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금리가 뭐예요?

by 6기박수진기자 posted Mar 26, 2018 Views 236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돈에도 가치가 있을까?

오늘날 우리는 돈의 가치를 금리라고 부른다. 금리와 같은 뜻으로 사용되는 단어로 이자율이있다. 시중에 통화량이 많다면 돈의 가치(금리)는 떨어지기 마련이고 통화량이 적다면 돈의 가치(금리)는 높아지게 마련이다.


금리와 우리 생활은 어떤 밀접한 관련이 있을까?

시중에 통화량이 많아 금리가 인하된다면 이자율이 떨어져 기업이나 일반 사람들은 이자 부담 없이 돈을 빌릴 수 있을 것이다. 그렇다면 기업은 생산에 투자를 더 많이 할 것이고, 고용을 늘릴 것이며 그 결과 사람들의 소득과 소비는 증가 될 것이다. 하지만 기업은 사람들의 소비가 증가되면 물가를 올린다. 이 현상을 인플레이션이라고 한다. 인플레이션은 경기가 호황일 때 나타나며 화폐의 가치가 낮기 때문에 부동산, 동산, 주식 등으로 재산을 보호하려한다. 그렇다면 반대로 시중에 통화량이 낮아져 금리가 인상된다면 이자율이 높아져 기업은 투자를 하지 못할 것이다. 그 결과 사람들은 소비와 소득양도 감소될 것이다. 이렇게 통화량이 낮아져 물가가 지속적으로 떨어지는 현상을 디플레이션이라고한다.


KakaoTalk_20180322_213412305.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박수진기자]


그렇다면 금리는 어떻게 결정되는 걸까?

 대부분의 가격은 수요와 공급에 의해 결정이된다. 금리도 마찬가지이다. 수요는 돈을 필요로 하는 사람이고 공급은 시중의 통화량이라고 할 때 수요가 공급보다 많다면 금리는 오르게 될 것이고 공급이 수요보다 많다면 금리는 떨어지게 될 것이다. 마찬가지로 금리가 떨어지면 인플레이션 현상이, 금리가 오르면 디플레이션 현상이 나타날 것이다.


인플레이션과 디플레이션일 땐 재산을 어떤 형태로 보유하면 좋을까?

