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기술

by 3기박가영기자 posted Nov 04, 2016 Views 584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015년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기술의 발견으로 생명 공학계는 새로운 혁명을 맞이했다. 크리스퍼를 이용한 유전자 교정은 수많은 분야에 활용되고, 나아가 '맞춤 아기'의 탄생일을 앞당겼다. 실제로 많은 과학자는 크리스퍼 기술의 발견자들이 노벨상을 탈 가장 높은 가능성을 가진다고 평가하고 이를 뛰어넘을 비약적 발견은 한동안 힘들 것이라고도 한다. 그렇다면 이런 기술은 어디서부터 발전했고 왜 과학계의 뜨거운 감자인지를 알아보자.

Screenshot_20161026-010628.png


[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박가영 기자]

'인간 게놈 프로젝트' 결과 우리 몸을 구성하는 유전 정보 전체 ( 유전체) 혹은 게놈의 기본적 구조와 개수 등을 알 수 있었다. 이전부터 인간은 육종, 조직배양 기술 등으로 더 나은 결과물을 얻고 자했고, 이후 이 유전 정보인 DNA를 임의대로 조작할 수 있는 여러 생명 공학 기술들이 발전해왔다. 이때 과학자들은 질병을 유발하는 DNA만 수정해 수많은 희귀하고 난치성 유전 질환을 치료하고자 했다. 

그러다 3년 전부터 1세대 유전자 가위가 등장한 이후 특정 염기서열을 자르거나 붙이고 고치는 유전자 교정 기술인 크리스퍼가 세균의 면역 반응 시스템에서 유래되어 개발되기 시작했다. 이 방법은 비용이 많이 들고 시간이 오래 걸려 상용화에 한계가 있었다.

버클리 대학교의 두 여성과학자는 <사이언스> 에 크리스퍼 3세대 가위기술을 개발했다. CRISPER- Cas9 는 기존에 떨어졌던 효율성과 특이성을 올려주어 획기적인 유전자 교정 기술이 된다.

이번 노벨상이 크리스퍼 가위 발견자에게 돌아가 사회적, 경제적 구조를 바꿔놓을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의 중요성에대해 사람들 보두 각성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사회부= 3기 박가영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3기 2016.11.11 01:13
    유전자 조작, 생명공학 기술 등이 생명윤리 문제 등으로 과학계에서는 논란이 많더라구요. 현실화된다면 좋은 기술이 되지 않을까 싶지만, 한편으로는 위 기술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들의 해결방안 마련이 필요할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기사 잘 읽었습니다 기자님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인 마무리 file 2018.03.03 김세빈 3414
평창 동계올림픽, 그 화제의 현장 속으로 2 2018.02.28 안효진 3399
평창 동계올림픽, 그 시작과 성공 file 2018.03.08 이수인 4099
평창 동계올림픽 상품들, 수호랑은 이제... 2018.03.06 정현택 3866
평창 동계 올림픽, 남북 외교의 발판 될까? file 2018.03.01 안성연 2898
평창 굿즈 열풍, 올림픽 성공적 개최의 신호탄일까? 2 file 2017.12.15 윤정민 3852
평범한 일본 시민이 5년 동안 전기세를 내지 않고 생활한 비결은? 2 file 2017.08.24 이윤희 2859
평등한 세상을 위한 도전, 퀴어퍼레이드와 함께 1 file 2019.06.11 원서윤 2921
평내동청소년자치위원, 복지 사각지대에 계신분들에게 사랑을 나눠요. 6 file 2017.01.24 황보민 7128
평내고, 하늘은 흐림 운동장은 밝음 file 2014.10.19 박채영 18011
편견 없는 시선으로 '방탄소년단'을 논하다 2 2018.08.21 김예나 6306
펜 대신 총을 들었던 그들을 기리며, 태백중학교에 다녀오다. file 2016.08.15 장서윤 5269
페트병의 악몽을 깨다. '오호' file 2017.07.25 김민정 2632
페이스북은 지금 '비둘기'열풍!, 대체 무슨 일이? 8 2017.03.23 곽서영 6624
페이스북, 윈도우와 맥용 메신저 앱 정식 출시 4 2020.04.08 김정환 830
페이스북, 목적성 글로 몸살을 앓다 6 file 2017.03.13 한윤정 3188
페미니즘에 대한 진실 혹은 오해 11 file 2017.02.21 백정현 5127
페미니즘, 페미니스트. 그게 대체 뭔데? 4 file 2017.02.07 박수지 3330
페미니스트들의 만남, 페밋! 2 file 2017.06.24 조윤지 3126
페미니스트 대통령 file 2017.03.25 안예현 2180
페르세폴리스 - 이란 소녀의 성장기 2019.08.06 김서연 2591
페르마의 마지막 정리 : 사이먼 싱 file 2017.11.08 정승훈 4983
팬들이 기다려온 2018 KBO의 시작 2 file 2018.03.16 서민경 3429
팬들의 기부행렬, 사회적 이슈로 화제모아 6 file 2017.02.05 최연우 4832
팬들의 간절한 바람, 프로야구 관중 입장 언제쯤 file 2020.07.17 오경언 1009
팬들과 함께한 청하의 생일파티! '2018 Chung Ha'ppy Birthday' 2 file 2018.02.22 최찬영 3103
팬 만들려다 팬 잃고 돌아간 최악의 유벤투스 내한 경기 2 file 2019.08.02 백휘민 3201
패럴림픽, 한계에 도전하다 file 2016.09.25 이하린 4505
팝콘가격이 영화가격? 2 file 2018.08.08 신효원 4675
팔색조 규슈를 즐기는 여행, 고민하지 말고 떠나자 2018.03.21 김선주 4411
파주 영어마을에 갔다오다. file 2016.06.09 황지혜 4707
파이썬 개발자들의 모임의 장, 파이콘 2017 컨퍼런스 file 2017.05.24 임수진 4330
틈새시장 속으로, ‘제 7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7’ 개최 file 2017.08.17 장유진 2646
특성을 살린 봉사, 서울시 청소년 외국어 봉사단 file 2017.04.16 임소진 3271
특별한 베트남 여행을 원하는 당신! 여기는 어떤가요? 1 file 2020.06.26 정진희 334
트와이스의 3년, 이제 변화구를 던질 차례 1 file 2018.11.20 이수민 3782
트렌스젠더 김현수, 당당히 세상을 향해 외치다! 2 file 2017.09.05 김민주 8166
트랜스 젠더 화장실, 미래를 향한 발걸음? 아니면 퇴화된 인권? 3 file 2017.04.23 류혜원 4601
투표를 꼭 해야만 하는 이유 1 file 2017.05.17 오수정 2904
투표는 만 19세 이상만 가능하다? 청소년들, 소중한 한 표를 던져보자! 2 file 2017.05.09 홍정민 5570
투타 균형 류중일의 LG, 안정적 2위 수성 가능할까 file 2018.06.27 이준수 3346
통일을 향한 움직임... 통일공감 대토론회 열려 file 2016.06.25 황지연 4116
통일을 탐구한다고? 1 file 2016.08.03 이민정 4141
통일에 대한 너의 인식에 변화가 필요해! file 2016.07.25 오지은 5126
통일세대 청소년 희망포럼에 참석하다 file 2017.09.20 이슬기 2716
통일, 그게 뭐에요? file 2019.03.27 김주혁 2175
토트넘 FC, 맨시티 FC 챔피언스리그 8강전 1 file 2019.04.29 이지환 3487
토론을 통하여 환경, 인권 문제를 생각해 보아요! file 2017.08.04 최은수 329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75 Next
/ 7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