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해리 포터의 뒤를 이을, '신비한 동물사전'

by 3기유한나기자 posted Nov 26, 2016 Views 395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해리 포터의 뒤를 이을, '신비한 동물사전'


세계에서 청소년이 가장 많이 읽는 판타지 소설 중 하나인 ‘해리 포터’를 쓴 작가, J.K. 롤링의 또 다른 저서인 ‘신비한 동물사전’이 영화로 변신했다.

해리 포터의 시리즈 중 여러 편을 영화화한 데이빗 예이츠가 감독을, J.K. 롤링이 각본과 제작을 맡아 전세계 팬들에게 기대감을 준 영화이다.

신비한 동물사전 포스터.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3기 유한나 기자]


<신비한 동물사전>은 해리 포터와 같은 세계관의 외전이자, 해리 포터보다 70년 정도 이른 시점을 배경으로 한다. 이야기는 신비한 동물을 찾아 세계를 돌아다니는 마법 생물학자 뉴트 스캐맨더가 뉴욕에 도착했을 때 그의 가방 속에서 동물이 탈출하며 시작된다. 뉴욕 전역에 가해지는 테러 사건들과 시기가 절묘하게 들어맞아 뉴트 스캐맨더는 테러의 주동자로 몰리게 되고, 누명을 벗기 위해 직접 사건을 해결하기로 마음먹는다.


영화를 본 사람들의 감상평은 제각기 다르다. 흥미로운 동물들의 등장과 해리 포터에 비해 성숙한 마법사들이 등장하는 것이 새로워 만족한다는 의견이 있는 반면, 스토리 전개가 미흡하고 신비한 동물의 탈출과 뉴욕의 테러 사건이 잘 어우러지지 않아 아쉽다는 평도 있다. 또한 2년을 주기로 총 5부작을 제작하기로 되어있는데 2년 후에 나올 두 번째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심어주기에는 충분한 영화였다는 의견도 여럿 있다. 해리 포터의 팬이거나, <신비한 동물사전>의 주연 에디 레드메인의 뉴트 스캐맨더로서의 모습이 궁금하다면 관람해도 좋을 듯하다.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문화부=3기 유한나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3기박채운기자 2016.11.29 23:56
    어릴 적부터 해리포터의 광팬인데 해리포터가 끝나지 않았다는 사실만으로 몹시 설레네요
  • ?
    6기김나림기자 2016.12.15 17:28
    해리포터에 이어 이런 판타지 영화가 개봉했다는 것이 매우 기쁩니다! 총5부작이라니 다음 편을 기대해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825
해운대 바닷가에서 열린 정월대보름 행사 file 2017.02.24 신유나 2445
해외파 선수들의 기대되는 활약 file 2019.08.26 배승환 1408
해외의 고등학교 축제, 한국과 많이 다를까? 10 file 2017.03.18 한태혁 5114
해외여행, 이젠 실시간 번역기 ili로 고민 끝! file 2017.07.24 박지현 2819
해미읍성에서 597년 전 조선을 만나다. '서산해미읍성축제' 2018.10.22 손민기 1793
해리 포터의 뒤를 이을, '신비한 동물사전' 2 file 2016.11.26 유한나 3950
해를 가린 달: 개기일식 2017.09.07 조은아 2470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1429
함평군 청소년 문화의 집 힐링캠프 '충전' 통해 청소년들을 충전 시키다. file 2017.03.22 정상아 1878
함평군 4.8 만세운동 재연통해 애국정신을 기르다 file 2017.04.16 정상아 1967
함평군 4.8 만세운동 재연통해 애국정신을 기르다 file 2017.04.22 정상아 2401
함꼐 나누는 지구촌 문화 2 file 2017.07.15 조은가은 2429
함께하는 민주 시민, 광주 자원봉사 체험존으로! file 2017.09.06 홍수빈 2339
함께 만들어가는 하모니, 노래하는 바람개비 2017.09.26 안세은 2569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1571
할머니의 마음에도 광복이 올까요? 2 file 2017.10.09 최효설 2396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최고의 해가 될 역대급 2019년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라인업 file 2019.02.26 김동민 1498
한편의 영화가 그려지는 곳, 제주 신영영화박물관 4 file 2017.08.31 홍수빈 2237
한파로 전국이 꽁꽁, 눈으로 도로에 묶인 전주 file 2018.01.19 김수인 2299
한중청소년교류 file 2016.06.25 장우정 5196
한의학의 이모저모) 컬러푸드와 음양오행 2016.06.05 신이진 7955
한의학에 대해 1 2016.04.05 신이진 4490
한용덕 감독의 한화 이글스... 2018 시즌 반등할 수 있을까? file 2018.04.02 문준형 3232
한옥, 과학의 집합체 file 2019.05.03 박성아 1672
한양의 으뜸 궁궐, 경복궁 file 2017.04.22 임상희 3907
한양대학교 ERICA캠퍼스에서 기업가 정신 캠프 개최 16 file 2016.02.24 황지혜 6629
한사랑마을에 따뜻한 손길을... file 2017.05.17 전인하 2020
한미장학재단 동부지역 수여식 2016.10.16 조은아 3755
한려수도의 비경과 예향의 도시, 통영으로 떠나다 file 2017.09.07 송예림 2303
한글이 생일을 맞이했어요! 1 file 2017.10.19 김하늘 2269
한국축구의 뿌리, K리그 연간회원! 4 file 2016.02.25 박성현 7920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9월 새학기부터 ‘청소년상담1388 온라인 캠페인’ 실시 file 2017.09.05 디지털이슈팀 2007
한국철도시설공단, KR 홍보대사, KR SNS 레일싱어, 청소년 홍보대사 합동 워크숍 개최 file 2016.08.30 박성수 4782
한국지하수 토양 환경학회 춘계 학술대회를 탐방해보니... file 2017.05.19 오지석 2253
한국중등축구연맹회장배 겸 경상북도지사배 국제축구대회 성료. 유소년의 미래를 여는 기회 file 2019.10.10 이지훈 1129
한국인이 사랑하는 시인, 윤동주 탄생 100주년, 왜곡된 사실. 2017.04.17 박환희 3146
한국인의 '벙어리 영어', 그 시발점은 어디인가 1 file 2017.07.25 신유정 2232
한국인들은 안경 끼고 밤 늦게까지 공부만 한다고? 3 file 2017.05.18 하은지 2170
한국인 유일의 단독 방북 취재, 진천규 기자 file 2019.02.21 오유민 1261
한국의 빵빵한 지하철 와이파이 과연 일본은? file 2018.04.03 김진영 3306
한국을 알리다, 영국남자 4 file 2019.02.07 장혜원 2431
한국은행 전북본부 고교경제 토론대회 개최 7 file 2017.01.19 최희주 3080
한국은 지금 '젠트리피케이션' 몸살 중 file 2018.11.21 박태준 1509
한국은 제2의 영국이였다 file 2016.05.10 이지영 4237
한국외대 모의국제연합과 함께하는 제41차 HIMUN 총회 file 2017.07.25 이가영 2337
한국영화의 미래, <아이 캔 스피크> 2 file 2017.11.13 김서영 3222
한국에서만 유일하게 사용하는 것? 3 file 2017.03.26 전인하 2040
한국에서 접하는 이슬람, '한국이슬람교 부산성원' file 2017.05.14 허재영 31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