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by 6기최수영기자 posted Jun 21, 2018 Views 1324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a050ef83b45169a134178d510a7a222b.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최수영기자]

최근 <쥬라기 월드폴른 킹덤>이 개봉하여 극장가에서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쥬라기 월드>에서는 호박에서 생물의 DNA를 추출한 후 멸종한 공룡을 다시 지구에 등장하게 한다이번 영화에서는 화산 폭발로 인해 한 섬에 모여 살던 공룡이 모두 죽게 될 것 같아 공룡 애호가들이 이들을 구출하는 내용을 다루고 있다이 영화에서 공룡에게 멸종의 위협을 주었던 요인은 바로 화산’, 즉 자연재해이다공룡이란 중생대 쥐라기와 백악기에 걸쳐 번성하였던 거대한 파충류를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약 1억 5천 만 년간 중생대를 주름잡았던 지구의 주인공룡이 멸종한 원인은 과연 무엇일까?

 지질시대 중 최소 11번의 생물의 멸종이 일어났고이 중 대멸종은 5번이었다약 6,500만 년 전중생대 백악기 말과 신생대 경계의 대멸종시기에 공룡이 멸종했다우리는 이를 백악기와 신생대 제3기의 약자를 따서 K/T 멸종 혹은 K/T 경계 멸종사건이라고 부른다과학자들은 공룡 대멸종의 원인에 대해 다양한 가설을 제시하고 있다하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가설일 뿐확실한 이론은 아니다고생물학자들이 주장하고 있는 공룡 대멸종의 원인에는 운석 충돌기후 변화, 화산 활동, 생존 경쟁, 해수면의 변화 이 있다.

 

운석 충돌설

 운석 충돌설은 설득력 있다고 판단되는 가설 중의 하나이다백악기 말 거대한 운석이 지구에 충돌하여 급격한 속도로 환경이 변하였다수십억 톤의 먼지가 대기 중으로 방출되었고그 영향으로 먼지와 연기에 빛이 차단되었다결국 수개월 동안 빛이 지면에 도달하지 못했고암흑기는 계속되었다이 기간 동안 식물의 씨와 뿌리는 남아있었지만 그들의 생장이 멈추게 되었고결국 식물의 감소로 인해 많은 초식 공룡들이 굶주려 죽게 되었다이로 인해 초식 공룡을 먹는 육식 공룡의 수 역시 줄어들게 된 것이다빛이 차단된 암흑기는 6 ~ 12개월 정도 지속되었고이때 지구의 기온은 영하 상태였다이런 상황 속에서 살아남은 생물은 몸집이 작은 조류나 푸르가토리우스 같은 포유류일 것이다이들은 식물의 씨열매 등을 섭취함으로써 생존했지만몸집이 큰 대형 공룡들은 이러한 환경 속에 그대로 노출되었기에 결국 멸종하게 된 것이라고 보는 것이 운석 충돌설이다.

 운석 충돌설을 뒷받침해주는 증거는 바로 이리듐이다중생대와 신생대의 경계층에서 이리듐의 함량이 급격히 많아진다는 것은 그 시기에 지구 지각에 비해 약 1만 배나 많은 이리듐이 포함된 운석이 떨어졌다는 것이다또 유리질 알갱이가 발견되었는데 이는 운석 충돌에 의해 형성되는 것이고석영 알갱이에 긁힌 자국은 운석 충돌이나 핵폭발이 일어날 때 생기는 모습과 같다.

 운석 충돌설이 사실이라는 가정하에 어떤 일이 있었을지 예측해보자우선 폭이 약 10km인 거대한 소행성이 시속 32,000km로 지구로 날아와서 유카탄반도 앞바다에 떨어졌다고 가정하자이때 소행성과 충돌 부근 지표면의 물과 암석은 즉시 기화하게 된다이는 충격파를 발생시키고수많은 동물들을 몰살시킨다그 후지구 전역으로 진도 13의 강진이 전달되고초대형 쓰나미도 발생한다하늘에서는 불덩어리가 떨어져 내리게 되고이들은 산불을 일으킨다이는 지구 표면 온도를 급속도로 높이고수많은 동물들이 불에 타서 죽게 된다폭풍이 일게 된다먹구름은 재와 황산 등의 독성 화학물질을 품고 있고산성비는 동물들의 피부를 타게 하고바다를 오염시킨다식물의 양이 줄어들어 초식동물의 개체 수도 줄어들고결국 육식 공룡도 굶주림 끝에 멸종하게 된다결국 소행성이 충돌하고 지구 생명체의 약 70%가 멸종하게 된다.


