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팬들의 기부행렬, 사회적 이슈로 화제모아

by 4기최연우기자 posted Feb 05, 2017 Views 407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팬들의 기부행렬, 사회적 이슈로 화제모아


최근 많은 연예인의 팬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가수, 배우의 생일이나 기념일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단체나 국가에 기부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올해 1월에는 엑소 디오, 카이의 팬들이 그들의 생일을 맞아 기부활동을 하며 추운 겨울의 꽁꽁 얼어붙은 마음을 녹이고 있다. 따뜻한 팬심이 모여 기부행렬을 이루고 있는 연예인 팬들의 기부활동 네가지를 만나보자.

EMB00002d282844.jpg

1. 엑소 - 엑소엘KakaoTalk_20170201_224943219.jpg

올해 1, 엑소 디오와 카이의 생일을 맞아 디오의 팬클럽 리플랙션에서 동물자유연대 반려동물복지센터 건립을 위한 후원금으로 약 일백일십 이만 원, ‘Waning Gibbous 112%'에서 밥상공동체 복지재단에 사랑의 연탄 112개를, 카이의 팬클럽 종달새에서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한국 백혈병 어린이재단으로 약 일천만 원을 기부했다.


디오의 팬클럽 관계자는 팬들의 마음만으로도 행복하다는 디오의 뜻을 이해하여 더욱 나은 활동을 하고자 기부를 선택하게 되었다많은 이들의 그의 생일에 온정을 나누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팬뿐만 아니라 엑소 멤버 첸은 시흥시 청년 복지사업에 매년 이천만 원을, 엑소 레이는 중국 빈곤지역에 구급차 10대를 기부하며 팬들에게 본보기가 되고 있다.





[이미지 제공=도경수 팬클럽리플랙션’]


2. 젝스키스 - 옐로우키스

20161세대 아이돌 젝스키스의 컴백은 그들의 팬, 옐로우키스의 가슴을 흔들기 충분했다. 은지원의 팬클럽 소고예사는 이들의 컴백을 축하하며 기쁜 마음으로 한국 백혈병 어린이재단으로 약 이백만 원을 기부했다. 또한, 젝스키스 멤버들의 팬클럽이 연합하여 콘서트 당일 기부 화환을 보내기도 했다. 1,292kg, 라면 807EA, 연탄 1,844, 사료 200kg 등 나눔 재단으로 불우이웃과 유기견을 돕기 위해 사용될 예정이라고 한다.


자신의 가수를 향한 마음을 또 다른 사랑과 응원의 방식으로 꾸준한 기부를 통해 우리 사회에 소외된 계층에게 따뜻함을 선물해주고 있는 젝스키스의 팬들에게 많은 이들이 찬사를 보내고 있다.


3. 용준형 - 뷰티

평범한 기부는 저리 가라, 이색기부를 실천한 팬덤도 있다. 2016년 용준형의 28번째 생일을 맞아 그의 팬클럽 연합 ‘12191219만 원을 모아 인천 서구에 있는 매립지 드림파크에 용준형 숲 1를 만들어냈다. 용준형에게 특별한 선물을 선사해준 그들의 아이디어가 참 놀라울 정도이다. 숲을 조성하는 것 이외에도 준형고모즈에서 서울대 어린이 병원으로 200만 원을 기부하며 값비싼 선물보다 더 값진 뜻깊은 일에 동참하게 되어 영광이라는 말을 전했다. 이 기부금은 저소득층 환아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라고 한다.


