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자전거가 타고 싶은 날엔...'피프틴'으로 가자!

by 3기이상훈기자 posted Feb 25, 2016 Views 2024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60225_214202340.jpg

고양시 무인 자전거 대여 시스템 '피프틴'의 모습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상훈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기도 고양시에서는 길가에 나란히 정렬되어 있는 자전거들을 쉽게 만날 수 있다. 바로 고양시 무인 공공 자전거 시스템인 피프틴이다. 고양시는 20106월부터 ‘Green Start 그린 스타트사업의 일환으로 피프틴’(Fifteen)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피프틴이라는 이름은 자전거의 평균 속도가 15km라는데서 따온 것으로, 환경을 위한 건강한 삶인 Green Life Slow Life와 자전거를 통한 여유로운 삶을 표방하며 시민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 하도록 목표하고 있다.


 피프틴 자전거는 페달을 굴리면 전력을 생산하는 자가발전기가 작동하고, 밤에는 LED램프가 든 라이트가 켜져 안전하게 운행할 수 있으며, 짐을 실을 수 있는 바구니와 옷이나 이물질이 끼는 걸 방지하는 안전 커버가 있어 사용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안장 높이 조절이 가능하고, 녹색과 주황색 두 가지 색깔 중 마음에 드는 색의 자전거를 골라 대여할 수 있다.


 만 13세 이상의 남녀노소라면 누구나 하루 24시간 365일 이용이 가능하다. 피프틴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먼저 월 5천원 비용을 내고 피프틴 회원 가입을 하거나, 편의점 등 가맹점에서 준회원권을 구입하거나, 휴대폰 인증을 통해 결제를 해야 한다. 그 다음 자전거 정류소인 피프틴파크(스테이션)에서 자전거를 대여하고 사용 후에는 다시 반납하면 된다.

KakaoTalk_20160225_214209115.jpg

피프틴파크의 모습. 사진 속 기기를 통해 피프틴 자전거 대여가 가능하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상훈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현재 고양시는 고양시내 125개소의 피프틴파크에 3,000개의 자전거를 배치한 상태이다. 이와 더불어 자전거 도로 확충 사업을 진행하면서 자전거 인프라 확충에 나서고 있다. 많은 피프틴파크들이 전철역이나 버스 정류장, 주거지 인근에 설치되어 있어 출퇴근 길 때 대중교통과의 연계는 물론 쇼핑센터, 공공기관 근처에서도 쉽게 접근할 수 있다.


 현재 고양시의 피프틴 시스템은 서울특별시의 따릉이’. 대전광역시의 타슈’, 경남 창원의 누비자등과 함께 성공적인 무인자전거 대여 시스템으로 평가받고 있다. 고양시에서는 피프틴 자전거를 타는 시민들을 많이 볼 수 있는데, 이는 친환경적인 삶과 시민들의 용이한 접근과 이용을 추구했던 피프틴 사업이 어느 정도 그 목적을 달성한 셈이다.


 피프틴 회원권 소유자 중 한 명인 직장인 이 씨(46)휴일에 가족들과 함께 자전거를 타며 스트레스를 푼다. 집 근처에서 쉽게 대여할 수 있어서 원할 때 언제든지 사용할 수 있어 좋다라며 서비스에 대한 만족감을 표시하였다.


  한편 또 다른 회원권 소유자인 박 씨(29)종종 대여한 자전거가 고장이 난 경우가 있어 회원권 값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 때도 있다자전거 관리가 조금 더 잘 이루어졌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실제로 기자가 직접 방문한 피프틴파크의 자전거들 중 몇 대는 인장이 삐걱대거나 바퀴 바람이 많이 없는 것들도 있었다. 피프틴 자전거 운영 및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에코바이크측에서는 관리의 부주의함도 있지만 시민들이 자전거를 험하게 사용하는 경우도 있다며 성숙한 시민의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자전거의 결함 뿐만 아니라 아직까지 일부 지역에서는 피프틴 접근성이 떨어지고, 피프틴파크의 자전거가 부족한 경우도 있어 시민들이 불편함을 겪는 경우가 생기고는 한다. 고양시 측에서는 피프틴파크를 증축할 계획을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문제점으로 지속되는 관리 부실에 대해서 운영 측의 노력과 함께 자전거 사용자들의 성숙한 시민의식이 더해져 더 편리한 피프틴 시스템 구축에 힘써야 할 것이다.


 매서웠던 추위가 조금씩 누그러지고 봄의 기운이 조금씩 그 고개를 들기 시작하는 지금, 자가용 대신 피프틴을 이용하며 자연의 싱그러움을 느껴보는 건 어떨까? 오늘도 피프틴 자전거는 힘차게 고양시를 누비며 시민들의 발이 되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3기 이상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5.png