추위설

 추위설은 말 그대로 공룡들이 추위에 적응하지 못하여 멸종하게 되었다는 가설이다백악기 말지구의 기온이 지속적으로 하강하여 공룡이 생존하기에는 너무 추웠다이들은 몸집이 커 동굴 등의 피난처에서 추위를 피할 수 없었고체온을 높여줄 만한 털도 없었다결국 이는 공룡의 자손 번식에도 영향을 미쳐 평상시의 온도가 아닐 때 태어나는 새끼들은 모두 하나의 성별만 가지고 태어나게 된다는 가설이다결국 지구의 기온이 낮아짐으로써 공룡의 새끼들이 전부 동일한 성을 가지고 태어나게 되어 번식을 하지 못해 멸종한 것이라는 주장이다하지만 중생대에는 공룡이 멸종할 정도로는 추워지지 않았고게다가 깃털이 있는 공룡이 발견됨으로써 추위설은 그 설득력을 잃게 되었다.


화산 활동설

 이 가설은 말 그대로 화산 활동으로 인해 공룡들이 멸종하게 되었다는 가설이다백악기에 화산들이 활발하게 활동하였기 때문이라는 것이다화산 활동 시 화산재 등의 화산 쇄설물들이 대기권을 막음으로써 태양으로부터 오는 빛이 지표면에 도달하지 못하고 결국 식물들이 죽게 된다식물이 죽으면 초식 동물 또한 먹이가 부족하여 굶어 죽게 되고결국 먹이 사슬 구조가 깨지면서 생태계가 혼란스러워져 멸종이 일어날 수도 있다화산 활동설은 자연환경에 따른 생태계 구조의 파괴로 인해 공룡이 굶어 죽는다는 맥락으로 봤을 때 운석 충돌설과 유사한 면이 있다.

 

생존 경쟁설

 생존 경쟁설은 공룡이 포유류와의 먹이 경쟁에서 지게 되어 생존이 불가능하게 되었을 것이라고 생각하는 가설이다공룡의 뇌가 매우 작아 영리하지 않고몸이 커서 동작이 느리며변온동물이기 때문에 추워지면 얼어 죽을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 반면에포유류는 뇌가 커서 영리하고날렵하기 때문에 사냥을 잘하며몸에는 털이 있어서 추위에도 버틸 수 있었다고 생각했다하지만 최근 연구 결과공룡들은 용각류 등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민첩했다는 사실이 밝혀졌고벨로키랍토르데이노니쿠스 등의 수각류의 화석에서 깃털의 흔적이 발견됨으로써 생존 경쟁설은 설득력을 상실하였다.

 

