 특별한 수행평가가 시행되다 file 2018.06.25 백건우 3394
안용복의 후예, 독도체험관에 가다 1 file 2018.06.22 서동녘 4284
권선고등학교 화학반 퀘스천(QUESTION) 2018년 1학기 마지막 실험 file 2018.06.18 유서현 3505
예천여자고등학교 자체적으로 민주주의에 관한 토론 열어.. file 2018.06.15 장지혜 3285
웨이하이 한국학교 개교 기념식 열려 file 2018.06.14 박주환 2922
지속가능발전교육(ESD) : 업사이클링 2018.06.12 김보미 3521
글로벌 인재를 양성하는 한동글로벌학교 file 2018.06.12 방혜은 4808
6.10만세운동을 국가 기념일로! 중앙고등학교가 외치다 2018.06.12 권오현 3950
모든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미래를 정할 수 있는 중소기업탐방 프로그램! file 2018.06.08 강민성 3119
부모님과 함께 흘린 땀방울, 부자동행 프로그램 1 file 2018.06.08 권준혁 3134
태권 꿈나무들의 활기찬 도약, 북인천중학교 태권도부! file 2018.06.07 김민하 4381
학생회가 주관한 김해 구산중학교 간부 수련회! file 2018.06.07 최아령 4516
상원고등학교, 힐링스쿨주간 file 2018.06.07 이가영 2712
미래를 웅비하는 글로벌 경제 경영 리더를 양성하는 인천국제고등학교 경제경영동아리 LTE file 2018.06.07 김민우 4150
스승과 제자의 화합의 공간, 함박 한마당 file 2018.06.05 최미건 2509
대전외국어고등학교의 작은 축제, 빛나라 별들아! '라별' file 2018.06.05 김지우 3619
성과 연계형 장학사업 우수학교 '부산진여자상업고등학교' file 2018.06.05 조은지 2540
선산고등학교 학생들의 열정 가득 'KBS 도전! 골든벨' 촬영기 file 2018.06.04 최명주 4995
어서 와, 기숙사는 처음이지? 2 file 2018.06.04 김서진 3509
김해분성여자고등학교 대표 사회 이슈 토론 동아리 ‘올챙이’ file 2018.06.04 황서현 4447
인천초은고, 세계시민교육을 통한 진정한 세계시민으로 거듭나기! file 2018.06.01 최가영 4053
학생회 주도로 진행된 현대청운고등학교 체육대회, 성공적으로 끝마쳐... 2018.06.01 박수빈 3362
오산 세교고등학교, '창의인재 연구발표(자연부문)'에 대하여 파헤쳐보다 file 2018.05.31 정효진 4650
세상을 바꾸는 학생들의 활동, '정책 제안서' 2018.05.31 김민서 3151
용남고등학교, 국립대전현충원 견학으로 애국심을 되새기다 file 2018.05.30 신주희 3054
‘예보된’ 부슬비 때문에 흐지부지된 체육한마당 3 file 2018.05.28 정혜지 29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