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학교소식

상상의 나래를 펼쳐라! 문이과 통합형 창의 독서 발표 대회

by 18기김수임기자 posted Apr 12, 2021 Views 37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중국 칭다오청운한국학교에서는 3 24, 창의 독서 발표 대회가 열렸다. 이번 창의 독서 발표 대회는 재외국민 학생들의 창의적 독서 능력과, 자신의 생각을 논리적으로 발표하는 능력을 함양하는 목적으로 개최되었다. 이 대회는 2021학년도 첫 번째 대회로 개최되어 많은 학생들이 의욕을 가지고 참가 신청서를 제출했다.


작년에는 도서 선정에 자율성을 부과했던 반면, 올해는 형평성 문제로 교사 선정 도서로 진행되었다. 중등부 읽기 자료는 ‘타클라마칸 배달사고(배명훈)’이었고, 고등부는 ‘전자시대의 아리아(신종원)’이었다. 도서를 선정하셨던 이정우 선생님은 “선후배 간의 독서량의 차이로 인해 책을 고르는 것 자체가 실력이 된다. 똑같은 조건에서 100m 달리기를 하게 하려고 노력했다. 어떤 차별도 두지 않고 공정한 경쟁을 시키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이 대회는 몇 단계를 걸쳐 진행되었다. 먼저 1차로 참가 신청서 제출은 3 8일이었고, 2차 발표문 제출은 3 12일이었다. 많은 친구들이 참가 신청서를 제출했으나, 작품의 난이도로 인해 발표문을 제출한 이는 소수였다. 자신의 생각을 창의적이고 논리적으로 전개한 친구들은 예선에 합격해 결선 발표를 준비했다.


발표는 3 24(수요일), 정규 수업이 끝난 뒤 방과후 시간에 진행되었다. 학생들은 대기실에서 기다리다가 자신의 순서가 되면 대회 장소로 이동하는 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는 뒤 순서 학생들에게 유리할 것을 고려한 것이다. 발표를 마친 학생들은 대회 장소인 9학년 2반 교실에 앉아 다음 학생들의 발표를 경청했다. 고등부와 중등부 합쳐 약 40명이 발표했기 때문에 3 40분에 시작한 발표는 6시가 넘어서 종료되었다.


대회가 끝난 뒤 고등 심사를 맡은 이 선생님은 도서 선정 과정에서 있었던 일화를 풀었다. 선생님은 “욕먹을 각오하고 골랐다. ‘전자시대의 아리아’ 작품을 처음 본 순간 ‘아, 이거다’하는 생각과 함께 소름이 돋았다. 사실 프랑스 희곡도 후보에 있었다.”라고 말을 전했다. 이어 이 선생님은 “문과 친구들과 이과 친구들 모두를 만족시킬 만한 작품을 고르기 힘들었다. 참고 자료가 없고, 문과 편향적이지 않은 작품을 찾으려 했다. 독서 수준을 확인하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독서1-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8기 김수임기자]


3월 29일, 대회 결과가 공개되고 학생들은 기쁨과 아쉬움의 반응을 보였다. 


대회에 참가했던 학생들은 “비록 입상에는 실패했지만 이번 대회를 통해 독서 수준을 더 향상시켰다., “이번 대회 참가 경험을 통해, 앞으로 어떤 난해한 작품을 맞닥뜨리게 되더라도 자신감을 가지고 읽을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작년에 처음 시행되어 올해로 두 번째 생일을 맞는 창의 독서 발표 대회, 항상 많은 청운인이 관심을 가지고 참가하는 대회이다. 부디 내년에도 이 대회가 학생들로 하여금 자신만의 관점에서 독서하고 발표하는 대회로 뻗어나가기를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8기 김수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2.png

TAG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비대면 시대, 무대를 향한 열정은 계속... 연세대학교 락밴드 ‘소나기’ 1 file 2021.11.08 이성훈 52558
[PICK] 한일여자고등학교, “현재가 아닌 미래를 꿈꾸는 동아리를 소개합니다” file 2021.08.27 허민영 84069
힘찬 비상부터 우주까지! 서귀포 제주항공우주박물관 가다! 3 file 2017.04.11 김지훈 14067
힘찬 도약의 시발점, '호남제일고등학교'를 아시나요? file 2021.01.19 문청현 10235
힘든 상황에서도 굴하지 않고 실행된 기말고사 file 2021.02.08 김민경 3834
희망을 전하는 '나눔콘서트' 2017.09.25 이주현 6842
흥덕중 토의 동아리 '이웃집 토토의' 소개 2017.10.31 김예진 8872
흥덕고, 2017년도 세월호 추모 행사 2 file 2017.05.28 4기기자전하은 9033
흡연 예방과 금연을 위한 양오중 '재능 발현 대회' file 2016.08.01 구성모 12308
흐린 날씨속에 진행된 뜨거운 계산중 체육대회 1 file 2017.05.20 최찬영 8543
후회없는 선택 명품교육 북일고등학교 3 file 2016.03.07 윤동욱 16154
효암고등학교, 인문학 캠프 실시 1 file 2017.08.25 정유나 8958
효성여자고등학교, '강은진 방송작가 특강' 실시 file 2019.12.04 강승현 7121
효성고의 학교폭력 파수꾼, 또래상담부 온음을 만나다. 1 file 2017.05.06 정영서 16548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6358
환영합니다! DFL 13기! 22 file 2017.01.21 황수미 14926
환상의 양현고, '라온제'를 즐겨라! file 2018.12.27 김수인 8061
화합의 핸드벨 연주현장 file 2015.03.25 이지은 28997
화학은 공부만? 화학으로 사회에 도움줄 수 있다! 2017.08.31 오윤서 7965
화학과 동아리의 케미 1 file 2017.09.27 변미애 12104
화이트데이? 아니, 파이데이!! 7 2017.03.16 신승목 11466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11205
홍주중학교와 한국산악회가 함께하는 생태탐방 file 2017.08.20 김민성 8253
홍성여자고등학교, 참학력 특공대의 2018년 마지막 활동 현장 file 2018.10.30 박지후 5651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6644
홍성여자고등학교, 4.16 연대와 함께하는 유가족 간담회 file 2019.04.19 박지후 5992
홍성여고의 '학생의 날' 2 file 2016.11.13 김혜림 14210
홀몸 어르신들과 고등학생들의 마음을 잇는 편지 쓰기 4 file 2021.01.13 이가빈 28897
혼저옵서예~ 환상의 섬 제주로의 여행 5 file 2017.04.12 김성미 7700
혼자가 아닌 함께! '생명사랑 밤길걷기'행사에 참여하다. 2 file 2017.10.09 송지현 8160
호평고등학교 토론 수행평가를 진행하다 1 2016.10.25 박나영 13643
호평고등학교 체육대회를 개최하다 2 file 2016.05.19 박나영 13390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15335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6706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10360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7863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9555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9743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8569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8699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7019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8139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8295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30638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7609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6928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6932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8295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14016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1069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