 위의 여러 가설들이 종합적으로 연관되어 공룡 대멸종이 발생했을 것으로 추측하였다과연 공룡 대멸종의 실제 원인은 무엇일까오늘날 가장 보편적으로 인정받는 가설은 운석 충돌설임이 분명하지만더 확실한 가설이 등장하여 가설이 아닌 진실로 인정받을지는 그 누구도 모른다어쩌면 공룡의 이런 신비로움그리고 이들이 살았던 미지의 세계가 많은 사람들이 공룡에 대해 끊임없이 관심을 가지는 이유가 아닐까공룡을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이에 관한 다양한 연구가 계속되기를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최수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2911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안정을 향해, 제42차 모의유엔총회 file 2018.08.17 박세경 1352
린드블럼 14승, 반슬라이크 KBO리그 데뷔 '첫 홈런' file 2018.08.16 옥나은 1187
아시안게임 축구 대표 팀의 논란 file 2018.08.16 이형경 1524
여자프로배구팀 KGC인삼공사, 2018 보령·한국도로공사컵 대회 우승 file 2018.08.16 김하은 1720
'생명캠프' 생명권을 교육하다 file 2018.08.16 박서윤 1167
삼성전자의 새로운 멤버들 태어나다! file 2018.08.13 김찬빈 1697
‘장르적 유사성’과 ‘표절’의 판단 기준은? file 2018.08.13 정지혜 1631
색다른 경험이 기다리고 있는 부여 '기와마을'로 떠나자 1 file 2018.08.08 전예진 1359
배구계 새로운 국제대회, 'VNL'에 대하여 2018.08.08 김하은 1458
팝콘가격이 영화가격? 2 file 2018.08.08 신효원 2361
청년 실업 대란 속 일본과 한국의 프리터족 file 2018.08.08 이승철 1539
숀 'Way Back Home' 1위, 모든 게 바이럴 마케팅 덕분? 6 file 2018.08.07 정유리 1835
여가부 산하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언제든 1388 캠페인’ 실시 file 2018.08.06 디지털이슈팀 1259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둥근세상 만들기캠프 진행 file 2018.08.06 디지털이슈팀 1347
불빛 무대, 포항 밤바다 3 file 2018.08.03 윤의빈 1882
LG 트윈스의 기분좋은 후반기 시작 2018.08.03 최용준 1270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혼성계주' 정식종목 채택 file 2018.08.03 정재근 1952
서울 종로 '중앙버스전용차로제(BRT)' 시행 반년, 현장에 가다 file 2018.08.03 이선철 1656
<영화 칼럼> 영화 읽어주는 고양이 세 번째 이야기: 레이디 버드 1 file 2018.08.01 남연우 1710
대한민국 헌법의 탄생일, 제헌절 2018.07.31 오예은 1380
서울에서 만나는 독도는 처음이지! 가자 독도체험관으로 2 file 2018.07.30 이소현 1654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제 8기 발대식 및 오리엔테이션 개최 file 2018.07.30 디지털이슈팀 2546
7월 4일에 미국 전체가 시끄러운 이유는? 2 file 2018.07.30 함수민 1402
옛 전남도청, 5.18민주평화기념관으로 문 열다 1 file 2018.07.30 조햇살 1897
전무후무한 3관왕, 요네자와 월드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file 2018.07.26 6기박상현기자 1167
2018 서울퀴어문화축제, "당신 주변에 늘 우리 퀴어가 있다" 2 file 2018.07.26 김다인 1695
제비 가족의 탄생, 그들이 하늘로 날아오르기까지... 1 file 2018.07.25 정수민 1447
그냥 정수기 물을 마신다고? - 미네랄의 효능 2018.07.25 임서정 2836
청소년을 위한 텐, 그리고 텐 경제학 file 2018.07.25 박민정 1569
서울 오토살롱 주목할 업체는? 2018.07.24 안디모데 1460
[책] 언어의 바다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에게 필요한 '슬기로운 언어생활' 1 file 2018.07.24 최미정 1626
가까운 곳으로 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부산시민공원으로! file 2018.07.24 최아령 1171
미세먼지 해결 방법은 바로 너! file 2018.07.24 최영서 1873
2018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에 다녀오다 file 2018.07.24 이예은 1302
우리들의 감성을 일깨울 치아문단순적소미호(致我们单纯的小美好) 2 file 2018.07.23 최아령 2097
장 지글러(Jean Ziegler) -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2 file 2018.07.23 홍도현 1861
'아산 동물 보호연대'를 아시나요? 2018.07.20 오가람 1990
우리 주변의 예술, '마켓마' 1 file 2018.07.18 김진영 1744
KITAS 2018, 새로운 기술에 편리함을 접하다 file 2018.07.17 김민지 1386
인천의 명소들을 한눈에 보다! 인천시티투어 2018.07.17 김다인 1310
제주도에서 추억을, 넥슨컴퓨터박물관 2 2018.07.13 안소정 1661
[책] 사람을 대하는 기술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 1 file 2018.07.11 최미정 1961
충주 라이트월드, 당신의 눈을 매혹시킬 아름다운 빛의 세계로 초대합니다! file 2018.07.11 정하영 1832
코엑스에서 세계를 만나다, 한국국제관광전(KOTFA) file 2018.07.09 명노경 1541
서울시립동대문청소년수련관, 홍보대사로 댄스팀 U.A(유에이) 위촉 file 2018.07.09 디지털이슈팀 4019
슬로바키아 청소년 교류단,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방문..韓 청소년 정책에 많은 관심 보여 file 2018.07.09 디지털이슈팀 1820
이번 방학은 어디로 여행을 갈까? '한국국제관광전' file 2018.07.06 이서현 1516
<영화 칼럼> 영화 읽어주는 고양이 두 번째 이야기: 쓰리 빌보드 file 2018.07.06 남연우 183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