  • ?
    3기김윤정기자 2016.02.27 00:21
    우와 되게 좋은 취지로 시작된것같아요 !!! 저희지역에도 있으면 정말 좋을텐데 말이죠 ㅠㅠ 기사 읽는 내내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
    3기전재영기자 2016.02.28 22:05
    저도 피프틴을 즐겨 타요. 피프틴은 자전거를 빌릴때도 회원이 아니더라도 핸드폰을 이용해 간단하게 빌릴 수 있고 자전거를 반납할 때에는 꼭 빌린곳에 반납하는 것이 아닌 다른장소에 있는 피프틴시설에 반납해도 된다는 점이 편리한 것 같아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이은경기자 2016.02.28 22:52
    자전거 탈 곳이 항상 고민이었는데 저도 한번 타봐야 할 것 같아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ㅎㅎ
  • ?
    6기강예린기자 2016.02.29 15:30
    피프틴이라는 것도 저는 이 기사를 읽고 처음 알았는데 이용하시는 분들이 꽤 많으시더라구요..
    피프틴.. 정말 좋은 시설인 것 같네요~
    좋은 기사 잘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리움미술관, 마우리치오 카텔란의 국내 첫 개인전 file 2023.03.30 박우진 1164944
[포토] 일본 야마구치현 우베시 초요컨트리클럽(CC) file 2023.03.22 조영채 1187437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1601519
여주의 자랑, 제 28회 여주도자기축제 file 2016.05.22 최서영 18130
오늘따라 더 행복한 소리가 들렸던 것 같은 그 곳, '프란치스코의 집' file 2016.05.22 심세연 19778
2016년 트렌드, 정교한 감각과 평범함의 향연 file 2016.05.22 한세빈 18299
5.18의 정신, 하나로 달리는 마라톤 file 2016.05.22 3기김유진기자 17654
자연과 먹거리,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22 김현승 17634
수원의 자랑, 외국인들을 위하여 file 2016.05.22 김현구 16749
우리시대의 전태일을 응원한다! file 2016.05.22 이강민 16111
요즘은 '소논문'이 대세?! 1 file 2016.05.22 천예영 19749
인천 남동구 소래도서관, 원화전시 시행 file 2016.05.22 박은진 18469
향수를 부르는 대구문학관 향촌문화관 file 2016.05.22 박지영 19538
학생들은 왜 성당 독서실을 이용하지 않을까...? file 2016.05.22 신정효 21518
아름다운 장미꽃들의 축제 1 file 2016.05.22 신경민 16988
詩끌벅적한 문학축제 제29회 지용제 열려 file 2016.05.22 곽도연 15500
서울시 어청참 복지분과, 청소년 복지를 말하다 file 2016.05.22 김태윤 15976
도심의 한복판에서 휴식을 찾다 1 file 2016.05.21 민원영 16374
스트리밍, 음반 시장을 바꾸다 1 file 2016.05.21 권용욱 17419
독서마라톤 완주를 향하여 2 file 2016.05.21 장서윤 19138
5월은 청소년의 달...국내최대규모로 열린 '제12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 1 2016.05.21 윤춘기 17555
영화, 환경을 품다.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6.05.20 박소희 17746
대중 매체로 기억하는 5월의 그 날, 5.18 민주화운동 file 2016.05.20 임하늘 16292
당신은 자연과 함께 살아가나요? '제 13회 서울 환경 영화제' 1 file 2016.05.19 이은경 18456
2016 고양국제꽃박람회, 시민들의 따뜻한 마음 1 file 2016.05.19 홍새미 15336
원주 노숙인 센터, 사람들과 정을 나누다 file 2016.05.19 김가흔 17901
먹거리에 대한 또 다른 생각, 나의 언덕이 푸르러질 때;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18 박수연 18789
스승의 날의 의미, 잊어버리진 않았나요? 1 file 2016.05.18 박하은 17851
시내버스 도착안내시스템(BIS) 기술이 궁금하다구요? 2 file 2016.05.18 이도균 28615
중고등학생 시절, 진정한 봉사활동을 원한다면? 2 file 2016.05.15 변지원 18372
보들별 잔치 (시간, 그들에게 묻다) file 2016.05.13 3기전재영기자 16043
어린이들의 날! 다양한 체험과 함께하다 1 file 2016.05.12 황지연 17473
우리의 삶을 사랑하는 법, 영화로 배우다 1 file 2016.05.12 황지연 17278
화려한 나비들의 향연! 함평나비축제 file 2016.05.12 이봉근 19702
한국은 제2의 영국이였다 file 2016.05.10 이지영 17471
스위트 왕국, 과자전 2 file 2016.05.10 이지수 19401
2016 서울 환경영화제(5.6~5.12) 진짜 자연인들이 왔다 file 2016.05.10 이민구 18744
이대호가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1 file 2016.05.10 박민서 18886
자연과 인간의 공존을 외치다, 제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10 현경선 18140
마음이 따뜻해지는 어버이날 2 file 2016.05.09 3기전재영기자 17558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를 지켜주세요 file 2016.05.08 안세빈 17115
5월의 밤을 아름답게 밝히는 역사 등불 축제 file 2016.05.08 명은율 17754
어둠을 탓하지 말고 촛불을 켜라-함께 사는 지구를 위한 영화, 서울 환경 영화제 개최 file 2016.05.08 이시영 17646
컬러풀 대구 페스티벌, 그 뜨거운 현장! 1 file 2016.05.08 서지민 24567
진정한 '孝'의 의미 2 file 2016.05.06 한지수 17433
상주시청소년참여위원회 '흡연 음주 안돼!' 청소년선도캠페인 열려 file 2016.05.05 김용훈 25182
콘서트 가면 '사생팬' 이라고요? 더 이상은 NO! 5 file 2016.05.05 김현주 18983
서울 한복판에서 한번 신명나게 놀아보세! 2 file 2016.05.03 이채은 20031
오늘, 궁을 만나다 file 2016.05.01 전지우 19840
매년 4월22일은??!!? 1 file 2016.04.30 우지은 15706
임산부 뺏지를 아시나요 2 file 2016.04.28 이서연 1827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7 88 89 90 91 92 93 94 95 96 ... 98 Next
/ 9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