4. 이종석 - With JS

배우도 예외는 없다. 배우 이종석은 팬들과 함께 기부하며 주목을 받았다. 이들은 이종석의 생일을 맞아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914만원을 기부했다. 팬들과 이종석의 선행에는 비하인드 스토리도 존재한다. 원래 팬들의 목적은 배우의 생일 914일을 기념하여 모금계좌에 한명 당 9,140원씩 모금하는 것인데, 이를 알게 된 이종석이 그 모금계좌에 아무도 모르게 914만 원을 기부했다는 것이다. 본인도 이 모금에 참여했었는데 배우의 따뜻한 마음씨에 놀라움을 느낀 순간이었다. 팬클럽 관계자는 배우와 팬이 이루어낸 작은 불씨가 아이들에게 좋은 선물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 기부는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조차 모르게 진행되어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위와 같이 많은 연예인과 이들의 팬이 이룬 소중하고 감사한 기부활동들이 현대인들의 가슴을 따뜻하게 만들어주고 있다. 이러한 선행들이 중요한 이유는 기부와 봉사에 관심을 가지지 않던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게 되고 그로 인해 소외계층이나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위한 봉사를 실천하게끔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는 현대 사회에서 이슈가 될 만한 가장 큰 이유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 생각한다. 봉사와 기부로 이루어진 아름다운 사회를 발전시키고 유지해 나간다면 이보다 더 정이 넘치고 인간다운 사회는 없을 것으로 생각한다. 앞으로 많은 이들이 기부와 봉사에 관심을 가지고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며 밝은 사회를 이끌어주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4기 최연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오수정기자 2017.02.05 19:46
    이런 기부문화가 더욱더 발전했으면 좋겠어요. 팬들과 연예인의 뜻 깊은 선행이 아름답습니다.
  • ?
    4기권윤주기자 2017.02.06 02:02
    이러한 선행들을 앞으로 더 자주 보면 좋겠네요ㅎㅎ 좋은 기사 잘 보고 갑니다~ ;)
  • ?
    4기이건학기자 2017.02.06 22:30
    연예인, 유명 배우 팬들이 이런 따뜻한 활동까지 할 줄 몰랐네요!! 팬들의 작은 정성이 모여 큰 선행이 된 것 같아요 !
  • ?
    4기이주은 2017.02.07 16:15
    기사 잘 보고 갑니다!!!:-)
  • ?
    4기염가은기자 2017.02.08 00:43
    이런 따듯한 기부 활동이 연예인들과 팬들을 통해 사회에 알려지면서 일반사람들도 기부문화를 알아가고 감동을 느낄 것 같아요. 아무도 모르게 기부를 함으로서 느끼는 뿌듯함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것 같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김서영기자 2017.02.25 19:20
    좋은기사 잘 보고 갑니당!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589
펜 대신 총을 들었던 그들을 기리며, 태백중학교에 다녀오다. file 2016.08.15 장서윤 4409
페트병의 악몽을 깨다. '오호' file 2017.07.25 김민정 1911
페이스북은 지금 '비둘기'열풍!, 대체 무슨 일이? 8 2017.03.23 곽서영 5324
페이스북, 목적성 글로 몸살을 앓다 6 file 2017.03.13 한윤정 2474
페미니즘에 대한 진실 혹은 오해 11 file 2017.02.21 백정현 4292
페미니즘, 페미니스트. 그게 대체 뭔데? 4 file 2017.02.07 박수지 2583
페미니스트들의 만남, 페밋! 2 file 2017.06.24 조윤지 2364
페미니스트 대통령 file 2017.03.25 안예현 1565
페르세폴리스 - 이란 소녀의 성장기 2019.08.06 김서연 1404
페르마의 마지막 정리 : 사이먼 싱 file 2017.11.08 정승훈 3652
팬들이 기다려온 2018 KBO의 시작 2 file 2018.03.16 서민경 2588
팬들의 기부행렬, 사회적 이슈로 화제모아 6 file 2017.02.05 최연우 4073
팬들과 함께한 청하의 생일파티! '2018 Chung Ha'ppy Birthday' 2 file 2018.02.22 최찬영 2265
팬 만들려다 팬 잃고 돌아간 최악의 유벤투스 내한 경기 2 file 2019.08.02 백휘민 1887
패럴림픽, 한계에 도전하다 file 2016.09.25 이하린 3826
팝콘가격이 영화가격? 2 file 2018.08.08 신효원 3413
팔색조 규슈를 즐기는 여행, 고민하지 말고 떠나자 2018.03.21 김선주 3164
파주 영어마을에 갔다오다. file 2016.06.09 황지혜 3988
파이썬 개발자들의 모임의 장, 파이콘 2017 컨퍼런스 file 2017.05.24 임수진 3258
틈새시장 속으로, ‘제 7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7’ 개최 file 2017.08.17 장유진 1960
특성을 살린 봉사, 서울시 청소년 외국어 봉사단 file 2017.04.16 임소진 2500
트와이스의 3년, 이제 변화구를 던질 차례 1 file 2018.11.20 이수민 2562
트렌스젠더 김현수, 당당히 세상을 향해 외치다! 2 file 2017.09.05 김민주 6149
트랜스 젠더 화장실, 미래를 향한 발걸음? 아니면 퇴화된 인권? 3 file 2017.04.23 류혜원 3254
투표를 꼭 해야만 하는 이유 1 file 2017.05.17 오수정 2088
투표는 만 19세 이상만 가능하다? 청소년들, 소중한 한 표를 던져보자! 2 file 2017.05.09 홍정민 4263
투타 균형 류중일의 LG, 안정적 2위 수성 가능할까 file 2018.06.27 이준수 2340
통일을 향한 움직임... 통일공감 대토론회 열려 file 2016.06.25 황지연 3408
통일을 탐구한다고? 1 file 2016.08.03 이민정 3505
통일에 대한 너의 인식에 변화가 필요해! file 2016.07.25 오지은 4345
통일세대 청소년 희망포럼에 참석하다 file 2017.09.20 이슬기 2003
통일, 그게 뭐에요? file 2019.03.27 김주혁 1160
토트넘 FC, 맨시티 FC 챔피언스리그 8강전 1 file 2019.04.29 이지환 2124
토론을 통하여 환경, 인권 문제를 생각해 보아요! file 2017.08.04 최은수 2366
텀블러, 환경오염의 원인이 되다? file 2017.07.25 이지우 9970
터키에서 케밥 먹어봤니? 1 file 2019.05.17 정지우 1760
태조어진을 봉안한 국내 유일의 박물관, 어진박물관 file 2018.11.07 김보선 2355
태극기 그리는 올바른 순서, 당신은 알고계시나요? 4 file 2017.03.23 조예린 3229
태권도로 하나 되는 세계! ‘제 2회 한-아세안 청소년 태권도 문화교류 캠프’ 9 file 2016.02.24 김은진 8831
탈에서 세상을 만나다! ‘노원 탈 축제’ 2017.10.18 김영인 3762
탈북 여대생 박연미, 전 세계를 대상으로 북한의 실상을 드러내다 file 2019.06.19 이승하 1840
타이페이 유니버시아드대회 대한민국 선수단, 선수촌 입촌식 가져 1 file 2017.08.21 디지털이슈팀 1937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기술 1 file 2016.11.04 박가영 4964
크리스마스에는 기부를 file 2019.01.17 윤세민 1212
크리스마스 씰에 대하여 아시나요? file 2018.02.01 김희주 2119
크라우드 펀딩으로 미래 산업을 이끌다 file 2017.02.28 정세호 2484
퀴어, 광주를 무지개로 밝히다; 제1회 광주퀴어문화축제 3 file 2018.10.25 김어진 1967
퀘벡에서 만나는 도깨비, 모든 것이 좋았다. 1 file 2017.11.01 김지수 33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