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학교소식

'잊지않겠습니다' 능동중학교의 세월호 추모 캠페인

by 19기정나린기자 posted Apr 21, 2021 Views 3515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4년 4월 16일 세월호가 침몰해 304명의 사망자와 실종자가 발생한 대형 참사가 일어났다.그 이후 매년, 전국 곳곳에서 추모, 기억식을 진행하고, 노란리본이 이곳저곳 보이는 모습은 희생자와 유가족들을 위한 최소한의 예의이며 모두의 따듯함이 전해졌다. 올해도 마찬가지로 전국 곳곳에서 세월호 관련 캠페인을 진행했으며, 그중 하나는 능동중학교의 학생회가 진행한 세월호 추모 캠페인이다.

2021년 4월 16일, 능동중학교에서 세월호 7주기 추모 캠페인을 진행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온·오프라인 행사를 동시에 진행하였으며, 오프라인 캠페인으로는 적은 학생들이지만 한마음으로 노란 리본 묶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때 노란리본은 전쟁터에 있는 사람의 무사 귀환을 바라는 뜻으로 시작된 상징이기에 2014년 4월 16일 발생한 세월호 참사 당시 실종자의 무사 귀환을 바라는 뜻으로 노란리본 캠페인이 전국적으로 확산이 되었다. 여러 학생이 유가족들과 희생자들에게 위로의 말을 적기 위해 신중한 모습으로 참여했다. 학생회에서는 세월호 캠페인 준비를 위해 힘썼고 참여한 학생들과 결과물을 보며 뿌듯함을 느꼈다고 말한다.

또한 온라인 캠페인은 한 매체를 통해 손글씨 릴레이, 포스터, 엽서 그리기, 삼행시, 감상문쓰기 등 알찬 구성으로 학생들의 흥미를 돋웠다. 오프라인 캠페인도 온라인 캠페인만큼이나 적극적인 참여를 보여주었기에 코로나19라는 힘든 상황에서도 세월호 추모를 위해 모두 다 같은 생각으로 동참하는 것이 매우 인상적이었다.

세월호는 침몰했지만, 세월이 흘러도 능동중학교의 학생들처럼 모두의 기억 속에 한편을 차지하고 있을 것이고 잊지 않을 것이다.

KakaoTalk_20210416_22372678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9기 정나린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19기 정나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비대면 시대, 무대를 향한 열정은 계속... 연세대학교 락밴드 ‘소나기’ 1 file 2021.11.08 이성훈 52557
[PICK] 한일여자고등학교, “현재가 아닌 미래를 꿈꾸는 동아리를 소개합니다” file 2021.08.27 허민영 84068
힘찬 비상부터 우주까지! 서귀포 제주항공우주박물관 가다! 3 file 2017.04.11 김지훈 14067
힘찬 도약의 시발점, '호남제일고등학교'를 아시나요? file 2021.01.19 문청현 10235
힘든 상황에서도 굴하지 않고 실행된 기말고사 file 2021.02.08 김민경 3834
희망을 전하는 '나눔콘서트' 2017.09.25 이주현 6840
흥덕중 토의 동아리 '이웃집 토토의' 소개 2017.10.31 김예진 8872
흥덕고, 2017년도 세월호 추모 행사 2 file 2017.05.28 4기기자전하은 9033
흡연 예방과 금연을 위한 양오중 '재능 발현 대회' file 2016.08.01 구성모 12308
흐린 날씨속에 진행된 뜨거운 계산중 체육대회 1 file 2017.05.20 최찬영 8543
후회없는 선택 명품교육 북일고등학교 3 file 2016.03.07 윤동욱 16154
효암고등학교, 인문학 캠프 실시 1 file 2017.08.25 정유나 8958
효성여자고등학교, '강은진 방송작가 특강' 실시 file 2019.12.04 강승현 7121
효성고의 학교폭력 파수꾼, 또래상담부 온음을 만나다. 1 file 2017.05.06 정영서 16548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6358
환영합니다! DFL 13기! 22 file 2017.01.21 황수미 14926
환상의 양현고, '라온제'를 즐겨라! file 2018.12.27 김수인 8061
화합의 핸드벨 연주현장 file 2015.03.25 이지은 28997
화학은 공부만? 화학으로 사회에 도움줄 수 있다! 2017.08.31 오윤서 7965
화학과 동아리의 케미 1 file 2017.09.27 변미애 12103
화이트데이? 아니, 파이데이!! 7 2017.03.16 신승목 11466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11205
홍주중학교와 한국산악회가 함께하는 생태탐방 file 2017.08.20 김민성 8253
홍성여자고등학교, 참학력 특공대의 2018년 마지막 활동 현장 file 2018.10.30 박지후 5651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6644
홍성여자고등학교, 4.16 연대와 함께하는 유가족 간담회 file 2019.04.19 박지후 5992
홍성여고의 '학생의 날' 2 file 2016.11.13 김혜림 14210
홀몸 어르신들과 고등학생들의 마음을 잇는 편지 쓰기 4 file 2021.01.13 이가빈 28896
혼저옵서예~ 환상의 섬 제주로의 여행 5 file 2017.04.12 김성미 7700
혼자가 아닌 함께! '생명사랑 밤길걷기'행사에 참여하다. 2 file 2017.10.09 송지현 8160
호평고등학교 토론 수행평가를 진행하다 1 2016.10.25 박나영 13642
호평고등학교 체육대회를 개최하다 2 file 2016.05.19 박나영 13390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15335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6706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10360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7863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9555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9743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8569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8699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7019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8139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8295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30638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7609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6927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6932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8293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14016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1069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