인플레이션인 경우는 돈의 가치가 낮기 때문에 화폐의 형태로 보유하면 재산 가치가 떨어진다. 그러므로 부동산, 동산, , 주식 등의 실물 자산으로 보유하는 것이 좋으며 디플레이션일 경우 돈의 가치가 높아지며 이자율이 상승하기 때문에 예금 등 은행에 돈을 맡기는 것이 좋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제=6기 박수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진정한 저널리즘의 의미를 찾다, 영화 <스포트라이트> file 2019.01.08 고효원 2189
자전거 타며 알리는 환경보호의 중요성 1 file 2017.04.19 이지은 2190
우리 몸을 지배하는 뇌를 건강하게! - 뇌건강체험박물관 견학- file 2017.08.31 윤정원 2190
시민들을 위한 지하차도, 시민들에게 공포감 조성? 2 file 2017.04.02 정선아 2191
제21회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 열리다 1 2017.08.28 진다희 2191
e스포츠 아시안게임에 나서다 4 2018.08.20 김창훈 2192
전세계 IT기기의 만남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7' file 2017.08.22 박수민 2193
배려와 함께 맞은 버킹엄 궁전의 아침 2017.09.19 이현지 2195
갈 곳 잃은 학생인권, 그 방향을 묻는다 1 file 2017.07.25 안옥주 2197
폭염특보와 폭염주의보... 여름철 무더위 대처방법은? file 2017.08.04 한예진 2198
2017년 첫 천만 영화 ‘택시 운전사’ 1 file 2017.09.12 박현준 2198
가을, 책을 읽어볼까요? 6 file 2017.09.22 김수인 2198
지역 주민 모두를 하나로 뭉치게 만든 ‘오송 한마음 축제’ file 2017.08.01 박정은 2200
어느날, 내가 죽었습니다. [새로운 나를 위한 힐 다잉체험기] file 2017.09.26 이승호 2200
한국 외교의 발자취가 담긴 외교사료관에서 외교관의 꿈을 키워보자! file 2019.02.11 이채빈 2200
세계를 떨게 한 워너 크라이 랜섬웨어 1 file 2017.05.28 김다은 2201
'더 멀리' 가기 위해 더 천천히 가요, 『더 멀리』 2017.03.18 황지원 2203
IT 제품들의 향연, KITAS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7 file 2017.09.20 이석준 2203
가장 한국적인 도시, 전통이 살아 숨쉬는 전주로 떠나자! file 2017.07.18 조지원 2204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성공적으로 막을내리다. 1 file 2017.09.22 김가희 2204
설 연휴 붐비는 이곳은 화성행궁! file 2018.03.02 서영채 2205
중국 속에 숨겨진 티베트의 진실 2 file 2018.09.28 서은재 2207
꽃피는 봄이 왔지만... 봄꽃 축제 행사장에서는 무슨 일이? 8 file 2017.04.13 정채린 2208
부산광역시 기장군청소년참여위원회 활동의 미래는 밝다! file 2017.08.22 손수근 2208
충전 방식의 변화와 이차전지, '슈퍼 커패시터'의 탄생 file 2017.09.26 최민영 2208
'감성을 자극하는 상상속의 IT기기를 미리 만나본다' KITAS 2017. 스마트 디바이스 쇼 1 file 2017.09.14 이성재 2209
악마의 5달러 1 file 2017.03.21 정가원 2210
비소미봉사단 통합발대식, 봉사의 실천 속으로 2 file 2017.04.09 김태헌 2211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그날까지, 제 14회 서울환경영화제, 막을 내리다 1 file 2017.05.24 주소현 2211
짜증 유발!! 똑같은거 아니야? 1 2017.06.10 박소민 2211
봄의 향연 광안리 어방축제 2 file 2017.05.14 양다운 2212
에어버스의 야심작, A350 file 2017.06.26 신준영 2212
청소년이 청소년 참정권에 대해 말하다 file 2018.05.25 염가은 2212
프리러너 뉴먼의 갑작스러운 죽음 1 file 2017.02.25 최선 2213
별 하나에 윤동주의 삶을, 윤동주 문학관을 탐방하다 1 file 2017.03.25 황새연 2213
보험업계의 뜨거운 바람, 블록체인 file 2017.10.10 이나현 2213
빛은 우리에게 어떤 존재일까? file 2017.10.13 박현정 2213
채식으로부터 오는 모든 것 file 2019.03.20 김지현 2213
붉은 악마들, 부산에서 15년 만에 일어서다! 1 file 2019.06.11 김나연 2213
논란의 중심에 선 생리대, 그 해결책은? 1 file 2017.09.21 주은비 2214
요우커 사라진 제주도..하지만 전체 관광객은 늘어 2 file 2017.04.25 박지호 2215
애플의 아이폰7 '레드' 출시와 삼성, LG; 색상마케팅 2 2017.03.24 임승연 2217
유기태양전지의 시대, 무한에너지의 시대가 될 것 2017.08.30 김용준 2217
전 세계 사람들의 의미있는 순간을 담았다! [LOOK SMITHSONIAN:스미스소니언 사진展] 1 file 2018.02.20 엄윤진 2217
발레리노를 꿈꾸는 소년, 'Billy Elliot'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file 2018.06.18 최아령 2217
무더위 행복 쉼터 file 2017.09.04 최윤정 2219
'감독' 없는 인천, 울산과의 경기에서 1대 1 극적의 무승부를 이루다 file 2018.05.31 김도윤 2219
민주화 운동의 역사를 되돌아보다 5 file 2017.06.21 김다빈 22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