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MBN Y 포럼 2019, '비정규직 없는 회사' 만든 국내 첫 여성 유통 기업 대표

by 10기허기범기자 posted Feb 11, 2019 Views 283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홈플러스 _ 임일순.jpg

▲ 'MBN Y FORUM 2019'에 참가하는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

[이미지 제공=MBN,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2030 청년들을 위한 멘토링 축제 'MBN Y FORUM'이 이달 27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다. 올해로 9회째를 맞는 MBN Y FORUM의 주제는 '하쿠나 마타타, 지금 시작하라! (Hakuna Matata, Start Now!)'이다. 하쿠나 마타타는 스와힐리어로 우리말로 옮기면 문제없어라는 뜻이다. 이번 주제에 맞게 영웅들의 감동을 주는 도전과 성공 이야기를 2030 청년들이 듣고 자신의 꿈과 희망, 성공의 길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방송인 송해, 배우 이제훈, 수현, 가수 아이콘, 박은하 주영국 대한민국대사, 오세영 코라오그룹 회장, 임일순 홈플러스 대표, 여자컬링팀 팀킴 등 청년들이 직접 뽑은 분야별 영웅들이 MBN Y FORUM에서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준다.

 

MBN Y FORUM에 참가하는 영웅 중 눈에 띄는 영웅은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이다. 임 사장은 22살 학교 게시판에 붙은 모토로라 채용 공고를 보고 도전했다. 즉흥적으로 지원한 첫 회사였지만 컴퓨터 한 대 구경하기 어려웠던 당시에 전 직원에게 PC를 나눠준 파격적인 곳이었다. 임 사장은 그곳에서 일하는 동안 글로벌 안목과 함께 유연한 의사소통 역량을 자연스레 익히게 되었다. 그리고 직장 생활 10년 만인 1998년 코스트코코리아 최고 재무책임자(CFO)로 변신하며 유통업계에 뛰어들었다. 이로부터 9년 만에 여성으로는 국내에서 처음 유통 기업 대표 자리에 올라 지금의 홈플러스 사장으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청년 시절 작은 도전에서 출발해 꾸준히 자신의 길을 개척한 결과, 우리 사회 유리천장을 또 하나 깨뜨린 인물이 된 것이다.

 

임 사장이 이번 MBN Y FORUM에서 더 돋보이는 이유는 이뿐만이 아니다. 지난해 말부터 홈플러스는 노사가 임금협상을 진행하고 있었다. 그러다 지난달 설을 앞두고 노조 측이 최저임금 온전한 인상과 고용 안정 쟁취 구조조정 중단을 요구하며 부분 파업을 벌이며 홈플러스 측은 구조조정을 진행한 사실이 없으며 법정 최저임금(8,350) 이상의 임금을 제시해 억울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이렇게 일촉즉발 위기의 상황을 맞았지만, 임 사장은 총파업을 앞두고 노조 측과 ‘2019 임금협상잠정안에 합의하였다. 잠정안이 최종 확정될 경우 홈플러스 소속 무기계약직 직원 약 12천여 명이 정규직으로 전환될 예정이다.

 

홈플러스 측은 노조 측과 분쟁을 원활히 해결하기 위해 정규직 전환이라는 카드를 제시하며 별도의 자회사를 설립하지 않고 기존의 홈플러스 소속으로 전환하는 것이다. 아직 노사가 임금협상 잠정안의 세부조항에 관해서는 완전한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지만, 지난해 만 12년 이상 장기근속 무기계약직 사원 정규직 전환 과정에서도 기존보다 5~10% 오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홈플러스는 대형마트 3사 중 최초로 이런 결정을 한 것이며 정규직 전환 과정에서 아무런 조건을 걸지 않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

 

이런 임 사장의 삶에 관한 이야기와 누구보다 돋보이는 회사 경영 이야기를 이번 MBN Y FORUM ‘세션 4. 영웅 쇼 : 영웅들, 성공의 비밀을 말하다에서 들을 수 있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0기 허기범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새로운 미래를 여는 '제21회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 2017.09.01 이주현 2483
우리 모두가 경축해야 하는 국경일, 광복절 1 file 2018.08.20 유하늘 2486
한국 영화산업, 세계로 나아가나 2017.08.11 김정환 2489
감정, 너 어디서 왔니? 4 file 2019.10.16 윤지현 2492
'2020 법무부 웹툰공모전' file 2020.05.11 이채원 2492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에서 '키즈 바이오 사이언스 페스티벌' 열려 2017.05.20 박은서 2496
전북 현대 모터스 6번째 우승의 별을 달아라! file 2018.10.29 김수인 2496
매월 넷째 주 수요일은 대중교통 이용의 날 file 2017.03.26 손유정 2498
좋은 뜻 함께 모아, K-BIZ 바자회 file 2019.11.04 정다솜 2499
[책소개] 그들만의 역사가 아닌 아프리카 2017.09.26 이수빈 2501
위험한 신데렐라 file 2017.05.24 한다희 2503
다문화의 재능을 살려... 다문화 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열리다 1 2018.11.13 조정원 2503
2월 14일 날은? 4 file 2017.02.21 김소은 2506
반지를 끼는 위치에 따라 다른 숨겨진 의미 8 file 2020.04.17 박서현 2506
도서관 어디까지 가봤니? 뉴욕 공립 도서관 1 file 2019.02.27 이정연 2507
수상한 거리에 나타난 음악가들 file 2019.05.22 김현원 2508
수포자도 놀러오세요, 제11회 전북수학체험한마당 1 file 2019.10.28 임세은 2511
미래를 내다보는 [KITAS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7.08.17 유나경 2512
불법적인 드론을 저지하는 방법 ‘드론건’ 1 file 2017.03.22 이현승 2514
한국은 지금 '젠트리피케이션' 몸살 중 file 2018.11.21 박태준 2515
김도연 산문집-<강릉바다>, 강릉을 두 번 만나다 2 2019.02.28 채시원 2518
Tom Plate(톰 플레이트)-리콴유와의 대화(Conversations With Lee Kuan Yew) file 2019.04.01 홍도현 2519
[MBN Y포럼] 청춘들의 인생멘토가 되어드립니다! 1 2017.02.17 유가영 2524
소식 없이 끝나버린 토트넘의 이적시장 1 file 2018.08.20 이형경 2525
뿌연 하늘과의 작별은 언제쯤? file 2017.04.25 김용준 2526
구석기시대가 살아 숨쉬는 연천, 구석기축제 성공적 마무리 1 file 2017.05.19 이태양 2526
다가오는 꽃샘추위 감기 조심해요 2 file 2017.02.23 정민석 2527
세월호의 눈물을 닦아 주는 청소년 3 file 2017.04.21 한제은 2531
우리 함께 '우리 함께'를 보여주자. file 2017.04.29 김유진 2533
스마트 IT 기기의 중심, 2017 KITAS file 2017.08.25 고유경 2533
따뜻한 마음에 보답하다 <제4회 마포구청소년자원봉사대회> file 2018.11.30 강민주 2534
시선집중! 관람객 지갑 열리는 '2017 KITAS 스마트 디바이스 쇼' file 2017.08.31 박세진 2536
[MBN Y 포럼] 청춘에게 희망을! 영웅들이 말하는 성공의 비밀 1 file 2017.02.17 곽다영 2537
우리가 지켜야 할 그곳! 2 2017.04.08 박지원 2537
누구나 도전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 1 file 2017.02.22 이현중 2538
깨끗한 미디어를 위해, 국제 클린 미디어 컨퍼런스 2 file 2017.08.12 이동준 2538
대규모 핸드메이드 페어, '2017 핸드메이드코리아 섬머' file 2017.07.22 이나영 2539
빅 벤, 4년을 기다려야 할 종소리 file 2017.09.26 정현서 2541
그 나라에서 느낀 기쁨을 무대에서 보여드립니다 굿뉴스코 페스티벌 file 2017.04.15 최지윤 2542
"주거빈곤아동 생활환경 함께 개선해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나눔실천리더 발족 file 2019.02.26 디지털이슈팀 2543
세종에서 미켈란젤로를만나다…. file 2017.03.24 이아영 2544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2544
‘보이스’ 정말 15세 관람가여도 괜찮을까? file 2017.02.24 임해윤 2545
가까운 곳으로 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부산시민공원으로! file 2018.07.24 최아령 2545
아시안게임, 병역 혜택의 기회? 3 file 2018.08.30 김서진 2545
사람들의 힐링 공간, 한강 시민 공원 file 2017.05.25 정미루 2546
시끌벅적한 도시 한복판에서의 멍 때리기 1 file 2017.05.23 최지오 2548
베트남 사파를 아시나요? file 2020.01.14 정다솜 254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6 Next
/ 7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